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10월부터 지급될 신형 전투복을 착용한 백두산 부대원

후레자식 아서스 | 2010-02-13 14:17:04

조회 10992 | 추천 1 | 다운로드 3

글 작성에 대한 간략한 정보를 제공

 

그런데 아직은 400여명이 입을 전투복만 만들어졌더군요....

아무래도 시험용으로 착용한 다음 차츰차츰 보급하려나 봅니다..

이미지
실제 크기로 보시려면 클릭해 주세요
20100201005455_48317032.jpg

이전 다음

목록

댓글 [36]

  • 도대체 미국같은 나라의 군수는 어떻게 이뤄지는지 궁금하군요.
    우리나라는 디자인 한개 만드는데 몇년, 그거 시험착용해서 시험하는데 몇년, 찍어내서 보급하는데 몇년...
    미군은 전장에서 '무엇이 좋더라'라고 정평이 나오면 그게 군수품으로 나오는데 걸리는 시간이 1년도 안되는 것 같던데 제가 잘못 알고 있는건가요;;
  • 우리나라도 미군처럼 아니 보다더.. 신속하게..? 찍어낼수 있는 신공이? 나름대로 있습니다 만..... 군 보급 체계? 상 그렇치 못하는게 더 큰 문제입니다......쩝........

    추천

    신고 삭제

  • 아...그냥 그린픽셀 보급해주지

    추천

    신고 삭제

  • 사진에서 상병이 착용하고 있는 위장복 말고도 한가지 비슷한 위장복을 시험적으로 전방 부대원들에게
    착용시켜 운영중이더군요. 두가지의 위장복 중 하나로 결정 하려는 것으로 압니다.

    추천

    신고 삭제

  • 솔직히 전 현 국군 전투모 마음에 듭니다. 다만, 계급장만 크게 안달면....

    추천

    신고 삭제

  • 사제물품이 아닌 보급품도 신병새끼가 어떻게 A급을 가지고있냐며 병장이 상병을 구타하고 구타당한 상병은 신병한테서 보급품인 장갑을 비롯한 쓸만한 것은 싹 갈취해가더군요. [95년 이야기]

    추천

    신고 삭제

  • 전세계 전투복의 원단 상당수가 중국에서 OEM 생산되어 보내진다는거 생각한다면 ......

    생각만 해도 오싹하지요.

    추천

    신고 삭제

  • 어차피 원단자체는 중국에서 구하기도 쉬울 겁니다 픽셀 군복도 중국에서 충분히 구할 수도 있을 정도면 말다했죠

    추천

    신고 삭제

  • bedford1 님 원단 수입해 가봤자 계네들 특수병력 전부다 공급될정도의 물량은 못될껍니다.

    그리고 갸들이 설사 카피품을 만들었다 하더라도 품질이 조악해서 금방 들어날듯 할껍니다.

    추천

    신고 삭제

  • 똑 북한에서 우리군복 원단 수입해가는 일이 없기를 바랍니다. 북한도 큰일났네요..우리군복 잔뜩 만들어둔것으로 아는데..우리가 또 바꾸니...이제 그걸로 예비군으로 위장하면 모를까 ....정규군으로 위장하기는...

    추천

    신고 삭제

  • 리치바이로또 님 말씀에 공감합니다. 그래서 제 말이 그 군수시장의 진입이 매우 자유롭다고

    아까 말씀드린것도 거기에 포함되는 이야기 입니다. 또 노골적으로 로비스트등을 동원한

    전방위 공개입찰로비등으로 활발하게 움직이고 있다는 점이 주목할 것이지요.

    정말로 군수산업은 돈먹는 하마이고 검은 블랙홀이기는 하지만 ..... 그과정에서 미국과

    우리나라와의 차이는 그것의 스케일 크기도 한몫하지만 무엇보다도 공개하느냐 안하고

    뒷구멍으로 하느냐의 차이가 크지요. (지금에 와서야 그나마 우리나라가 많이 투명해졌고

    앞으로도 그럴꺼라고 확신합니다만...... )

    추천

    신고 삭제

  • 핵심을 간과하셨네요... 미국의 군수문화는 "로비"로 대표할 수 있을만큼 공개적이고, 당당한
    커넥션이 많습니다. 군수업체가 이거다! 싶은걸 만들어서 공급하고 싶으면 로비스트를 영입해서
    전방위적이고 전문적인 로비활동을 통해서 관철시키고 말죠... 반면 우리는 사업아이템을 정부(군)가
    주도하고, 입찰까지 정부 입맛대로 하다보니... 군수산업이 정체되는것이 현실입니다.
    하지만!! 어느 방법이 좋다고만 할 순 없습니다. 미국의 군수산업은 돈먹는 검은블랙홀입니다.
    아프간전을 시작으로 미국 부채규모 10조달러를 돌파하게 한몫한 장본인이 대책없이 늘어난 국방비고,
    로비스트들의 달콤한 유혹에 현혹된 국방위원들은 돈문제는 별 신경안쓰고... 입찰 승인을 해주고
    있죠... 미국같은 나라에서 이런 문제로 청문회 열리는걸 보면 겉으론 굉장히 공명정대 하다고 싶겠지만
    어디까지나 그것도 눈가리고 아웅입니다.

    반대로 한국은 군수발전 자체가 정치/이념문제 때문에 뒤쳐진데다가 군수업체끼리 살려고
    권력자에게 기대는 행태가 반복되고있죠... 밀매 매니아 입장에선 미국시스템이 좋겠지만...

    중도적 입장에선 돈이 제대로 쓰이지 않는 어느 시스템도 맘에 들지 않는군요

    추천

    신고 삭제

  • 휴전중인 나라와 전 세계에서 전쟁중인 나라와의 차이겠죠

    추천

    신고 삭제

  • 사제모자로 보급받을 길은 없나요?..

    추천

    신고 삭제

  • 저 모자 디자인은 좀 안바꾸나요..이거 건의좀 하죠..휴가나가서 제일 먼저 하는게 사제모자 사는건데..
    언제까지 쓰지도 못할 모자를 공급받아야 하나요..제가 군생활할때도 그랬는데 요즘도 저런 쓰레기 모자를 주는 군요..각도 안잡히고 모양도 안나는...

    추천

    신고 삭제

  • 우리나라의 경우엔 사제품 병사들이 사서 쓰면 위에서 꼽게 보고 갈구고 나서 압수하는 경우가

    태반인 문화가 지배적인데..... 그것이 없어지지 않는한 그런 시스템은 좀 요원할껍니다.

    그나마 짬 되는 병사들이나 직업군인들 정도에서나 갈굼을 당하더라도 그런 시도를 해보기나

    하지......

    추천

    신고 삭제

  • 또한 미국의 경우 우리처럼 징병제가 아닌 모병제 구조라서리 ..... 보급의 경우 초도분량은

    그냥 보급품으로 주고 그 나머지는 자기 월급에서 사서 사용한다는 점이 가장 결정적입니다.

    미국군대도 모든 장비를 다 보급하는 시스템이 절대로 아닙니다. 오히려 없는거는 사제로

    자기가 사서 쓰는 경우가 더 많습니다. 또 그것은 옆나라 일본자위대도 마찬가지지요.

    군에서 보급해줄수 없는 부분은 자기가 사제로 구입하고 그 영수증을 상부에 내면 그것을

    군수품으로 인정하고 그에 준하게 돈을 환불해주는 방식을 취하지요.

    이런시스템이 있기에 그런 장비들이 돌아가는 겁니다.

    추천

    신고 삭제

  • 밀메니아님 .... 그것은 미군의 경우 민간에서 각종 군수물자들을 연구 개발하는 업체들이

    우리나라보다 훨~씬더 그리고 어마어마하게 많다는 점이 차이점이지요. 전시는 물론 평시

    에도 그런 업체들끼리 연구개발과 경쟁이 우리나라보다 훨씬 자유롭고 또 시장진입이 개방

    적인 구조입니다. 또한 군에서도 비록 민간업체에서 주도해서 만들었던 물품이라 하더라도

    자신들의 군사양에 나름 적합하면 바로바로 채용할 수 있는 유연성이 우리나라보다는 더 잘

    같추어져 있다는 것이지요. (물론 큰 프로젝트 사업의 경우 미국도 몇년씩 걸리기는 합니다만....)

    요는 그 디자인하고 시험착용해서 가는 기간이 딱히 별도로 있는게 아니라 민간에서 매우

    활발하게 진행된다는 점입니다. 그리고 방산물자 전시회등도 우리나라와는 비교도 안되게

    많고요.

    추천

    신고 삭제

  • 도대체 미국같은 나라의 군수는 어떻게 이뤄지는지 궁금하군요.
    우리나라는 디자인 한개 만드는데 몇년, 그거 시험착용해서 시험하는데 몇년, 찍어내서 보급하는데 몇년...
    미군은 전장에서 '무엇이 좋더라'라고 정평이 나오면 그게 군수품으로 나오는데 걸리는 시간이 1년도 안되는 것 같던데 제가 잘못 알고 있는건가요;;

    추천

    신고 삭제

  • 여러종류가 일선 부대들에서 테스트중이군요...

    추천

    신고 삭제

  • 제 기억으로 검정색이란 색이 위장색을 반감시키는 것으로 알고 있는데, 아닙니까?

    추천

    신고 삭제

  • 베레모는 전투복 결정후 차후에 (결정)지급 한다고 들었는데!!
    잘은 모르져 그때가 돼봐야 알지 않을까요!!!
    또한 전투복도 아직은 결정이된것이 아니고 몇종류의 전투복을 여러(?)부대에 시험 착용중임니다.
    시험착용은 8월정도로 알고 있으며 그때 착용소감에 따라 전투복이 결정이 되므로 10월에 보급은 시기상조라 생각됩니다..

    추천

    신고 삭제

  • 문제의 소지라기보다는 사실 레토나님이 요번에 댓글올리시기 전에도 군대에 핸드폰 꼬불쳐서 들어가고 묻어놓고 한다는글이 몇번 올라온적이 있기때문에 걱정 안하셔도 될듯합니다...

    추천

    신고 삭제

  • 그런데 모자에 계급장이 좀 부자연스러운것 같네요...

    추천

    신고 삭제

  • 문제의 소지가 커질것같기에 관련 댓글 삭제하도록 하겠습니다.

    추천

    신고 삭제

  • 뭐 소주나 성인잡지는 그렇다고쳐도 핸드폰은 외부와 연락을 할수있는건데... 보안적으로도 아주큰 문제일듯한데... 요즘군대 요즘군대라지만 그래도 어떻게 핸드폰을... 괜히 걱정됩니다

    추천

    신고 삭제

  • 아.... 휴가....;;;;;;;;;;;;;;;;;;;;;;;;;;;;;;;;;;;;;
    왜 그생각을 못했지요...;;;;;;;;;;;;;;;;;;;;;;; ㅋㅋㅋ 부끄럽습니다 김상우님!!ㅠ

    추천

    신고 삭제

  • 밑에 여군이 입고 있는 것과 같은건가요? 환경 차이인진 몰라도 색깔이 좀 달라 보이네요~~
    군복 색깔도 바뀌었으니 오바로크치는 실도 이제 진한 색으로 바뀌어야 할듯..

    추천

    신고 삭제

  • 특전사나 UDT/SEAL,전차병같은 상징적인것뺴고는 일반 육군병들이 베레모가 별필요있나 싶은데 그럴돈으로 그냥 기존 전투모나 좀 개선하는게 훨씬낫겠죠

    추천

    신고 삭제

  • 패턴자체는 상당히 괜찮은것같습니다 잘나온것같아서 다행이네요...

    추천

    신고 삭제

  • 베레모 드립은 전에 비밀에서도 엄청난 논쟁이 붙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거기에서 나온 결론은 "그거 만들 돈으로 신형 방탄헬멧이나 전투화등을 더 찍어내라고 ....."

    추천

    신고 삭제

이전 1 2 다음

로그인 | 회원가입

등록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