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MIL 사진 자료실

육군의 K-200에도 공군것처럼 포방패를 달아줬으면

  작성자: 김상우
조회: 52789 추천: 3 글자크기
50 0

작성일: 2015-12-24 14:55:13

두쪽다 포방패가 장착된 공군의 기지방호용 K-200 


육군은 K-6 장착되는 곳만 포방패가 있었고 M60 기관총 있는곳에는 그냥 아무것도 없는것에 반해서


공군의 K-200에는 육군으로 치자면 K-6있는 자리 뿐만이 아니라 M60 기관총 자리도 포방패가(앞면만이지만) 있었습니다.



















그런데 최근 사진을 보니 기존의 것과 다르게 둘다다 360도 방호가 가능한 둥그런 포방패가 설치되었네요.






이미지

0.jpg

댓글 50

  • best 굼벵이88 2015-12-24 추천 8

    미군이 아프카니스탄이나 이라크 전쟁에서 장갑차 뿐만아니라 험비에도 포방패를 장착하고 아예 에워쌌습니다. 그만큼 저격수와 어디서 날아올지 모르는 전장에서 포방패가 중요하다는 것을 미군들은 깨달았죠.

    한국군이 포방패를 장착하지 않는 것은... 정말 잘못된 행태입니다. 북한도 저격수의 숫자들을 늘리려고 최신 저격총 까지 도입을 하고 있죠. 군복무하는 젊은이들을 단지 소모품으로 바라보는 국방부의 잘못된 시각이 전투력을 약화시키고... 국군이 전투에서 승리를 더 어렵게 만드는 어리석은 행태에 개탄을 금할 길 없습니다.

    하루속히 포방패를 달아야 합니다.

  • 초뎅이 2015-12-29 추천 0

    “포방패건 방탄판이건 K200은 물론 K21장갑차,K1,K2전차및 앞으로 나올 전술차량용으로도 모든 수량에 충분하게 준비되어있는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게다가 슬랫아머 조차도 비상시를 대비하여 충분히 준비되어 있는것으로 알고 있습니다.사태 발생후 만들기시작한다면 너무 늦다고 생각 했기 때문 입니다.각 연대본부이상 제대의 창고에 항온항습 장치를 갖추고 밀봉된 상태로 보관중인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창고가 엄청 큰걸로 알고 있습..)일단유사시 꺼내어 조립만하면 되는 상태로요..즉시 용접하기위한 장비들도 갖추고 있는지는 모르겠습니다.”
    이 글이 사실이라면.....
    전시에 대검 갈아준다는 말도 사실입니다.
    위에 계신님들은 전쟁 절대 안 난다는 확신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소소하다고 보는 것에는 관심이 없고 최신무기에만 위기감조성하며
    사 들이고 있는 것입니다.
    유치원생이 어른한테 죽기 살기로 덤비는 것 봤습니까? 그냥 깔짝대고 성격 나쁜 유치원생이 자주 엉 까는 정도입니다.
    병사 장비를 사줘봐야 소모품이고 망실 되는데 뭐 할라고 돈 들이냐 입니다.
    비상 훈련때 장비하는 그대로가 전부입니다 더 이상 없습니다.
    화생방 전 관련 장비 빼고는 전시에 차량에(궤도차포함) 추가 장착하는 장비 단 한 개도 없다고 확신 합니다.
    있다면 비상시에 다 보였겠지요. 연평도 포격전, 천안함 폭침, 목함지뢰도발 때. 등
    화면에 잡힌 군장비 어느 것에도 슬랫아머나 방탄판은 보이지 않았다는 것이 단 한 개도
    없다는 증거입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Musketeer 2015-12-28 추천 0

    요즘 대세는 무인 총탑이 아닐까 합니다. 장갑차 안에서 카메라를 보고 조준해서 사격하죠. 그런 것을 설치해줘야 할 요즘 여전히 포방패마져도 아끼려는 육군. 제2차 세계대전 초기 프랑스군 전차와 독일군 전차의 스펙면에서는 큰차이가 없었던 반면 운용하는 병사들의 임무를 세분화해 인간 중심의 무기를 만든 독일에게 기갑전에서 상대가 안되었던것을 생각한다면 좀 더 병사들을 생각했으면 하네요.

    댓글의 댓글

    등록
  • 만호 2015-12-28 추천 0

    산업용 차량 폐차장에서 덤프트럭 바닥이라도 뜯어서 해라.. 정말 자기들 칠 골프장 골프카만 최신 수입산 찾지말고...

    댓글의 댓글

    등록
  • 만호 2015-12-28 추천 0

    대전차 미사일도 항온항습 되는 무기고가 없어서 실탄사격시 불발 나오는데.. 무슨 전시용 치장용 방탄판이 보관되 있다는 건지.. 소가 웃을 소리죠..

    댓글의 댓글

    등록
  • 레오파드2 2015-12-28 추천 1

    공군이 아이큐가 더높은거같다.

    댓글의 댓글

    등록
  • part 2015-12-27 추천 0

    우린는 왜 안다는가 항상 궁금했는데 ,안다는 이유가 너무 황당합니다.우리는 준전시 국가이고 언제든지 북한이 도발을 할지 모르는데 우리군 수뇌부는 전쟁을 잋어버린것 같고, 일제의 잔재같은 생각 즉 병사는 소모품이라는것을 한국의 엘리트라는 사람들이 그것을 맹신하고 변화도 없이 답습을 하는것이 너무나도 답답하네요. 그리고 한번씩 군납비리를 보면서 느끼지만 치장물자들은 제대로 된것을 보관하고 있을까하는 생각이 많이 듭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하이요요용 2015-12-27 추천 0

    공군 비행단 출신으로써 장갑차 포방패가 두개다 완성되어 기쁘네요 3년전만해도 한개만 완벽했고 하나는 정면만 있었는데요.. 공군은 k-200이 매우중요합니다 전시 기지방호에 있어 제일 중심역할을 하고 장갑차를 거점으로 방호작전을 펼치기 때문입니다.. 그래도 k-200의 중요성을 알아 이제라도 포방패를 모두 설치 해서 다행이라 생각합니다. 타군 또한 이러한 기갑장비에 있어 포방패의 중요성을 어서 빨리 인지하고 하루라도 급히 포방패를 달아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방탱1 2015-12-27 추천 0

    아나 조크를해도...아마 제 표현력이 딸리는 거겠죠.

    기름아낄려고 방탄판 설치안한다는 얘기가 말이 된다고들 생각하시나 보군요.
    할말 없네요 -.-

    댓글의 댓글

    등록
  • 굼벵이88 2015-12-27 추천 0

    문제는 국방부 똥별하고 정부의 고위관리들의 관심은... 골프장 크기를 얼마나 더 크게 느리느냐하고... 골프를 어떡하면.. 박근혜 눈치 안보면서 골프 더 칠 수 있느냐에 더 관심이 많습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무아대 2015-12-27 추천 1

    ▣▣▣포방패 설치▣▣▣▣▣▣포방패 설치▣▣▣
    근데... 이;렇게 도배해도
    군 관계자가 볼런가?? 누가 제대로 건의좀 해줬으면 좋겠네요...!!

    기갑차량에 제대로된 포방패 설치하면 보병 1개군단 5만명
    그이상의 전력을 거져얻을듯 싶네요...
    바릿빠릿하게 경계훈련만 잘킨다면 2개군단10만명이상의 효과를 얻을수있고요...

    참고로 한국에서 제가 쓰레기 분리수거혁명에 단초를 제공한 사람입니다.
    20여년전 제가 제출한 리포터를 당시 환경부 1급 공무원이었던 강사가 활용한 덕이지만...
    전 A+받은거 이외엔 제게 아무런 도움도 혜택도 없었지만...
    국가적으로 엄청난 환경자원이 절약됐다는...
    무식하게 도배한 건 포방패가 꼭 도입돼서 기갑전력을 극대화하길 바라는 맘에서...

    댓글의 댓글

    등록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