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HS 제인스

베이징 스팡 오토메이션, SeaFly 다목적 USV 생산 돌입

  작성자: 켈빈 웡
조회: 26315 추천: 0 글자크기
6 0

작성일: 2017-10-16 14:49:15

글. 켈빈 웡




전력 자동화 및 발전, 수송 시스템 연구제작 회사인 베이징 스팡 오토메이션(Beijing Sifang Automation, 스팡)이  2017년 말 제작 가능한 SeaFly 지능형 무인수상정(USV) 모델을 처음 선보일 예정이다.


SeaFly 지능형 USV는 2014년 자체 자금으로 처음 설계되었으며 첫 번째 시제품인 SeaFly-01은 2016년 10월 27일 중국 우한의 난후 호수에서 초기 시험 운전을 성공적으로 마친 바 있다.


스팡이 Jane's에 제공한 사양에 따르면, SeaFly-01 USV의 중량은 4.5톤이며, 길이는 10.25m, 폭은 3.7m가 표준이나, 맞춤형 제작에 따라 확대 또는 축소할 수 있다. 출력 380hp인 한 쌍의 워터제트로 추진되며, 최대 탑재 시 최대속도는 45kt이다. 연료를 최대용량인 700리터로 채웠을 경우, 최대항속 거리는 400km이다.




 

테스트 중인 SeaFly-01 USV의 성능을 모니터하는 스팡 소속 엔지니어들(출처: 베이징 스팡 오토메이션)



SeaFly-01 USV는 탄소 복합재로 제작되었으며 선형은 경량 모듈로 만들어진 “이중 M형”으로, 미국 조선공학 기업 MShipCo.가 만든 스텔스 시범 선박 M80 Stiletto와 매우 유사하다. 기존의 단동선 USV 플랫폼과 달리, SeaFly-01의 다동선은 고속이지만 안정된 플랫폼을 제공함으로써 해상 상태 4(sea state 4)에서도 제약 없이 운항할 수 있다. 또한, 미션 페이로드 및 보조 체계를 위한 내부 공간을 더 확보할 수 있다.


스팡은 레이더 단면적(RCS)을 낮게 만들어 탐지를 피할 수 있는 능력을 높였다. 5.8mm나 12.7mm 기관총이 장착된 원격무장체계와 대장갑 유도 미사일 등 여러 무기도 테스트를 마쳤다고 밝혔다.


SeaFly-01은 최대 페이로드가 1.5톤으로 다양한 전자광학 및 적외선 영상기뿐만 아니라 능동 및 수동 탐지체계도 탑재할 수 있다. 또한, 소형 무인항공기의 '모함' 역할도 가능하여, 실시간 항공 영상정보를 제공할 뿐만 아니라 가시선초월(BLOS) 통신도 지원한다.


LOS 컨트롤은 해안에 설치된 이동식 혹은 고정식 지휘통제센터를 통해 최대 50km까지 유지될 수 있으며, BLOS 컨트롤은 중국의 베이더우(BeiDou) 위성항법 시스템을 활용함으로써 지원 할 수 있다.
 




2016년 10월 우한에서 시운전 중인 무인수상정 시제품 Seafly-01의 모습(출처: 베이징 스팡 오토메이션)



스팡은 지능형 선박 자동화 및 전력 체계의 전문성을 활용해 최첨단 자율성 프로토콜을 SeaFly-01에 적용함으로써 자동위치제어 및 항해계획뿐만 아니라 장애물 우회, 자동 리턴도 가능하게 만들었다. 여러 척의 선박이 네트워크로 연결돼 하나의 함대로 구성하는 것 또한 가능케 했다.


SeaFly-01는 지역 거부, 정찰 및 정보 수집, 항구 및 부대 방호, 대잠수함전 등 군사작전에 적합하다는 게 스팡의 설명이다. 하지만 기상자료 수집, 수자원 샘플링 채취, 지형도 작성, 수질 모니터링 등 민간 업무도 담당할 수 있기 때문에 민간 기구에도 설계를 제공하고 있다고 스팡은 밝혔다.


"다양한 시나리오에 맞게 다양한 모델을 개발할 것"이라고 스팡의 궈 티안유(Guo Tianyu)는 Jane's에 말하며, SeaFly-01 시제품을 추가 시운전할 것이라고 밝혔다. "동시에 제어 시스템을 향상시켜, 신뢰도 및 지능 수준을 높일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미지

2.jpg

댓글 6

  • best melotte 2017-10-21 추천 7

    이거 미국 M-ship 테크롤러지의 제품을 거의 그대로 베꼈네
    짜장이 그렇지 뭐 베끼고 훔치고 거짓말하고
    역사까지 구라치는 놈들이니....무기 정도 카피하는거야.....핵무기도 그렇고....
    그런 짜장 좋다는 것들은 그냥 다 빨갱이라고 봐도 무방하죠
    방송에서 요즘 짜장 을 빨아제끼는(구역질 나는 수준의 찬양) 프로그램을 보면
    이나라는 짜장을 상국으로 모시는 노예DNA를 가진 놈들이 많다는 생각뿐

  • 용치놀래기 2017-11-01 추천 0

    SeaFly는 어떻게 번역하면 좋을까요....? 물벼룩.....?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댓글의 댓글

    등록
  • 거부기3 2017-10-30 추천 0

    설령 공격력이 없다해도 저런거 수십개 바다에 띄워놓고 잠수함탐지에 이용하면 매우 유용할듯. 바다에서 계속 능동소나 쏘아대면 될듯.

    댓글의 댓글

    등록
  • 유성11 2017-10-30 추천 0

    해검보다는 좀 앞선다고 봐야겠죠?

    댓글의 댓글

    등록
  • L 2017-10-28 추천 0

    여튼 나빠보이진 않네요. 선체모양은 다 거기서 거기죠 베꼈다고 하긴 좀..

    댓글의 댓글

    등록
  • E7DII_7IOIE7 2017-10-21 추천 2

    외관만 보고 배꼈다고 욕할게 아닙니다 비슷하게나마 만들 수 있는 실력이 있다는게 중요하죠. 비웃을게 아니라 우리나라도 성능상 더 우월하다고 생각되면 지금부터라도 체면버리고 다동선 디자인을 채택하는 유연성을 발휘할줄 알아야 합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melotte 2017-10-21 추천 7

    이거 미국 M-ship 테크롤러지의 제품을 거의 그대로 베꼈네
    짜장이 그렇지 뭐 베끼고 훔치고 거짓말하고
    역사까지 구라치는 놈들이니....무기 정도 카피하는거야.....핵무기도 그렇고....
    그런 짜장 좋다는 것들은 그냥 다 빨갱이라고 봐도 무방하죠
    방송에서 요즘 짜장 을 빨아제끼는(구역질 나는 수준의 찬양) 프로그램을 보면
    이나라는 짜장을 상국으로 모시는 노예DNA를 가진 놈들이 많다는 생각뿐

    댓글의 댓글

    등록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