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산업체 뉴스

한화 방산계열사, 말레이시아 국제해양·항공전시회 참가

  작성자: 운영자
조회: 2570 추천: 0 글자크기
0 0

작성일: 2019-03-26 09:20:34

 



 

한화 방산계열사, 말레이시아 국제해양∙항공전시회 참가
- 26~30일 말레이시아 국제해양∙항공전시회(LIMA '19)에서 통합 전시관 운영
- 해양 전투체계, 감시체계 등 동남아 지역을 겨냥한 제품 라인업 선보여




한화 방산계열사(한화디펜스/한화시스템)가 26일부터 30일까지 말레이시아 랑카위에서 진행되는 국제해양∙항공전시회 ‘LIMA 2019’에 통합 전시관을 열고 동남아시아 방산시장 개척에 나선다.
*LIMA : Langkawi International Maritime &Aerospace Exhibition)


올해로 15회를 맞는 ‘LIMA 2019’는 동남아시아 국가를 비롯한 36개국 555개 업체가 참가하는 해양∙항공 분야 대규모 국제 방산 전시회다.


한화는 이번 전시회에서 동남아 지역을 겨냥한 방산전자, 지상무기체계의 대표 제품과 기술 역량을 중점적으로 선보였다.


방산전자 분야에서는 대한민국 해군의 주요 함정에 탑재되어 성능이 입증된 함정 전투체계(CMS)와 국경/해안 지역의 효과적인 감시와 신속 대응이 가능한 통합 감시체계 솔루션들이 소개됐다. 함정 전투체계는 함정 탑재 무장, 센서 및 각종 항해 보조장비 등과의 연동 및 통합을 통해 효율적인 임무수행을 지원한다. 통합 감시체계 부문은 고해상도 주간/적외선 카메라 탑재 원거리 주야간 관측용 퀀텀아이(Quantum-Eye), 차량/함정 탑재형 전자광학추적(EO/IRST)장비, 휴대형 다기능관측경(Panop-HH)이 전시됐다.


또한, 지상무기체계에서는 작년에 처음으로 공개된 신형 차륜형장갑차 ‘타이곤(TIGON)’이 모형으로 전시됐다. 타이곤은 일반 차량과 같이 안정적이고 빠르게 주행할 수 있으며 총탄과 지뢰에 대한 방호가 뛰어나다. 작년 말레이시아 육군 주관 하에 실시된 기동∙성능 시험평가를 성공적으로 마치며 덥고 습한 동남아지역에서도 임무 수행이 가능함을 증명했다.


아시아사업부장 신종현 상무는 “다목적 군수지원함, 연안임무함정, 차세대 고속함정 등 말레이시아 해군의 다양한 함정 사업과 차륜형 장갑차 사업에 참여하는 것을 최우선 목표로 전시에 참가하게 됐다”며, “동남아시아 국가들에 특화된 제품, 솔루션 제시를 통해 시장 진입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한화 방산계열사(한화디펜스/한화시스템)가 26일부터 30일까지 말레이시아 랑카위에서 진행되는 국제해양∙항공전시회 ‘LIMA 2019’에 통합 전시관을 열고 동남아시아 방산시장 개척에 나섰다. 한화는 이번 전시회에서 해양이 많은 동남아 지역을 겨냥해 해양 전투체계, 감시체계 등을 중점적으로 선보였다.


※ 전시회 개요


 - 전시회명: LIMA '19(Langkawi International Maritime and Aerospace exhibition)
 - 주 최: 말레이시아 국방부, 교통부
 - 기 간: 2019. 3. 26(화) ~ 30(토)
 - 장 소: 말레이시아 랑카위 마수리국제전시장(MIEC)
 - 규 모: 36개국 555개 기업, 전문관람객 28만명('17년 기준)
 - 특이사항: 1997년 첫 개최/15회차/격년 개최


*자료문의
- 한화시스템: 조정호 차장 010-4046-1213
- 한화디펜스: 김춘길 과장 010-9075-8807


이미지

사진1_전시부스.jpg

댓글 0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