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기 토론방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97762 러시아군 장교들이 아군 부상자들을 사살하고 있다 나라비전 2022.05.18 5899 2
97761 푸틴) 우크라이나 전쟁서 대령, 준장급 전술 직접 결정 나라비전 2022.05.17 3117 1
97760 중국의 대만 흡수 의지는 확고하다[3] 나라비전 2022.05.17 1579 1
97759 한국은 군비경쟁이 더 이상 불가능[6] 나라비전 2022.05.17 5106 2
97758 국산 중어뢰-Ⅱ '범상어' 품질인증사격시험 성공!… 본격 양산체계 돌입! / 기품원 제공[5] 운영자 2022.05.17 2926 2
97757 일본 차세대 전투기 개발, 영국(BAE사) 과 협력하기로 허큐리즈 2022.05.17 1599 0
97756 양안전쟁, 인도-태평양 내 모든 국가가 전쟁터 된다[4] 나라비전 2022.05.16 1684 1
97755 우크라이나군도 사용한다는 M777 곡사포 나라비전 2022.05.16 1267 1
97754 신형고속정 4척 진수(*일본 보도)[1] 허큐리즈 2022.05.16 4308 0
97753 스웨덴, 나토(NATO) 가입 신청 공식 발표 나라비전 2022.05.16 421 2
97752 러시아, 지상 전력의 3분의 1이 손실됨 나라비전 2022.05.15 2003 1
97751 중국 정보수집함, 호주 서해안에서 활동중 허큐리즈 2022.05.15 1111 0
97748 러시아제 무기를 적극적으로 개량하는 중국 나라비전 2022.05.15 1921 0
97747 2차 세계대전에서 미국 덕분에 연합국이 이겼다[1] 나라비전 2022.05.15 931 1
97746 드론은 우크라이나 포병에게 슈퍼 파워를 제공한다[1] 나라비전 2022.05.14 1271 2
97745 러시아군의 쿠데타가 필요한 시점이다 나라비전 2022.05.14 788 0
97744 영국 - 우크라 난민 수용은 안 하지만 무기는 대주겠다[6] baba 2022.05.14 1271 4
97743 5월 13일 기준 러시아군 손실 집계[2] 나라비전 2022.05.13 2014 2
97742 러시아군 장교 전사자 확인된 것만 515명 돌파[1] 나라비전 2022.05.13 3029 2
97741 중국의 무시무시한 해군 함정 제작 속도[2] 나라비전 2022.05.13 9329 3
97740 탄피받이 쓰는 일본 육자대[1] 나라비전 2022.05.12 15553 3
97739 키이우에서 러 철수 한 달, 공포에 질린 우크라 국민들 나라비전 2022.05.12 2161 2
97738 러시아 군인들의 목숨값 수준[2] 나라비전 2022.05.12 6050 4
97737 중국, 친러 세력을 늘리기 위해서 온라인 선전전을 실시[3] 나라비전 2022.05.11 1080 2
97736 전쟁 끝내려면 푸틴 정권 무너져야[1] 나라비전 2022.05.11 948 1
97735 공군 중고도무인정찰기(MUAS) 체계개발 완료[7] 무르만스크 2022.05.11 10733 3
97734 러시아 전투기는 GPS 장비를 테이프로 계기판에 부착[5] 나라비전 2022.05.11 8750 4
97733 중국 항모의 이동상황 허큐리즈 2022.05.11 1669 0
97732 중국이 지원하는 '거대' 산업 스파이 조직 적발 나라비전 2022.05.10 1917 2
97731 일본의 항공산업 기술력은[1] 나라비전 2022.05.10 1750 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