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일보
해군교육사, 해군병 676기 수영법·구조·이함절차 등 숙달 훈련
작성자 : 노성수(210.223.xxx.xxx)
입력 2021-08-02 13:44:19
  • 조회수 283
  • 댓글 0
  • 추천 0 print
해군교육사, 해군병 676기 훈련
수영법·구조·이함절차 등 숙달
 
676기 해군병들이 지난달 29일 해군교육사령부 전투수영훈련장에서 수난자 구조훈련을 하고 있다.  사진 제공=서준혁 중사
676기 해군병들이 지난달 29일 해군교육사령부 전투수영훈련장에서 수난자 구조훈련을 하고 있다. 사진 제공=서준혁 중사

676기 해군병들이 폭염을 뚫고 전투수영훈련으로 해상 생존 능력을 배양했다.

해군교육사령부는 지난달 27일부터 31일까지 부대 전투수영훈련장에서 676기 해군병을 대상으로 생존 능력 강화를 위한 전투수영훈련을 했다.

해군병들은 비상이함·영법·비상구명의·구명정 탑승·수난자 구조·종합생존 훈련 등으로 수영 능력을 키우고, 해상 이함절차를 숙달했다.

정민제(소령) 2신병교육대대장은 “전투수영훈련은 바다를 주 무대로 하는 해군병에게 요구되는 수영 능력과 해양성을 기르기 위한 해군의 기초군사훈련”이라며 “안전하고 충실한 훈련으로 교육생들을 정예 해군병으로 성장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해군병들은 앞으로 약 2주 동안 야전교육훈련, 제식훈련, 체력검정 등의 과정을 마치면 오는 13일 이병 계급장을 달게 된다. 이후 특기에 따라 2~6주의 보수교육을 받은 뒤 각자의 임지에서 해양 수호 임무를 수행하게 된다. 노성수 기자


https://kookbang.dema.mil.kr/newsWeb/20210802/4/BBSMSTR_000000010024/view.do

대표 이미지

2021073001000573200025461.jpg
댓글
0 / 500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