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국군 뉴스
해병대 서북도서 방어전력이 이렇게 업그레이드 되었다고? 6년 만에 재개된 서북도서 방어훈련
작성자 : 운영자(119.202.xxx.xxx)
입력 2023-06-02 10:46:40
  • 조회수 14461
  • 댓글 1
  • 추천 3 print
해병대 천무 다연장로켓 등 6년 만에 재개 서북도서 육해공 방어훈련 풀영상

- 530일부터 61일까지 서북도서 일대에서 23일 주·야간 야외기동훈련 시행
- ··공군 및 해병대 전력 참가 실전과 같은 행동화 위주 훈련 진행

서북도서방위사령부는 530일부터 61일까지 3일간 서북도서 일대에서 결전태세 확립추진 일환으로 합동 도서방어종합훈련을 실시했습니다.
번 합동 도서방어종합훈련은 서북도서방위사령부 주도 하에 ··공군 및 해병대 전력(*)이 동시에 참가한 대규모 훈련으로 해병대 신속기동부대 및 육군 특전대대, 육군 공격헬기(AH-1S, AH-64E), 군 상륙함(LST), 공군 전투기(F-15K, KF-16) 등 다양한 합동전력이 참가했습니다.
* 참가부대 : 북도서방위사령부, 육군 특전사령부 및 항공사령부, 군수지원령부, 해군 작전사령부, 공군 작전사령부, 국군 화생방사령부
훈련은 무인기 및 화력 도발 대응 강점세력 격멸 러 진압 및 주민대피대량전상자 처치 및 환자후송 등 서북도서 증원준비·이동부터 실제 전투현장에 투입되는 상황을 상정하여 주·야간 구분 없이 실전과 같은 행동화 위주의 훈련으로 진행됐습니다.
히 훈련이 진행되는 동안 합동참모본부 및 작전사 대응반을 구성하여 합동 상황조치훈련(CPX)을 실시하며 작전상황 및 정보 공, 대응절차 숙달 등 공조체계를 더욱 강화하였으며, 통합 검열팀을 구성해 실시간으로 훈련을 평가하고 보완과제를 식별하는 등 훈련성과를 극대화했습니다.
련에 참가한 61대대장 채우진 중령은 해병대는 적의 어떠한 도발에도 강력하게 응징할 준비가 되어 있다어떠한 상황에서도 들이 우리 영토를 침범할 수 없도록 서북도서를 절대사수 하겠고 결전태세 의지를 밝혔습니다. 
한편, 서북도서방위사령부는 훈련에 참가한 지원 작전사와 함께 사후검토회의를 진행하며 훈련 간 식별된 미흡한 점을 보완하고, 력발전 소요를 도출해 현존 전력의 완전성을 높이고 대응능력을 강화할 계획입니다.

해병대 신속기동부대가 서북도서로 증원되고 있다.


훈련에 참가한 K-1전차가 작전지역으로 이동하고 있다. 

훈련에 참가한 장병들이 장애물을 설치하고 있다.


훈련에 참가한 현궁 분대원들이 진지를 점령한 가운데 전투준비태세를 취하고있다.


훈련에 참가한 장병들이 진지를 점령한 가운데 즉각 사격태세를 취하고있다.


훈련에 참가한 장병이 저격 임무를 지시받아 은폐 엄폐된 위치에서 사격준비를 하고있다.

대표 이미지

_3.jpg
댓글 1
0 / 500
  • best심심심 (221.158.xxx.xxx)
    2023-06-05 22:48:01
    문재인 정부는 북의 통일전선 전술을 100% 따르는 조직이였고, 이들은 우리 군의 무력화를 위해 최대의 노력을 가했으며, 모든 훈련은 중지시켜, 유사시 군의 대비태세를 마비시키고 적화통일을 위한 기반을 만들었죠... 진짜 사형에 처해야될 세력들입니다.
    2
  • 심심심 (221.158.xxx.xxx)
    2023-06-05 22:48:01
    문재인 정부는 북의 통일전선 전술을 100% 따르는 조직이였고, 이들은 우리 군의 무력화를 위해 최대의 노력을 가했으며, 모든 훈련은 중지시켜, 유사시 군의 대비태세를 마비시키고 적화통일을 위한 기반을 만들었죠... 진짜 사형에 처해야될 세력들입니다.
    2
1
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