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MIL사진자료실

공정식 전 해병대사령관님의 귀신잡는 해병 유래에 대한 설명

  작성자: 저스티스
조회: 9367 추천: 3 글자크기
40 0

작성일: 2015-07-28 08:29:14


공 전 사령관님의 설명을 요약하자면, 귀신 잡는 해병이란 별명이 히긴스 기자의 기사에서 유래된 거라고

일반에게 알려져 있지만 실제론 그런 기사가 존재한다는게 입증되진 않았다라는 겁니다.


그럼 무엇에서 유래된건가? 공 전 사령관님은 대신 진동리전투 이후 입담 좋은 해병대 하사관 등이 기자들에게

얘기한 것에서 유래된거라고 설명하고 있지만 이 또한 확실친 않습니다.

왜냐면 첨부된 회고록 해당 부분에 보다시피 그 해병들의 인터뷰 내용에서도 귀신 잡는 해병 운운은 나오지 않기 때문입니다.

즉 공정식 전 사령관님조차도 정확한 유래는 잘 모르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저마다 각종 추측만 있을 뿐이지요. 

사실 별명이란게 처음 어떻게 누가 만들어냈는지 정확한 유래가 밝혀져 있는 경우는 많지 않죠.



이미지

112.jpg

댓글 40

  • best 저스티스 2015-07-28 추천 9

    Waterfront님/ 이미 수년 전에 역사스페셜 제작진이 미국 기록보관소에 가서 마이크로 필름으로 히긴스 기자의 한국전쟁 종군기사들의 원본들을 보여줬었습니다. 미군 활동에 대한 기사들이었죠.
    근데 정작 (한국 입장에선 제일 중요하다고 할수 있는) 한국의 귀신 잡는 해병 이야기 관련해선 기사가 전혀 안나오고 그냥 한국에서 취재한 한국 해병들의 인터뷰로만 때우더군요. 즉 미국 기록보관소에까지 가서 찾아봐도 그런 기사가 아예 없었던거죠.

    자세한건 아래 글의 리플들에 더 자세히 나와 있습니다. -> http://bemil.chosun.com/nbrd/gallery/view.html?b_bbs_id=10044&num=199105

  • 저스티스 2015-07-28 추천 4

    되는대로 막 드립 던지며 정신승리 한다고 뭐가 달라집니까.

    댓글의 댓글

    등록
  • 산하 2015-07-28 추천 0

    귀신잡는 해병 그 파트 나머지 글들이 부가되어있어요.....인터넷 검색

    댓글의 댓글

    등록
  • 저스티스 2015-07-28 추천 6

    산하//
    그 다음글에 나오긴 뭐가 나옵니까. 아주 그냥 되는대로 애기해버리네요.
    회고록의 저 캡쳐본 내용의 바로 다음에 나오는 내용은 '통영작전 - 김성은 선배와의 재회' 라는 소제목의 글이고 귀신 잡는 해병 애긴 전혀 안나옵니다. (http://cafe.naver.com/rokmc2006/12578 -> 여기의 밑에 부분)

    그 회고록에서 귀신 잡는 해병 애긴 캡쳐한 저게 전붑니다.

    위에 캡쳐 보다시피 히긴스가 귀신 잡는 해병이란 기사를 썼다는게 입증된 바가 없다고 공정식 전 사령관님이 분명히 말씀하지 않습니까. 제 주장과 일치하는거죠.
    그럼 얘기 끝난거지 뭘 또 되도 않는 소리를 자꾸 하는 건가요.

    여기 조용히 글 읽는 많은 분들이 바보들인줄 아십니까.
    골수 해병분들 몇명이 팩트와 근거는 외면한채 자꾸 억지 주장하며 게속 우긴다고 해서 그게 무슨 설득력이 있습니까. 신뢰성만 더 떨어질 뿐이죠.

    댓글의 댓글

    등록
  • reopard2 2015-07-28 추천 1

    요는 그거겠네요.
    제임스 듀란드씨가 그 기사를 직접 보고 쓴 것이냐? 그런 기사가 있다라는 말을 듣고 쓴 것이냐?

    그럼 간단하게 해결되겠네요. 제임스 듀란드씨께 직접 물어보면 되니까요.
    물론 영작이 되는 분들의 경우니...저는 패스~~~

    댓글의 댓글

    등록
  • 겨울하늘 2015-07-28 추천 0

    거참....비밀 들어 오기 불편해지는군요....어제 새벽에 잠깐보고 먼내용인지 모르겠지만
    짜증이 확 나던데 오늘도 이러고 있으니 도대체 뭐때문에 무슨일로 이 논쟁이 시작 된겁니까?
    날씨도 더워 죽겠는데.... 아무리 오픈커뮤니티라지만 좀 보기 그렇습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산하 2015-07-28 추천 0

    회고록 전문을 올려야죠. 그 다음글에 나옵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안선영 2015-07-28 추천 4

    상쾌한님 사실확인을 위해 바쁜시간에도 여러가지 노력을 통해
    정확한 정보를 주신점 깊이 감사드립니다.

    저스티스는 해병대의 상징적 이미지 훼손을 위해
    공정식사령관님의 회고록을 날조하는 명예훼손 범죄도 우습게
    저지르는 파렴치한 입니다

    <공정식 전 해병대사령관님도 회고록에서 귀신 잡는 해병이란 문구를 히긴스
    기자가 지어냈다는건 와전된 얘기고,
    어느 해병대 하사관이 지어내서 히트시킨 문구라고 설명했었죠.>

    저스티스가 쓴건데 제가 사실확인을 위해 원본을 올려줬음에도
    자작 거짓말을 계속하고 있습니다

    저스티스는 공정식사령관님의 회고록을 날조하여 명예훼손을 하였을 뿐만 아니라
    해병대의 상징적인 이미지 마져 훼손하려는 의도가 명확합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상쾌한님 2015-07-28 추천 3

    참고로 이분이 대 놓고 Marine Corps Gazette 에 대 놓고 왜곡질하는 제목의 기고문을 올리셨군요. 00년 9월, 제목은 The Ghost Catching Marines: The ROKMC Before the Inchon Landing, Marine Corps Gazette네요.

    이분에게 항의하세요. 왜곡질 하지 마시라구요.

    참고로 이분 찾아보니, 모건스탠리 상무를 거쳐 현재 Aspen Medical USA 의 Director로 근무하고 계시고, 링크드 인을 통해 연락하실 수 있습니다.

    물어보시고 따지세요. 거짓 왜곡 하지 마시라구요.

    댓글의 댓글

    등록
  • 상쾌한님 2015-07-28 추천 2

    음...

    James 중령이 미해병들 보는 letherneck 매거진에 기고하신 04년 1월에 Invincible Marines 자 영문판을 옮겨 놓은, 미해병 친목 사이트 내용까지 믿지 않으신다면 할말 없습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저스티스 2015-07-28 추천 5

    상쾌한님//

    님은 자꾸 상상에 상상을 거듭하면서까지 어떻게든 믿고 싶어하시는데 그럼 님 좋을대로 믿으세요. 신념이 대단하신 것 같은데 누가 말리겠습니까.
    제가 언제까지나 님의 고집에 일일이 대꾸해줄 수도 없는거고..

    이성을 가진 이 글 읽는 분들이 알아서 판단하겠죠.

    댓글의 댓글

    등록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