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산업체 뉴스

한화시스템, ‘TICN 체계의 LTE전환 및 국가 재난안전망 연동’ 사업 계약

  작성자: 운영자
조회: 896 추천: 0 글자크기
0 0

작성일: 2020-02-03 10:59:13

한화시스템, ‘TICN 체계의 LTE전환 및 국가 재난안전망 연동’ 사업 계약



□ TICN, ‘와이브로→LTE’ 전환 사전 검증 통해 스마트국방 가속화


□ 한화시스템, TICN 주체계업체로서 미래통신기술 시장 선점




한화시스템(대표이사 김연철)은 지난 1월 29일 육군 1사단 주관 하에 진행되는 약 20여억원 규모의‘TICN체계의 LTE전환 및 국가 재난안전망 연동’사업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TICN(전술정보통신체계)은 군의 네트워크 중심전 지휘통제체계인 *C4I의 핵심이 되는 체계로 기존 아날로그의 군 통신망을 디지털로 통합해 고속, 유∙무선 데이터를 전송하는 시스템이다.
*TICN: Tactical Information Communication Network, 전술정보통신체계
*C4I: Control 통제, Command 지휘, Communication 통신, Computer 컴퓨터, Intelligence 정보


이번 사업은 기존 TICN *TMCS(전술이동통신체계)의 무선통신 기술인‘와이브로’를 ‘LTE’로 전환하여 향후 ‘성능개량형 TICN’에 반영 가능한지를 검증하고, 재난안전망 테스트베드와의 연동 실험을 통해 전술망 확장 가능성을 확인하는 국방 실험 사업이다.
*TMCS(Tactical Mobile Communication System/전술이동통신체계): 지휘소 주변지역 및 원격지역 가입자의 정지/이동 간 음성, 데이터 및 멀티미디어 서비스 제공 체계


한화시스템은 군주파수를 지원하는‘LTE 기지국’, 군주파수 LTE와 재난안전망까지 동시에 지원 가능한 '통합형 단말기' 개발을 통해 '성능개량형 TICN *TMCS’모델을 사전 구현하고, 군 적용 가능여부를 검증하게 된다.


이를 통해 군은 좀 더 진화한 통신망에서 성능개량된 TICN을 활용할 수 있게 되며, 산악지형이 많은 지리적 특성으로 인한 통신음영현상을 해소 할 수 있게 돼 보다 안정적인 통신이 가능하게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한화시스템은 TICN의 주체계업체로서 사전 기술 확보를 통해 군의 미래통신기술 시장을 선점하여 향후 '성능개량형 TICN', '통합형 개인전투체계 체계개발', '성능개량 대대급 이하 전투지휘체계' 등 유관 사업 수주 경쟁력을 확보해 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화시스템은 이미 '16년 말까지 약 1,881억원 규모의 TICN 1차 양산, '19년 12월까지 약 4,624억원 규모의 TICN 2차 양산 사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함과 동시에 약 4,685억원 규모의 TICN 3차 공급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한화시스템 김연철 대표이사는 "이번 사업이 성공적으로 완료되면 우리 군은 언제 어디서나 다양한 작전환경에서 자유로운 통신을 보장 받을 수 있게 된다"고 강조하며, "한화시스템은 국내 유일 방산전자, ICT융합 기업으로서 스마트국방에 필수적인 이동통신 네트워크의 미래운영기술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 0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