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MIL쉼터

장난감 총 같지만 실제 권총.jpg

  작성자: lobates
조회: 7862 추천: 0 글자크기
0 0

작성일: 2021-04-06 13:49:08








글록19를 저렇게 위장했다고 ..






장난감 총인줄…美 마약범 자택서 발견된 진짜 권총


최근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주에서 한 마약사범의 자택을 압수수색하는 과정에서 낯익은 로고가 새겨진 장난감 총에 수사관들의 시선이 고정됐다. 얼핏 보면 어린이용 장난감으로 유명한 해즈브로사의 너프건이지만, 그속에는 실물 권총이 탑재돼 있었기 때문이다.

CNN 등 현지매체 보도에 따르면, 지난 18일(이하 현지시간) 같은 주 카토바카운티 보안관실은 마약 압수수색 중 장난감 총으로 위장한 실물 권총을 압수했다고 밝혔다.

압수된 총은 너프건을 본뜬 자동권총 글록19로, 카운티 보안관실과 히커리 경찰 그리고 뉴턴 경찰이 함께 전날인 17일 벌인 마약사범 자택 압수수색에서 50발 드럼탄창과 함께 발견됐다.

문제의 총은 파란색과 주황색으로 도장된 것 외에도 너프라는 상표까지 붙어있어 인터넷 쇼핑몰이나 장난감 상점에서 살 수 있는 너프건과 비슷하게 위장돼 있었다.

미국에서는 총기 소지 자체가 불법은 아니지만, 글록 시리즈는 사법 기관이 사용하는 총기로도 유명하다.

이 총의 소유자는 예전부터 마약 소지 혐의가 있던 데이미언 버치라는 이름의 35세 남성이다. 수사관들은 버치의 집을 압수수색하는 과정에서 코카인과 환각 버섯 그리고 마리화나 등의 마약과 현금 2300달러(약 260만원)를 압수하고 마약 소지 혐의로 이 남성을 체포했다. 문제의 총은 압수수색 당시 함께 발견되 20여 정의 총기 중 한 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문제의 총기를 소지한 남성은 2만 달러(약 2200만원)의 보석금을 내고 풀려났지만 다음 날 지방법원에서 정식으로 기소돼 조만간 법정에 설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카토바카운티 보안관실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출처: 서울신문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https://nownews.seoul.co.kr/news/newsView.php?id=20210324601017#csidx39399fa9bf0bf2a9a8e294d595caa63 



댓글 0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