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TV 밀리터리방송

<유용원의 밀담> 육군 최정예 11·20사단 통폐합! 전력약화 논란의 진실은?

밀리터리방송 작성자: 운영자
조회: 27217 추천: 0 글자크기
6 0

작성일: 2019-06-10 18:50:10

 




국방개혁 2.0에 따른 육군병력 감축과 부대통폐합! 어떤부대가 어떻게 합쳐질까요? 또 이에 따른 전력 약화는 없을까요?


유용한 밀리터리 정보를 전해주는 '유용원의 밀담'이 낱낱이 파헤쳐봤습니다.
























 



이미지

maxresdefault (1).jpg

댓글 6

  • best 네오제다이 2019-06-11 추천 3

    현대전은 화력을 얼마나 잘 집중하느냐에 따라 승패가 갈리게 됩니다.

    넓은 전장에선 기동성이 뛰어난 연대급 편제가 유리한 점이 많지만 한반도 처럼 좁은(?) 지형에 발딪을 틈도 없이 군대들이 전개해 있는데 연대급 편제를 하게 되면, 연대급 지휘부에서 휘하 전력의 화력을 집중해 봤자 한계가 있습니다.

    실시간 지휘 체계로 타 연대나 포대/공군들의 지원을 받으면 별 차이가 없다지만, 내것과 남의것 그리고 시간차가 생길수 밖에 없습니다.

    때문에 이번 연대급 편제로의 전환은 미국과 한국/북한이 손잡고 대륙을 정벌 하려는게 아닌가 하는 말도 안되는 상상마저 들게 만듭니다.

    혹자는 연대급이 신속대응군으로 편제하기 쉽다는데 우리나라에 천조국 처럼 연대급 부대를 한번에 옮길수 있는 항공 또는 상륙함이 있는것도 아니고 ...

  • 한국사랑 2019-06-12 추천 1

    인구감소에 따른 부대개편이 10년전부터 차근차근 준비해왔아야 하는데 너무 늦은감이 있습니다.
    인구주는 것은 어쩔수 없으니 연대나 여단에 화력강화(포. 전차.)와 기동성(장갑차)과 정찰자산 추가배치등으로 메꾸어야 합니다
    다만 20년전도 후면 더욱 더 군인력이 줄어듭니다.
    거기에 맞추어서 또다른 개혁을 하던지.여자들도 9개월정도로 의무복무를 시켜야 할 것입니다.
    화력도 중요하지만 군병력도 어느정도 필요합니다..우라 군은 최소런 40먼~45만이상은 되어야ㅠ하는데
    직업군인으로 많이 채울수도 없는 저치입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임강토견 2019-06-11 추천 0

    결론은 전체 전차 대대의 수는 줄어드나 전력은 큰차이가 나지 않는다 군요
    미국의 선진 전력 운용 능력을 적용하는듯 하고요
    아무쪼록 구형 48전차를 신형 k2로 밀어 내면서 구조 조정을 하였으면 좋겠습니다

    댓글 (1)

    VITRUVIUS 2019-06-12 추천 0

    ㅎㅎㅎ 역쉬 전차댓수만 생각..
    기갑에 대한 생각이 그만큼 낮다고 공개중..
    기보가 줄어든다고요.
    미군 독립기갑여단 편제에 대해서도 이전에 다 발제들 했잖습니까.
    거기도 기보가 작은 수준이 아니라고요..

    등록
  • VITRUVIUS 2019-06-11 추천 1

    이 기사들이 엉망인건가?
    [◇통폐합 및 해체, 3개 기보사만 존속=통폐합되는 기보사의 규모는 현재와 동일하다. 두 사단이 합쳐졌다고 병력과 장비가 2배로 늘어나는 게 아니고 이전의 1개 기보사 수준을 유지한다는 얘기다. 이 경우 사람이 제대하거나 다른 부대로 전출돼도 장비는 남는다. 통합되는 2개 기보사와 해체될 1개 기보사에서 각각 1개 기갑여단은 독립여단으로 존속한다. 부대가 축소되는 셈이다.
    출처 : https://www.sedaily.com/newsview/1s28yae202?outlink=nstand]

    기보사단내에 기보여단이 몇개이고, 포병여단도 있는데,
    그걸 찢어서 1개사단으로 만들었으면, 독립기보여단이 그만큼 늘어나야는건데,
    기보사해체해서 기보여단수만큼 찢으면, 기타 직할부대를 비롯해서 그만큼 병력/자원이 뒷받침됩니까?
    더 증원시킨다는 소릴해대는 계획에서도 기보여단이 1/n으로 나뉜 사단보다 화력이 강한데???
    아니 18만이나 줄인다면서 기보여단화 하는데 전체적 화력이 안준다고요??
    아!!! 헬기 몇대 던져주면 되고,
    기본적으로 국방에서 장비 업그레이드 하는 상황의 차륜형장갑차로 하는게 이 화력이 안준다는 개념인가요?
    이것과 별개로 차륜형장갑차로 전력강화해야지 왜 기보여단화 하는것과 맞물려서 말할까요?

    댓글의 댓글

    등록
  • VITRUVIUS 2019-06-11 추천 2

    제발 부탁합니다.
    그렇게나 기갑여단화가 옳다면,
    현재 있는 독립기갑여단이 어떤 형국인지나 알고 말했으면 좋겠습니다.
    전차댓수는 그대로라면서 기보의 역활축소가 옳다는 상황.
    그렇게나 우리나라는 개활지가 많아서 전차의 유용성은 더 높아지고, 기보의 유용성은 낮아지는거였나봅니다.

    그리고 지금 이 방송에서도 전차댓수는 그대로다를 계속 강조하는데, 기보에 대해서는 다들 침묵들 하네요?
    그리고 내용보면 11사와20사의 합체라서 몇개 대대빼고는 11사가 두배로 뻥튀기 되는 듯하게 말하네요? ㅋㅋㅋ
    원래 1+1 아니라고 공식 보도되었던 것들은 구라였나봐요?
    1+1하는게 아니라 1개사단의 해체라고 보도되었던 자료들은 뭐가 되는거죠?

    댓글의 댓글

    등록
  • 네오제다이 2019-06-11 추천 3

    현대전은 화력을 얼마나 잘 집중하느냐에 따라 승패가 갈리게 됩니다.

    넓은 전장에선 기동성이 뛰어난 연대급 편제가 유리한 점이 많지만 한반도 처럼 좁은(?) 지형에 발딪을 틈도 없이 군대들이 전개해 있는데 연대급 편제를 하게 되면, 연대급 지휘부에서 휘하 전력의 화력을 집중해 봤자 한계가 있습니다.

    실시간 지휘 체계로 타 연대나 포대/공군들의 지원을 받으면 별 차이가 없다지만, 내것과 남의것 그리고 시간차가 생길수 밖에 없습니다.

    때문에 이번 연대급 편제로의 전환은 미국과 한국/북한이 손잡고 대륙을 정벌 하려는게 아닌가 하는 말도 안되는 상상마저 들게 만듭니다.

    혹자는 연대급이 신속대응군으로 편제하기 쉽다는데 우리나라에 천조국 처럼 연대급 부대를 한번에 옮길수 있는 항공 또는 상륙함이 있는것도 아니고 ...

    댓글의 댓글

    등록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