한국이 분담하는 방위비는 푼돈

궁금해요 | 2015-10-13 19:06:20

조회 13429 | 추천 1 | 다운로드 0

글 작성에 대한 간략한 정보를 제공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01&aid=0007914847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01&aid=0007912800

트럼프 후보는 12일(현지시간) 미국 뉴햄프셔 주 맨체스터에서 온건 중도주의 성향의 정치단체인 '노 라벨스(No Labels)'가 주최한 한 행사에서 한국계로 추정되는 한 미국인 대학생의 질문을 받고 "한국의 비용부담은 푼돈(영어로 peanut)"이라고 답변했다.

하버드대학 로고가 있는 상의를 입은 이 대학생은 질문권을 얻은 뒤 트럼프를 향해 "한국이 주한미군 주둔을 위해 아무것도 부담하지 않는다고 주장하는 것은 사실과 맞지 않다"고 정면 반박했다.

당황한 트럼프 후보는 도중에 말을 끊으면서 "당신, 한국 사람이냐"고 물었고 이에 이 대학생은 "아니다. 나는 텍사스 주에서 태어나 콜로라도 주에서 성장했다"고 또렷하게 말했다.


이 대학생은 그러면서 "내가 어디 출신이건 관계없이 사실을 바로잡고 싶다"며 "한국은 매년 8억6천100만 달러(한화 약 9천800억 원)를 지급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자 트럼프 후보는 "우리가 부담하는 비용에 비하면 (한국이 부담하는 것은) 푼돈에 불과하다"고 말했고, 이에 이 대학생이 계속 따지자 "한국은 부자나라"라고 주장했다.

트럼프 후보는 그 근거로 "나는 최근 4천 개의 텔레비전을 주문했는데, 그것이 LG이건 삼성이건 유일한 입찰자는 한국이었다"고 말했다.

그는 "우리는 독일도 방어하고, 일본도 방어하고, 한국도 방어하고 있지만, 이들 국가로부터 아무것도 얻지 못하고 있다"며 "우리는 이들로부터 아주 작은 비용을 받는데, 이것은 조각(fraction)에 불과하다"고 거듭 주장했다.

그는 "우리가 우리보다 훨씬 부유한 나라의 사람들을 방어하려면 그들도 대가를 지불해야 한다"며 "미국의 방위예산이 왜 이렇게 많은지 아느냐. 우리가 왜 전 세계를 방어하는데 필요한 비용을 모두 지불해야 하느나"고 목청을 높였다.

트럼프 후보는 조약동맹의 성격도 불평등하다고 주장했다. 트럼프 후보는 "일본이 공격받을 경우는 우리는 나가서 공격하고 싸우고 죽어야 한다"며 "그러나 누가 미국을 공격한다면 일본은 그렇게 할 필요가 없다"고 말했다.

 

 

 

 

이 사람이 미국의 대통령이 되면 다른건 몰라도 주한미군, 주일미군, 주독미군 전부 철수시킬듯 싶습니다

 

안그러면 해당 국가들에게 돈을 더 내라 하거나...

이미지
실제 크기로 보시려면 클릭해 주세요
AKR20151013013700071_01_i_99_20151013110621.jpg

이전 다음

목록

댓글 [120]

  • 푼돈인데 왜 달라고 하는데? 미군 빠지면 자주국방 차원에서 우리나라도 자연스레 핵개발... 그럼 일본도 열받아 핵개발... 동아시아는 최대 위험 지역으로 급부상... 이넘 대통령되면 히틀러2가 될 듯...
  • 그건 미국이 어찌하느냐에 따라 다르겟죠.
    미국이 중국의 동아시아 패권확보를 인정한다거나 아니면 중국이 근시일내 해체되거나 망해버린다면 한반도의 지정학적 가치는 거의 없다고 봐도 됩니다.

    하지만 미국이 중국의 패권확보를 인정할수 없고 견제와 압박을 목표로 한다면 한반도의 확보는 필수입니다..

    추천

    신고 삭제

  • 과거의 한반도와 지금 한반도의 가치가 같다라는 의미에서 쓴 댓글이 아니라
    우리의 시각을 다시 한번 볼 필요가 있다는 것이죠.

    당시기준으로도 우리 일반인은 물론이고 학계의 시각은 한반도 가치가
    미국에게 꽤나 있다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많은 연구들도 그것을 전제로 시작하는 경향이 상당합니다.
    실제로 그 분야 연구는 다른 면을 비추는 것도 많은데 말이죠.

    지금도 우리가 미국에게 엄청난 가치가 있다라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꽤나 많습니다. 좌우 안가리고 말이죠.
    좌 쪽에서는 미국을 나가라는 의미로 우 쪽에서는 궁합으로 보는 것 같은데
    실상 그게 맞는지는 생각해 볼 필요가 있다는 것이죠

    추천

    신고 삭제

  • 지금은 힘들고 한 7년 후쯤 ..
    우리 대선 후보중에서 분담금이 아닌 주둔비용을 내라고 연설하고 다니는 모습을
    보고 싶네요..

    추천

    신고 삭제

  • 철벽뮐러님 이미 방위비 비준동의안이 나와있고 높이라는 압력이 커지고 있습니다.
    지난 기사들 함 보십시요.
    이건 바로 미국 무기 팔아먹기 수순인거지요!

    이미 나온거에 저눔이 숱가락 얻은겁니다.

    추천

    신고 삭제

  • 동북아 경제규모가 내일모레 유럽을 넘니 마니 하는 상황인데 한중일 모두 별 볼일없던 시절인 한국전쟁시기와 지금의 한반도를 동급 취급하면 정말로 거시기하죠..

    추천

    신고 삭제

  • 자신의 가치를 스스로 하찮게 보는것도 사단 납니다. 주일미군과 일본만으로 중국과 러시아 견제가 가능할거라 보시는지? 암만 우리를 하찮게 봐도 결국 우리나라도 중국,러시아,북한 견제의 한축을 담당 하고 있는 국가 입니다. 한국전 때 단순히 한국 돕겠다고만 참전한 나라 아닙니다. 동북아 공산화로 인한 위협의 보루 였기에 참전 했던것 또한 간과 하지 마세요. 냉전이 끝났다지만 한국이 완전한 친중,친러가 되었을 때의 위협을 간과 할 미국이 아닙니다. 우리가 그럴일은 없겠으나 만의 하나라도 그리 된다면 그건 미국으로서도 타격이기에 지들이 주둔비 반을 내면서까지 주둔하고 있는것이고 통일 이후에도 주둔 해야 할 명분이 되는겁니다.

    추천

    신고 삭제

  • 저 지금 방위비 분담 때문에 발뺀다 하는데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게 우리만이 아니라 일본 독일도 같은 내용인데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웃기지 않습니까?

    추천

    신고 삭제

  • 그러니 저눔은 그냥 지 표를 위해 헛소리 하는 겁니다.
    당선됨 첨엔 쎄가 말로만 나올겁니다.
    말로요!

    추천

    신고 삭제

  • 한국전때는 미소대립 하에서 유럽이 핵심 요충지엿고 중국이나 일본의 경제력이나 위상이 형편없엇으니까요.

    지금은 그때와는 180도 다른 상황입니다. 미중대립 하에서 한반도는 핵심 요충지고 거기 얽힌 중국과 일본의 국력을 보면 답나오죠.

    추천

    신고 삭제

  • 도대체 한국에서 발빼면 미국이 일본에서도 발빼야 할 이유가 뭡니까? 허허허

    추천

    신고 삭제

  • 상호방위조약을 깨면 그냥 모든 양국의 조약 및 협정(군사적)은 꽝되는거 누구나 아는 사실입니다.

    추천

    신고 삭제

  • 어찌되건 트럼프가 대통령이 된다해도 미국과 한국의 관계가 미친놈 수준으로 변할 가능성은 낮기 때문에(부시는 체니랑 럼스펠드까지 다같이 맛이 가서 그렇지만 적어도 트럼프의 바보짓에 동조할 정도로 멍청한 실무진이 있을지는 모르겠습니다) 지금으로서는 미국과의 관계를 어떻게하면 더 유지할까를 생각해보면서, 동시에 다른 국가들과는 군사적 대립이 이루어지지 않게 하는 것이 최선입니다. 그 이상으로 나가서 미국과 관계를 끊자고 하던가, 핵개발을 하자고 하던가, 중국이나 러시아에 붙자고 하던가, 중립국을 시도해보던가, 이런거는 지금으로서는 더 위험한 생각이 아닐까 싶네요.

    추천

    신고 삭제

  • 아니 동북아는 포기할수 없는 가치라 하고 미국이 한국에서 발빼면 일본에서도 발빼야 한다고 그러고 도대체 뭐 어쩌라는 건지...

    추천

    신고 삭제

  • G20 보시잔요!
    4%가 왜 나오나요!
    이미 있는 이야기고 일본도 그래서 20년 장기불황 들어간거죠.

    추천

    신고 삭제

  • 열받아 어이없으니 하시는 말씀이죠
    미치광이를 다룰땐 몽둥이가 약이듯이요!

    추천

    신고 삭제

  • 지금도 무역적자 이야기는 나옵니다.
    그리고 또 주한미군 뺀다?
    미국의 아시아 정책은 도로묵됩니다,
    같은 이유면 일본서도 빼야 합니다.

    말이 된다고 보십니까?

    추천

    신고 삭제

  • 여기서 주한미군 철수하고 중국하고 러시아에 약속받자는 애기까지 있었습니다.ㅡ.ㅡ

    추천

    신고 삭제

  • 한반도에 가치에 대해서 학계도 보면 단체로 국뽕 수준인데
    실제로 대중국 포위전략이 있음에도 현재도 별 가치 없을 수도 있습니다.

    한국전쟁 전에는 미국 행정부내에서도 한반도 가치로 심한 격전이었고요
    그때도 미 합참은 빨리 한반도에서 나와야 한다고 줄곳 주장했습니다.
    국무부 안에서도 격론이 이어졌는데 당시 냉전론으로 주가를 올리던
    캐넌과 유럽파들도 엄청나게 한국주둔 자체를 반대했고 결국 철수하게되는
    원인이 됩니다.

    당시 미 합참의 주장은 한국은 대규모 중국군 소련군이 침공가능한데 비해
    산악지형에 항구가 발달하지 못해 지상군 포위가 가능하고
    항모와 일본의 공군력으로 타격이 가능한 거리이기 때문에
    주둔할 이유가 없다고 봤었습니다.

    한국전쟁 전에는 마샬플랜으로 인해 유럽에 대규모 원조가 시작되었고
    대통령과 아시아파인 애치슨 장관이 강하게 주장한 덕분에
    앞서 언급한 격론의 타협으로 철수는 하되 무기지원을 해주는 쪽으로 귀결되었습니다.

    그내용이 유명한 NSC68이고 이게 평문버전으로 공개된 것이 애치슨 선언입니다.

    대통령과 아시아파가 주장한 한반도 한국의 가치는 민주주의 상징이었고
    안보적으로 지형적인 이익이나 경제적 이익은 고려하지 않은 측면이었습니다.

    추천

    신고 삭제

  • 제가 볼땐 트럼프가 당선되면 당장 주한미군 방위비 분담 얘기 다시 나올거고 무역적자 해소니 어쩌니 30년전에 들었던 얘기 쏟아져 나올겁니다...헛소리 한다고 하지만 제가 볼땐 트럼프는 진심입니다....더군다나 미국 백인사회가 오바마에 너무 질려 있는거 같아서 결코 선거를 얕잡아 봐서도 안되구요

    추천

    신고 삭제

  • 그리고 미국과 중국 사이의 갈등에서 우리가 끼지 않기를 바라지만 솔직히... 그게 안되죠. 중국이랑 미국이 서태평양에서 어예하면서 박터지게 싸우는데 팝콘만 뜯고 관망하다간 전쟁 이후를 뒷감당 못합니다. 미국이 이기면 동맹이란 놈이 그따위냐고 다음 빠따를 한반도로 돌릴거고 중국이 이기면 미국도 없겠다 그럼 다음 상대는...하면서 다음 빠따를 한반도로 돌리겠죠. 차라리 이럴 때는 한쪽 밀어주는게 낫습니다. 어차피 이제와서 중립국 코스프레하기엔 늦었어요. 영세중립국 소리를 듣는 스웨덴도 NATO와 WP의 대립 시기에는 말이 중립국이지 사실상 NATO 편으로 봤는데 한국이라고 다르진 않죠.

    추천

    신고 삭제

  • 그 지지율을 위해 뻥카 지는거라니까요!
    아래 글 못보셨나요?
    카터 이야기...ㅜㅜ
    한글 잘읽으신다면서요!

    추천

    신고 삭제

  • 한반도의 지정학적 중요성에 대한 원론적인 이야기를 한것 뿐이라고 생각합니다만??
    그 만큼 우리가 동북아의 캐스팅보드 역할을 한다는거죠.

    추천

    신고 삭제

  • 중국편에 설일이 없는데 그가정이 가능하냐고요? 철벽뮐러님

    추천

    신고 삭제

  • 트럼프가 뻥카 날리는 거라면 우리로서도 베스트입니다. 하지만 제가 볼땐 아녀요...그리고 지지율도 결코 만만치 않고...대비해야 합니다...

    추천

    신고 삭제

  • 저눔이 미 대통령되도 자국의 이익에 관한 브리핑만 받아도 근방 말로만 떠듭니다.
    물밑에서 바쁜 백조가 되지요
    일단 당선되고 보자는 겁니다.

    추천

    신고 삭제

  • 노심권/ 중국편에 서줄경우 일본을 타격할수 잇는 수단을 비교해보면 답이 나오죠.-이글 안보이시나요? 발뺀다고요? 글을 제대로 않읽는 사람한텐 뭐라고 해야할까요?

    추천

    신고 삭제

  • 어차피 트럼프는 단순한 지지표를 받기 위해 저렇게 행동하는 거일 뿐입니다. 현실정치를 하는 인간들이면 자제할만한 말을 전에 TV 방송인이었던 트럼프는 대중들이 원하고, 듣고싶어하는 말만 하는거죠. 그러면 당연히 지지율은 높기 마련입니다. 다만 그 지지율이 제대로 유지되지는 않죠. 왜냐면 실질적인 공약으로서의 역할을 못하니까요. 아무리 미국인들이 미국 밖의 것에는 바보라는 이미지가 있긴 하지만 자기네 동맹국이 누구고 누구랑 싸우는지도 모를 정도로 바보는 아니니까요. 사실 이 인간은 걱정 안해도 됩니다. 정말 놀랍게도 공화당 대선주자가 된다해도 미국인들이 미쳤다고 힐러리나 샌더스를 놔두고 이 친구를 뽑겠습니까. 절대 아니죠. 비슷한 케이스인 영화인이던 레이건의 경우에도 앞뒤는 가렸습니다. 그리고 그 인간은 적어도 성공했고요.

    추천

    신고 삭제

  • 가장 좋은건 싸움에 안끼는거죠. 끼게된다면 어쨋든 댓가를 받아야 한다는 거고 끼게 되더라도 견제역할만 하고 전쟁은 피해야하고요.

    추천

    신고 삭제

  • 지금 트럼프는 재건비용은 고사하고 지금 하는 것도 미국이 손해보고 있다는 생각을 가지고 있으니까 문제죠...그걸 어떻게 설득하겠냐는 겁니다...설득이 안된다면 차선책은 무엇인가?(설득안될 가능성이 개인적으로 너무 높다고 생각하거든요)

    추천

    신고 삭제

  • 미국은 우리를 지킨 혈맹입니다.
    그러나 중국은 아니죠
    그럼에도 불구하고 미국을 위해서가 아니라!
    인류공통의 문제에 대해 함께 싸우는거고
    중국과 함께 싸울 일은 유엔외 없을거 같습니다.

    그런데 무슨 말씀인지?
    모르겠고
    저놈이 되면 나타날 압박이 보이는데 여지것 말씀하시고 발빼시나요? 철벽뮐러님

    추천

    신고 삭제

이전 1 2 3 4 다음

로그인 | 회원가입

등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