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가 코너 태상호의건스월드

짝퉁이 아니다! 체코의 자존심이 만든 VZ58, AK와 외형상 유사하지만 전혀 다른 소총이라는데...

태상호의건스월드 작성자: 운영자
조회: 22722 추천: 0 글자크기
6 0

작성일: 2017-06-18 11:38:00

동영상 링크 : http://tv.naver.com/v/1781986



AK 소총과 유사한 체코 VZ58 돌격소총 실사격 평가 영상입니다.
AK 소총은 2차 세계대전 이후에 나온 소총 중 대량생산 및 저렴한 가격과 내구성으로 많은 소련 위성국가들이 자체 생산한 소총인데요
체코만이 예외로 AK가 아닌 국산 소총을 자체 제작해 제식화를 했습니다.
체코의 경우 현재도 소총 제작 기술이 높지만 과거에도 기술력이 높았고 독자적인 생산을 선택해 VZ58이 탄생하게 되었는데요
소총탄의 경우는 공산권 국가들과의 공유를 위해 동일한  7.62×39mm탄을 사용하지만 작동방식도 전혀 다르고 명중률도 높고 무게도 가벼워 AK보다 우수한 소총으로 평가 받고 있습니다.
60만정 이상 생산되어 아프리카, 중동, 동남아시아에서 벌어진 전쟁과 분쟁에도 등장했고 현재도 사용이 되고 있습니다.
체코의 우수한 총기 제작 기술이 탄생시킨 VZ58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영상을 참고하세요







이미지

VZ58 (6).jpg
VZ58 (5).jpg

댓글 6

  • 일소대장 2017-06-19 추천 0

    굳이 비오는날에.. 사격 스케쥴 변경이 안됐나봐요.. 고생하셧습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이재욱 2017-06-19 추천 0

    잘 봤습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cjppee12 2017-06-18 추천 0

    총열에 드라이아이스나 다른 냉각물질을 두른다면 총열 수명이 줄어들겠죠??
    사격 끝난 뒤 기름칠 잘 해줘도??

    댓글 (2)

    영길리 2017-06-19 추천 0

    총열 뿐만 아니라 후라이팬같은 다른 금속제품들도 전부 달궈진 상태에서 급격한 온도변화를 주면 쇠가 변형됩니다.
    원래 후라이팬도 달궈진 상태에서 찬물을 부으면 안되요..

    마늘쫑 2017-06-19 추천 0

    실험관을 가열한 후에 냉각을 하면 깨지듯이 고온에서 급속한 냉각을 하게 되면 쇠로 만든 총열에도 갑작스러운 수축이 일어나서 무리가 갑니다. 그리고 사격 중에 두르는 방식이라고 해도 총열이 수축이 되어 발사시 탄걸림 현상이 일어나서 가스의 원활한 배출이 되지 않아 내부에서 폭발이 일어날 수도 있겠네요..

    등록
  • 울프독 2017-06-18 추천 0

    다 좋은데 풀 오토 모드에서 과열이 심하게 나타나는 것이 문제임

    댓글의 댓글

    등록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