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가 코너 전문가_논단

K1A 기관단총 성능개량 사업 심층 리뷰! 워리어플랫폼으로 성능 강화된 K1A 기관단총 소개

전문가_논단 작성자: 운영자
조회: 28739 추천: 1 글자크기
12 0

작성일: 2019-04-12 03:03:19

동영상 링크 : https://tv.naver.com/v/8006399

 

양욱 한국국방안보포럼 WMD 센터장의 피카티니 레일과 조준경을 장착 일부 개량되어 운영 중인 K1A 기관단총과 신축형 개선 개머리판, 도트사이트, 3배율 스크프, 소음기, 신규총열 등 육군 ‘워리어 플랫폼’ 사업 개념을 구현한 K1A PIP(Product Improvement Program)의 비교 사격 리뷰 영상입니다. 육군 'K1A 개머리판 개선 시범운영' 사업도 이해하실 수 있습니다. 









이미지

K1A기관단총.jpg

댓글 12

  • best 眞波 2019-04-13 추천 2

    30여년전 개발 당시의 기술은 알루미늄 콜드챔버 다이케스팅 생산 후 총기 후면의 가공을 수동 연마작업(일명 빠우)으로 마무리 하면서 치수가 일정하지 않으니 작금의 충격완화 견착장치와의 접합부위 선단이 일치하지 않을 수 밖에 없다 봅니다. (기능적 고정 결착은 기계적으로 고착되겠지요)
    여하튼 양욱위원님의 설명처럼 새로운 총기가 개발되고 있는 상황에서 본다면 시간적 과정에서 최선의 선택입니다. 단지 총기의 크기가 제한되는 사용부대의 환경을 생각하여 기관단총으로서의 짧은 특성이 개발과정에서 부여되길 바랍니다. 자료 잘 봤습니다.

  • 2019-04-13 추천 0

    내용이 지겨워서 뻔한설명은 간단히 하고 스스로 긴장하고 흥분하곤 하는데 부연한 설명은 자제하고 간추린 내용을 짧게 얘기하면 좋겠소

    댓글의 댓글

    등록
  • 동네시민 2019-04-13 추천 0

    소음기 장착해도 화염좀 있네요

    댓글의 댓글

    등록
  • 한알 2019-04-13 추천 0

    이미 충분한 시간을 줬는데 이제야 프로토 타입의 재품을 내 놨다!
    이해하기 힘듭니다.
    이제 K 시리즈는 다음 기회로,,,
    차기 소총사업은 다른 메이커로 가지요.

    예산타령은 미뤄 두시고 정책결정자의 의견이
    중요한 사안이라 봅니다.

    이미 경쟁중인 제품들이 많던데
    하여튼 K 시리즈는 시즌아웃 입니다.

    댓글 (1)

    유랑자 2019-04-13 추천 0

    그럼 AR,시리스는 그전에 아웃 됬겠습니다?
    계량이 늦었다면 계량을 하면 되는 겁니다.
    그리고 웃낀 것이 저런 프론토 타입은 10년도 전에 이미 나와 있었습니다.
    심지어 불펍방식으로 개량된 물건도 다수 존제합니다.
    더더욱 웃낀것은 기계적, 구조적 신뢰도는 K시리즈 소총이 더 높습니다.
    이는 AR보다 설계된 시기가 훨신 더 늦은 물건이기 때때문입니다.AR시리즈의 문제점은 개선한 부분이 그대로 녹아 있고, 당시 우리나라도 필사적이였습니다..

    등록
  • 眞波 2019-04-13 추천 2

    30여년전 개발 당시의 기술은 알루미늄 콜드챔버 다이케스팅 생산 후 총기 후면의 가공을 수동 연마작업(일명 빠우)으로 마무리 하면서 치수가 일정하지 않으니 작금의 충격완화 견착장치와의 접합부위 선단이 일치하지 않을 수 밖에 없다 봅니다. (기능적 고정 결착은 기계적으로 고착되겠지요)
    여하튼 양욱위원님의 설명처럼 새로운 총기가 개발되고 있는 상황에서 본다면 시간적 과정에서 최선의 선택입니다. 단지 총기의 크기가 제한되는 사용부대의 환경을 생각하여 기관단총으로서의 짧은 특성이 개발과정에서 부여되길 바랍니다. 자료 잘 봤습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유랑자 2019-04-12 추천 1

    이상하네요...
    개머리판이 중요 하긴 한대...
    300발 연사를 하면서 저정도로 총이 튄적이 없었습니다.(통신 주특기 입니다.)
    그리고 K1A의 경우 소염기 단축은 안되는 것으로 보이네요.
    화염이 너무 심해서 실내 사격시 상당히 문제가 됩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K-9포대장 2019-04-12 추천 0

    결론은 정황을 제대로 알지 못하는 기자가 설래발 친 기사였군요...
    저도 처음에 기사를 접하고 왜 이모양으로 진행이 되는 걸까하고 많이 안타까웠었는데 다행이네요...
    기자는 정확한 사실을 기반으로 정확한 내용을 전달해야하는데 안그런 비전문적인 기자가 너무 많은거 같아요...
    그러니 기레기란 말이 생겨나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하지만 덕분에 그런 부분때문에 유용원기자님의 진가가 더 나타나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kjswat 2019-04-12 추천 0

    그냥 K1 단종시키고 K2 총신 단축이 더 좋을것같은데요...
    K1 개머리판 저런식으로하면 휴대시 K2 보다 더 큰것 아닌가요?
    기관단총이 아니라 그냥 소총이 된것 같은데....K2를 단축 총신으로 하는게 더 좋지않을까요?

    댓글의 댓글

    등록
  • 가난한 군인 2019-04-12 추천 0

    어떻게 개발중인 제품이 차기 소총 선정 입찰에 참여할수있을까요? 완전한제품만 참여할수있는것 아닌가요?

    댓글 (3)

    NTW 2019-04-18 추천 0

    입찰 -> 테스트 -> 심사---------[일단 이걸로 땜빵 쓰고있어 30년전생산제품(개머리판 레일추가)]-------->양산
    .

    가난한 군인 2019-04-12 추천 0

    30년전생산제품(개머리판 레일추가) -> 입찰 -> 테스트 -> 심사 -> 재생산 .

    NTW 2019-04-12 추천 0

    프로토타입(시제품) -> 입찰 -> 테스트 -> 심사 -> 양산 .

    등록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