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MIL 사진 자료실
공정식 전 해병대사령관님의 귀신잡는 해병 유래에 대한 설명
작성자 : 저스티스(192.96.xxx.xxx)
입력 2015-07-28 08:29:14
  • 조회수 12696
  • 댓글 40
  • 추천 3 print

공 전 사령관님의 설명을 요약하자면, 귀신 잡는 해병이란 별명이 히긴스 기자의 기사에서 유래된 거라고
일반에게 알려져 있지만 실제론 그런 기사가 존재한다는게 입증되진 않았다라는 겁니다.

그럼 무엇에서 유래된건가? 공 전 사령관님은 대신 진동리전투 이후 입담 좋은 해병대 하사관 등이 기자들에게
얘기한 것에서 유래된거라고 설명하고 있지만 이 또한 확실친 않습니다.
왜냐면 첨부된 회고록 해당 부분에 보다시피 그 해병들의 인터뷰 내용에서도 귀신 잡는 해병 운운은 나오지 않기 때문입니다.
즉 공정식 전 사령관님조차도 정확한 유래는 잘 모르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저마다 각종 추측만 있을 뿐이지요. 
사실 별명이란게 처음 어떻게 누가 만들어냈는지 정확한 유래가 밝혀져 있는 경우는 많지 않죠.


대표 이미지

112.jpg
댓글 40
0 / 500
  • best저스티스 (218.145.xxx.xxx)
    2015-07-28 09:28:21
    Waterfront님/ 이미 수년 전에 역사스페셜 제작진이 미국 기록보관소에 가서 마이크로 필름으로 히긴스 기자의 한국전쟁 종군기사들의 원본들을 보여줬었습니다. 미군 활동에 대한 기사들이었죠.
    근데 정작 (한국 입장에선 제일 중요하다고 할수 있는) 한국의 귀신 잡는 해병 이야기 관련해선 기사가 전혀 안나오고 그냥 한국에서 취재한 한국 해병들의 인터뷰로만 때우더군요. 즉 미국 기록보관소에까지 가서 찾아봐도 그런 기사가 아예 없었던거죠.

    자세한건 아래 글의 리플들에 더 자세히 나와 있습니다. -> http://bemil.chosun.com/nbrd/gallery/view.html?b_bbs_id=10044&num=199105
    9
  • 겨울하늘 (218.145.xxx.xxx)
    2015-07-30 14:24:24
    이제뭐 광신도 취급까지 하네ㅎㅎㅎ
    0
  • 하니발 (218.145.xxx.xxx)
    2015-07-30 11:31:13
    해병대 나온 친구가 이런 말을 하더군요. “우리 대한민국 해병들에게 해병대는 군대가 아니라 종교다” 라고...

    어느 종교에 대해서든 그 종교집단 구성원들과 ‘팩트’를 따지는 건 이성적인 토론 자체가 성립되기 힘듭니다.
    종교집단에겐 팩트가 아니라 맹목적인 믿음만이 중요한 것이거든요.
    3
  • 하늘나비 (218.145.xxx.xxx)
    2015-07-28 16:59:01
    ㅋ~ 저스티스님, 문장은요, 영어 옮겨 쓰는 사람들이 그냥 뭐 빼먹기도 하고 말이 되면 순서가 바뀌기도 합니다. 그것 가지고 풍문이 기원이라도 하시는거 보고 뿜었습니다.
    0
  • 상쾌한님 (218.145.xxx.xxx)
    2015-07-28 16:57:30
    글쎄 인해전술에 저도 들어가는지는 모르겠는데, 제가 링크한 사이트에 Lock-n-Load 분과 RVHall 분의 글도 같이 읽어 보심이 좋을듯 하오.
    왜 6.25때 한국해병이 갓햇병아리같은 친구들을 키워 미해병의 정신을 그대로 이어받은 무적해병이 되었는지, 왜 미해병은 한국군을 탈영이나 하는 패잔병들이기에 곁에 두지않으려 했고, 미육군조차 곁에 두려하지 않았지만, 한국해병을 곁에 두고 싸웠는지 미해병의 전언과,
    베트남전에서의 한국해병에 대한 그들의 무한한 신뢰를 읽어보시길 권해드립니다.
    마지막 문장이 참 멋있네요.
    "Whenever you honor the US Marines who served in Vietnam, please remember our brothers from Korea who fought side by side.".
    1
  • 저스티스 (218.145.xxx.xxx)
    2015-07-28 16:36:06
    乙支文德//
    링크에 나와 있는건 국방부 입장이 아니라 기자가 쓴 국방일보 기사일 뿐이잖아요. 코리아헤럴드도 마찬가지구요.
    기사들마다 그 말을 인용한다는걸 누가 모릅니까. 기자든 무슨 중령이든간에 그 얘기가 워낙 유명하게 퍼져버려서 다들 의심 않고 그렇게 잘못 알고 있기 때문에 자꾸 인용을 하는거잖아요. 자꾸 기사니 중령이 쓴 글이니 그런 수도 없는 인용문을 계속 퍼오면 뭐합니까. 정작 히긴스의 원 기사는 전혀 존재하질 않는데...
    확실한 근거가 없는데도 그렇게 대책 없이 퍼져서 다들 그게 당연한 사실인걸로 알고 있는게 문제라고 지적하고 있는거잖아요.

    해병분들 인해전술같이 계속 몰려와서 한 얘기 또 하게 만들고 또 하게 만들고 참 입(손) 아프네요.

    그리고 아래 링크된 국방일보 기사에선 영어 문장도 또 다르네요.ㅎ 밑에 상쾌한님이 인용한건 They might even capture the devil인데 링크된 기사에 나온건 They might capture even devil 이라니..ㅎ
    저게 다 확인할만한 정확한 원 소스가 없는 풍문이 기원이기 때문이 그럴 수밖에 없는거죠.
    어차피 실제 기사 원문은 있지도 않을테니, 딱 하나 돌아다니고 있는 저 문장이라도 정확히 통일을 시키고 다른 버전들은 이단이라며 없앤 뒤 재배포하는게 필요해 보이네요.ㅎ 정 히긴스 별명 작명설을 계속 고수하고 싶으시다면요.
    5
  • 乙支文德 (218.145.xxx.xxx)
    2015-07-28 16:23:23
    http://webcache.googleusercontent.com/search?q=cache:h6gEqHZLrDEJ:www.koreaherald.com/view.php%3Fud%3D20100903000542+&cd=7&hl=ko&ct=clnk&gl=kr

    코리아헤럴드지 에서도 might even capture the devil 내용으로 기사를 게제하기도 했네요
    0
  • Mojave (218.145.xxx.xxx)
    2015-07-28 16:09:23
    여담이지만.. 정규군중 미군 일반 사병들과 개인단위에서 제일 자주 훈련 하고 교류하는곳이 해병대로 알고 있는데... 여러분들이 좋기 싫든 국군 육/해/공/해병중에서 일반 미군들에게 국군에 대한 좋은 인상을 제일 자주 남기는곳이 해병대죠..

    제 경험상 미군들이 한국군에 대해 얘기할때 대부분 해병대와 특수부대만 극찬하고 일반 육군이나 공군 징집병들은 꽤 부정적인 경험밖에 얘기 안하더군요...쩝.
    0
  • 乙支文德 (218.145.xxx.xxx)
    2015-07-28 16:09:19
    대한민국 국방부에서는 공식적으로 이런 입장이군요
    당시 통영상륙작전을 취재한 뉴욕 헤럴드 트리뷴 종군기자 마거릿 히긴스(Marguerite Higgins)는 우리 해병대 활약상을 ‘귀신 잡는 해병대(They might capture even devil)’라고 소개했으며, 이는 한국 해병대를 상징하는 별칭이 됐다.

    http://m.mnd.go.kr/mbshome/mbs/mnd_m/jsp/kookbang/view.jsp?categoryCode=dema0005&boardSeq=1431&spage=17&id=mnd_m_020300000000
    0
  • 알두인 (218.145.xxx.xxx)
    2015-07-28 15:01:39
    아몰랑! 개병대 까는 거 같단 말이양! 빼애애애액!
    0
  • 상쾌한님 (218.145.xxx.xxx)
    2015-07-28 14:40:51
    레오파드님,
    제말이 그말입니다. 내가 보니까 제임스듀란드 중령이 미해병대 내에서 한국해병이 귀신잡는 해병이라고 유언비어를 퍼뜨리고 있으니,
    저스티스 님이 빨리 저분한테 가서 따지라는 말을 한 거지요. 글쎄, 저분 상대할 내공이 저스티스 님이 있으실까 의문이긴 합니다만...
    1
1 2 3 4
1 2 3 4
BEMIL 사진 자료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224698 겨울비 맞으며 청주기지 안착한 마지막 F-35A 공격기들 당나귀 02:02 1167 1
224697 마우스 전차 103기보 2022.01.25 832 0
224696 M18A1 크레이모어 [3] 붉은악마 2022.01.24 3348 1
224695 중국의 신형 잠수함 [5] 붉은악마 2022.01.24 3869 0
224694 팀 스피릿 86 미 9사단의 버기들[3] Baz 2022.01.24 4301 1
224693 야외로 나온 KF21과 시제기들 수직미익의 스페셜 마킹[1] 무르만스크 2022.01.24 9224 2
224692 이스라엘이 만든 또 다른 AK-47 august 2022.01.24 4380 0
224691 Havana Syndrome[6] 군사고문관 2022.01.24 4397 5
224690 2022년 1월 22일, 필리핀 해에서 미일 합동 전력 시연[5] 군사고문관 2022.01.23 1957 3
224689 함교탑(세일)이 엄청 길어진 이스라엘 돌핀2 잠수함[2] 무르만스크 2022.01.23 3023 0
224688 칠레 영국공군에서 퇴역하는 E-3D 조기경보기 3대 도입[2] 무르만스크 2022.01.23 2727 1
224687 금속 반사재질 도장을한 F-35C 무르만스크 2022.01.23 3379 0
224686 해저에서 인양된 추락한 영국 F-35B[3] 무르만스크 2022.01.23 4920 0
224685 Top 10 Spy Tools in the World(세계 10대 스파이 도구)[2] 군사고문관 2022.01.23 3168 1
224684 Tree Receivers 군사고문관 2022.01.22 1886 0
224683 남/북의 단거리 탄도미사일들 KH-179 2022.01.22 2353 0
224682 또 하나의 주연 [ 下 ] 공포의 도살새 august 2022.01.21 4696 1
224681 남북 SLBM[1] KH-179 2022.01.21 4064 1
224680 해군 해난구조전대(SSU), 강추위 속 혹한기 훈련 돌입 / 해군 제공 운영자 2022.01.20 2378 0
224679 해병대 설한지 훈련 붉은악마 2022.01.20 4408 0
1 2 3 4 5 6 7 8 9 10
1 2 3 4 5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