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기 토론방

한국형전투기(KF-X) 시제기 제작 개시한다! / 방사청 제공

  작성자: 운영자
조회: 32682 추천: 3 글자크기
39 0

작성일: 2019-09-26 15:09:12






 

한국형전투기(KF-X) 상세설계검토회의를 주재하는 정광선 방위사업청 한국형전투기사업단장과 안느 꾸스마야띠 인도네시아 연구개발원장의 모습





한국형전투기[KF-X] 개발 시제기(試製機) 제작 개시!



- 상세설계 검토위원회 검토 결과, ‘시제 제작 가능’ 확인 -




❍ 방위사업청(청장 왕정홍)은 9월 24일부터 26일까지 한국형전투기(KF-X) 상세설계 검토(CDR) 회의*를 실시해, 군 요구조건이 설계에 모두 반영되고 시제기 제작 단계로 진행할 수 있음을 확인하였다.
  * CDR(Critical Design Review, 상세설계 검토): 체계 요구 및 기능 요구조건이 상세설계를 충족하는 초기 제품 규격으로 모두 반영되었는지 확인하고 비용, 일정, 위험 범위 안에서 시제 제작, 체계 통합 및 시험단계로 진행이 가능함을 공식적으로 확인하는 절차


❍ 한국형전투기 체계개발 사업은 한국항공우주산업(사장 안현호)이 주관하여 추진하는 사업으로, 2016년 1월 개발에 착수하여 2018년 6월 기본설계를 완료하였고, 현재는 세부적인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의 상세설계가 마무리되고, 부품 제작이 진행 중이다.


❍ 사업 착수부터 3년 9개월에 이르는 현재까지 풍동시험과 주요 계통 모델의 최신화, 분야별 설계와 해석 결과를 통해 지속적으로 형상을 개선하였다.


❍ 이번 상세설계 검토회의는 공군을 포함한 정부 및 민간 전문가로 구성된 검토위원들이 약 390종의 기술자료를 검토하여 군의 요구사항이 설계에 적절히 반영되어 있는지를 확인하였다.


❍ 방위사업청 한국형전투기사업단장(고위공무원 정광선)은 “이제 한국형전투기 개발은 상세설계 검토 단계를 성공적으로 통과하고 시제기 제작 및 시험이라는 새로운 도전과제에 직면해 있다.”라며, “철저한 사업관리와 관련 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군이 만족하는 성능을 가진 한국형전투기가 전력화 될 수 있도록 매진하겠다.”라고 말했다.


❍ 한국항공 한국형전투기사업본부장(전무 류광수)은 “체계개발 착수 이후, 상세설계까지의 산출물을 바탕으로 시제기의 완벽한 품질보증과 지상 및 비행시험을 통해 군 요구도를 충족하는 한국형전투기 개발에 혼신의 노력을 기울여 성공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 한국형전투기 체계개발 사업은 2021년 상반기에 시제 1호기를 출고할 예정이다. 이후 2022년 상반기에 초도 비행시험을 시작하여 2026년까지 개발을 완료할 예정이다. 또한 올해 10월 개최되는 ADEX(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에 실물 크기의 한국형전투기 모형을 전시할 계획이다. <끝>

 




이미지

20190926150215.jpg

댓글 39

  • best 긴팔원숭이 2019-09-26 추천 13

    인도네시아 합작은 손털어야 합니다. 지금까지 밀린 돈만 수천억이고 앞으로 수천억 더 미납일 겁니다. 지금도 미납된 만큼 우리 정부가 때려벅고 있는 게 아니라면 그만큼 일정보다 개발비가 덜 투입되고 있단 얘기니까 개발이 지연되고 있는 겁니다.

    50대 자국 면허생산하기로 한 것도 16대까지 줄인다고 올 초 현지 매체에 나와버린 상태입니다. 그러면서 수출권리까지 요구하고 한편으로는 터키이야기까지 나오니,
    자짓 잘못하면 그냥 인니는 염가로 기술뜯은 뒤에 손씻고 터키에 그걸 지분으로 줘서 합작해서 본전뽑고, 터키는 상상도부터 KFX베끼던 TFX를 그대로 만들면 그만인 시나리오가 만들어질 위험도 있습니다.

  • 이런저런 2019-10-22 추천 0

    인도네시나 없에치운다 한들 우리나라 돈으로 다 매꿔야 하는 상황인데 나중에 팔아먹을 상황을 고려해서라도 공동 개발국을 두는게 이득이라고 생각해서 그냥 유지하는것 같긴 하네요
    뭐.... 상황이 이렇게 되면 마지막에 일시 지급이라도 하지 않는 한 기술이전에 제한을 두는 형태로라도 제약이 들어가야 하지만요

    댓글의 댓글

    등록
  • 데굴데굴데굴 2019-10-01 추천 0

    인니와의 합작에 대해 우려가 많으신데, 저도 어느정도 공감하는 바입니다.
    단지, 제 생각엔 인니 한나라가 아니라 범 아세안 국가들에 대한 연결고리삼아 잡아두는 게 아닐까 생각합니다.
    인니가 아세안 맹주격인 국가인걸 감안할 때,
    인니와 의 판로가 잘 유지되면 태국이나 필리핀, 말레이시아등 관련국가에도 판로개척이 수월해질것이다라는 계산이 있는게 아닐지요?
    현정부가 아세안쪽에 군함공여등 국방관련 이슈를 계속 생산하고 있는것도 이런 게 아닐까 싶습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유성11 2019-09-30 추천 0

    어차피 한국도 인도네시아에게 KFX 고급기술 이전할 리는 없을테고, 인도네시아도 IFX 국산화율을 최대한 높히고 싶겠지만 자기네 산업수준 현실상 가급적 투자비를 낮추려는데 목적을 두겠지요.
    스페인 수송기를 라이센스한 경험은 있겠지만, 초음속 전투기 제작경험은 전무하니 뭐 하나부터 열까지 다 가르쳐줘도 소화도 못 할 듯.

    댓글 (1)

    유성11 2019-09-30 추천 0

    그나저나 저 사진 외국에서보면 한국 인니 마치 양자 50:50 공동개발인줄 알 듯..

    등록
  • 베토벤 2019-09-30 추천 0

    언뜻 풍문으로 들었는데 검증팀에서 설계쪽에서 설계를 잘 못해요 이런말을 했다네요. 그럼 전투기가 않좋게 만들어 지나 하겠죠? 그게 아니라 옛날에는 만들어 본적이 없어서 좋은지 안좋은지 조차 몰랐다는거죠. 그런데 이제 이게 좋은지 안좋은지 알면서 만든다는거죠 결론: 국산 전투기가 잘 만들어 질듯 믿거나 말거나

    댓글 (1)

    유성11 2019-09-30 추천 1

    풍문으로는 KFX를 설계하다보니 시뮬레이션상에서 공군 요구성능 이상의 기대이상의 결과가 나와서 설계자들이 깜짝 놀랐다고 합니다.
    FA-18 수퍼호넷급 성능을 원했는데 그 이상이라고 하더군요.
    그리고 물론 핵심기술 4가지는 빠졌지만 록마에서 기술지원이 전혀 없는 것도 아니고 아시다시피 국산화율은 초기 시제기들에서는 그리 높지 않을 겁니다.
    결론적으로 국산전투기이는 하나 외국기업들의 다양한 참여로 이루어지고 있으니 걱정 그리 안하셔도 될겁니다. .

    등록
  • 제로 2019-09-28 추천 0

    실물사이즈 모형
    몹시 보고싶군요

    댓글의 댓글

    등록
  • 대로 2019-09-27 추천 3

    인니는 별 신경 안써도 될듯 합니다.
    정부도,,, 추후 개발완료 후 판매에 더 비중을 두고 있을 듯 하네요

    뭐,,,인니의 수준에
    기술 몇개 넘어간다고,,,생산공장 수준이...뻔할 것이고,, 더더욱 그 기술을 외국에 넘겨 팔정도의 기술이란게 얼마나 될까요?

    차근, 차근,,, 준비해 나가고 있습니다.
    생각보다 더 휼륭한 전투기라고 합니다.

    응원합시다!

    댓글의 댓글

    등록
  • 심심이9x 2019-09-27 추천 1

    인도네시아는 우리한테 거의 공짜로 얻은 기술, 터키에 팔아서 쏠쏠하게 남길수도 있겠군요...

    댓글의 댓글

    등록
  • 진짜보수 2019-09-27 추천 2

    인도네시아야,
    여러분도 잘 아시다 시피 우리한테는 무기 구매의 큰손아닙니까.
    털더라도 모멸차게하기에는 부담이 많은게 현실이죠.

    아뭏든 착착 진행되고 있는 KFX소식 들을때마다 가슴이 뿌듯합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네오제다이 2019-09-27 추천 2

    드디어 시작 되는 군요. 반드시 성공하길 기원합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굵직굵직 2019-09-27 추천 0

    저거 연체상황 알면서도 꾸역꾸역 유지하는거 업무상 배임 아닌가요?..

    댓글의 댓글

    등록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