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기 토론방

최신 한국항모와 한국항모전단 CG 공개

  작성자: 무르만스크
조회: 12307 추천: 2 글자크기
8 0

작성일: 2021-01-03 00:40:21

https://news.joins.com/article/23960666 중앙일보 이철재의 밀담


F-35B 속도낸 이유 있었다···2030 '한국형 항모' 최초 공개





중앙일보는 현재 개념설계 중인 해군의 경항모 조감도를 단독으로 입수했다. 해군은 조감도에 대해

“최종 확정은 아니며, 연구와 검토하면서 경항모의 함형을 발전해나갈 것”이라면서 “함정 설계는 기본설계,

상세설계 단계에서도 수정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기본’은 크게 안 바뀔 것”이라는 게

복수의 정부 소식통이 전한 귀띔이다.


그러면 어떤 게 변하지 않을 기본일까. ①평갑판 ②더블 아일랜드 ③웰독 제거다.



해군의 경항모는 아메리카함을 닮아 평갑판이다. 


해군의 경항모는 스키점프대가 없다. 아메리카함처럼 F-35B가 리프트팬을 가동하는 방식으로 활주 거리를

짧게 해 이륙한다. 리프트팬을 공기를 아래로 내뿜는 장치다. 리프트팬 때문에 F-35B는 수직으로 

이착륙할 수 있다.

 
아메리카함과 퀸엘리자베스함 모두 F-35B의 착륙은 수직으로 한다. 







아메리카함의 아일랜드(함교)가 1개인 반면 해군의 경항모는 2개다. 퀸엘리자베스함도 2개다.

또 퀸엘리자베스함과 같이 스텔스 설계를 적용했다. 1개의 함교는 항해를 전담하며, 

또 다른 1개는 항공관제를 맡는다.  




그러나, 항해 함교에서도 항공관제를 할 수 있고, 그 반대도 가능하다. 해군 관계자는 “함교가 2개라면

한쪽이 적에게 피격을 받더라도 다른 한쪽으로 작전을 이어갈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항공기를 격납고에서 갑판으로 오르내리는 엘리베이터는 2개 모두 우현에 있다. 당초 좌ㆍ우현에 1개씩 

두려고 했지만, 우현으로 몰았다. 이렇게 하면 갑판을 좀 더 넓게 쓸 수 있는 장점이 있다. 하지만, 우현은 

적의 공격에 취약해질 수 있다는 게 단점이다.

해군의 경항모는 웰독이 없다. 웰독은 상륙함에서 상륙작전 때 문을 열어 바닷물을 들어오게 해 상륙정이나

수륙양용 사륙장갑차를 띄울 수 있는 공간이다. 아메리카함도 웰독이 없다.

 
해군 관계자는 “대형상륙함인 독도함(LPH-6111)이나 마라도함(LPH-6112)과 달리 경항모엔 웰독을 만들지

않을 계획”이라며 “이렇게 하면 격납고를 키워 항공기 정비를 제대로 할 수 있고, 항공유도 더 많이 

실을 수 있다”고 말했다. 더 빠른 속도로 이동할 수도 있다.




해군은 경항모를 구상하면서 이탈리아의 카보우르함(550)도 참조했다고 한다. 3만t급의 카보우르함은 

미국의 개조를 거친 영국제 수직이착륙 전투기인 AV-8B 해리어Ⅱ 10대를 탑재한다. 지난해 5월 F-35B를

탑재하기 위한 개조 작업을 마쳤다.

경항모의 크기나 탑재 항공기 수량은 카보우르함보다 약간 더 크다고 보는 게 적당할 것이다.


제가보기엔 함교나 배수량을 봐도 이탈리아 카보우르 보단 트리에스테급을 참조한것 같습니다.


카보우르 함은 경하 27000톤 만재 3만톤

길이 244m 폭 39미터

최대 함재기 탑재대수 20대 

함재기 작전 운용가능 대수 10대-12대입니다.

이보다 약간 크다면 경하 2만톤급 후반 만재 3만톤급 중반

길이 250중후반 정도 되고 함재기 작전 운용대수 는 12대 정도로 예상합니다.

함규모는 트리에스테 보다 약간 크고 함재기 운용대수는 비슷한 수준.









트리에스테의 상부갑판 하부갑판의 함재기, 함재헬기 주기모습

여기서 하부갑판 지하 2덱의 램프도어, 상륙함정 공간을 없에고 후미공간 확보와 높은 상부 천장을 확보해

정비, 유지, 장비이동을 더 용이하게 만든게 한국항모 같습니다. 








많은 분들이 한국항모엔 어떤 조기경보헬기가 들어갈 것인가에 대해 이야기 하셨었는데

한국 해군의 선택은...


해군의 경항모엔 조기경보 헬기가 없다고 한다. 대신 구축함을 항모 전단의 선봉에 세우거나, 전투기를

항시 띄워 초계작전에 투입한다고 한다. 이는 이탈리아 카보우르함에서 배워온 것이다.

조기경보헬기 없이 그 자리에 함재기라도 한다 더 때려넣고 F_35B 항시 이륙시켜

조기경보기 역할을 시키고 앞에 구축함을 세워 때운다고 합니다 ㅋㅋㅋㅋ 

카보우 한테 참 좋은거 배워왔네요 ㅋㅋㅋ



해군의 경항모는 한국형 차기 구축함(KDDX)의 다기능 위상배열(AESA) 레이더를 달 계획이다.

이 레이더는 탄도미사일을 추적할 정도로 강력하다.

 
해군의 경항모는 자체 방어를 위해 근접 방어시스템(CIWS)과 함대공 유도탄 방어 유도무기(SAAM)를 갖춘다. 

모두 국산으로 단다는 게 원칙이라고 한다. 해궁 들어가네요





군 당국은 해군의 경항모에 실을 수직이착륙형 전투기를 추진한다. 기종을 확정하지 않았지만, F-35B를 

대체할 수직이착륙형 전투기 기종은 없다. 사실상 F-35B 20대 구입을 결정했다.

 
군 당국은 경항모 진수에 앞서 F-35B를 먼저 도입한다. 해군이 아닌 공군이 훈련ㆍ운용을 맡는다. 항모

탑재기를 공군이 전담하는 사례는 영국에서 찾아볼 수 있다.

 
F-35B 도입을 서두른 이유는 경항모 설계를 위해서다. 군 관계자는 “갑판 등 함체 주요 부위의 설계를 

위해선 F-35B의 상세 정보가 필요하다”면서 “하지만 제조사인 록히드마틴 측은 보안을 이유로 계약 이전엔 

정보를 줄 수 없다는 입장”이라고 말했다



정부는 올해 상반기 해군의 경항모 사업추진 기본전략 수립과 사업 타당성 검토에 들어간다. 국내 기술로

충분히 지을 수 있다는 분석에 따라 2022년 기본설계를 시작하고, 2026년부터 함정을 제작하는 수순에

들어간다. 이르면 2033년 해군의 경항모가 영해를 지키는 모습을 볼 수 있게 된다.








한국항모전단의 CG 앞쪽에 장보고3, 2척 양옆에 세종배치1, 세종배치2 

뒤에 KDDX 2척, KD2 2척 군수지원함은 소양함.. 


현대가 대략적인 ROC수준으로 사업따서 내년엔 예산1억으로 타당성 조사하고

22년부터 본격적인 개념설계에 들어가는줄 알았는데

CG에서 보듯이 이미 대략적인 개념설계를 끝냈네요.

그렇다면 26년부터 건조에 들어간다는 계획에 맞출수 있을것 같습니다.

30년 전에 진수 하고...


항모건조는 해군과 당국이 이전에 보여주지 못한 엄청난 추진력을

보여주고 있네요.


얼마전 오래간만에 퇴역하신 조함관련 일하셨던 장교분과 메시지를 주고받았는데

해군의 정책과 방향을 연구하는 고위급 장성들중 항모세트 건조 가격이면 잠수함이던지 방공함 대잠함, 

항공세력등 훨씬 효율적인 전력을 구축할수 있다는 소위 현실파들이 있었는데

현정부에서 항모전단을 강력하게 추진하면서 침묵하고 있는 상태인것 같다고 합니다.








댓글 8

  • best 이연희45 2021-01-03 추천 11

    자기네 바다에서 작전할려고 항모 도입하는 병신 나라가 세상에 어딨습니까?
    남의 나라 바다에 가서 작전할려고 도입하는게 항모인데 ㅉㅉ

  • zip 2021-01-04 추천 0

    잠수함의 수나 질이 더 확충되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만,,,ㅠㅠ
    어차피 경항모를 만들어 운용하겠다고 한다면 f-35만 작전하는게 아니라 장차 MV-22 오스프리도 함께 작전을 고려하여 선폭의 확대도 대폭 고려되야 합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밤늑대아홍 2021-01-03 추천 0

    활주거리뿐 아니라
    탑재량도 영향 받을건데
    스키점프대도 없고;;

    향후 개수가능성이라던지
    갑판 활용 효율성 높힐 앵글드데크도 없고.

    어차피 당장 사출기형 항모 안할거면
    최소한 이 두개라도 해야지
    뭐하자는건지.

    뭐 일본이야 함대방공 위주라서
    활주거리 줄이고 탑재량 높힐수있는
    스키점프대 당장 안한다는거 ㅇㅋ하겠는데
    한국은 북한 대지상 공격 생각 해야할것 아님?
    근데도 스키점프대 안한다고?

    댓글의 댓글

    등록
  • 긴팔원숭이 2021-01-03 추천 2

    본토방어 MD하라고 세종급 결제해줬더니 이 정신나간 뱃놈들이 집은 버리고, 튀어나가서 광대질할 생각. 세종급 6척은 나가면 안 됩니다. 3직제운운하며 3척단위가 필요하다한 건 해군 입에서 나온 말입니다.
    근미래에 우리하고 항모까지 동원한 전면전할 나라 중에 서울과 한반도에 탄도탄이나 초음속 순항미사일공격할 능력없는 나라는 없습니다.

    스키점프대를 안 다는 이유도 이상하군요. 아일랜드 2개를 베껴온 퀸엘리자베스급은 왜 스키점프대가 있나요. 후안 카를로스도 카보르도 있고 트리에스테급도 스키점프대는 언제든지 달 수 았다고 알려져있습니다(자리비워놓은 건조 중 사진이 나오지 않았던가요).. 꼴보니 속은 이즈모급따라가고 싶은 모양이군요. 등신들..처음부터 항모로 짓고 싶으면 제대로 해야지.
    게다가 퀸엘리도 아메리카도 이착륙 중량과 운용편의성때문에 완전 수직이착륙이 아니라 단거리이착륙개념으로 리프트팬을 쓸 텐데. 아직 공부 덜 하고 홍보자료부터 만드는 듯 ..

    댓글의 댓글

    등록
  • super-blue 2021-01-03 추천 3

    지난 대선때 5년이면 핵잠건조한다고 지난 노무현대통때 원자로 기본설계도 다 끝냈다고 설래발 치면서
    말하던 핵잠은 올해 진수 하는건가요 ? ㅎㅎ. 내년 경항모예산은 전액 삭감해놓고
    이제 와서 또 앞으로도 10년도 넘게 남은걸 사업이 어떻게 될지도 모르는 2033년 건조완료 될걸
    왜 지금 와서 또 설래발. 선거철이 또 다가오나 ? ㅎㅎ. 지난 대선때 처럼 핵잠으로 밀매들 또 갈라치기
    할려고 ?

    댓글의 댓글

    등록
  • zizimi 2021-01-03 추천 4

    ㅅㅂ 우리공군이 FA50만 있는것도 아니고 왜 항모가 2033부터 우리영해를 지키는 꼴을 봐야되는거죠?

    독도함 탱탱 놀리더니 해군 이색기들 느낀것도 없나봐요.

    지금 이순간에도 일선에서 고생하는 장병들까지 왜 도매금으로 욕먹게 지랄들이냐 이색기들아!!

    댓글의 댓글

    등록
  • 블리츠 1941 2021-01-03 추천 2

    세상에 아군 적 공군기들 작전 반경안에서 작전한다고 항모 도입 당위성 타령하는 나라는 한국뿐일꺼에요

    댓글의 댓글

    등록
  • 네이비 슈퍼호넷 2021-01-03 추천 0

    항모 멋지네요.
    10년 뒤 우리나라 바다에서 작전을 펼칠 항모 기대됩니다^^

    댓글 (1)

    이연희45 2021-01-03 추천 11

    자기네 바다에서 작전할려고 항모 도입하는 병신 나라가 세상에 어딨습니까?
    남의 나라 바다에 가서 작전할려고 도입하는게 항모인데 ㅉㅉ.

    등록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