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산업체 뉴스

보잉, 엠브라에르와 글로벌 성장 가속화를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작성자: 운영자
조회: 710 추천: 0 글자크기
0 0

작성일: 2018-07-06 10:57:05

보잉은 엠브라에르와 항공우주 시장에서 글로벌 성장을 가속화하기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비구속적 협약은 엠브라에르의 상용기 및 서비스 부문을 보잉의 상용기 개발, 생산, 마케팅 및 수명 주기 서비스와 전략적으로 통합하는 합작법인 설립을 골자로 한다. 보잉은 합작법인 지분의 80%, 엠브라에르는 20%를 소유하게 된다.

데니스 뮬렌버그 보잉 회장, 사장 겸 최고경영자는 “이번 전략적 파트너십을 통해 미국과 브라질 내 양사 고객, 직원 및 주주 모두에게 중대한 가치를 제공할 수 있는 이상적인 위치를 확보하게 됐다”며, “이는 유기적 성장에 투자하고 주주에게 가치를 환원할 뿐만 아니라, 보잉의 성장을 강화 및 가속화하는 장기 전략과 그 맥을 같이 한다”고 말했다.

파울로 세자르 데 수자 에 시우바 엠브라에르 CEO는 “보잉과의 이번 협약은 항공우주 산업 내 가장 중요한 전략적 파트너십 중 하나로써 양사의 글로벌 리더십을 강화할 것”이라며, “보잉과의 협약은 브라질 항공우주 업계 내 선순환 구조를 만들어 판매 역량과 생산을 증가시키고 일자리, 투자 및 수출 기회를 창출할 것이다. 고객과 주주, 직원 모두에게 더 많은 부가 가치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거래 규모는 미화 47억 5천만 달러 수준의 엠브라에르 상용기 부문 지분 전체 가치 그리고 보잉이 보유할 합작법인의 지분 80%인 미화 38억 달러를 포함한다. 합작법인은 2020년부터 보잉의 주당 순익에 반영될 예정이며, 설립 후 3년 내에 약 미화 1억5천만 달러 가량의 세전 비용 시너지가 발생할 것으로 예상된다.

150년 이상 항공우주 산업을 이끌어 온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상호보완적인 상용기 제품군을 활용하게 된다. 이는 20년 이상 이어져 온 보잉과 엠브라에르 간 협력의 역사를 이어가는 자연스러운 진전이다.

최종 협약 체결 이후 합작법인은 브라질에 상주하는 경영진이 이끌 예정으로, 뮬렌버그 보잉 CEO에게 직속 보고하게 된다.

상용기 부문의 엔드투엔드(end-to-end) 설계, 제작 및 지원을 담당하는 보잉의 핵심 부서 중 하나가 될 합작법인은 보잉의 포괄적인 생산 및 공급망에 통합될 예정이다.

보잉과 새 합작법인은 70석 규모의 소형 여객기부터 450석 규모의 대형 여객기와 화물기까지 포괄적이고 상호보완적인 상용기 포트폴리오를 통해 전 세계의 고객에 뛰어난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다.

또한, 양사는 또 하나의 합작법인 설립을 통해 새로운 방산 제품과 서비스 시장과 응용방안을 개발하기로 합의했다. 이는 KC-390 다기능 항공기를 포함한다.

넬슨 살가두 엠브라에르 재무 및 IR부문 수석 부사장은 “KC-390에 대한 글로벌 마케팅 공동 투자를 비롯해 엔지니어링, 연구 개발 및 공급망 부문의 협업은 공동 이익을 증대시키고 보잉과 엠브라에르의 경쟁력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전략적 파트너십의 재무 및 운용 관련 세부사항과 정확한 거래 관련 합의 내용은 수 개월 내 확정될 예정이다. 이번 합의 내용이 실행된 후, 거래 내역은 주주 및 브라질 정부의 승인과 기타 규제 관련 조건 타결을 포함한 승인이 필요하다. 승인 일정이 계획대로 진행될 경우, 협약 체결 12-18 개월 후인 2019년 말까지 완료될 예정이다.

그렉 스미스 보잉 최고재무책임자 겸 전략 및 성과 부문 수석 부사장은 “이번 전략적 파트너십은 30년 가까이 이어져 온 보잉과 엠브라에르 간 협력의 역사를 잇는 자연스러운 전진”이라며, “실제가치를 증명하고 유기적 성장 계획에 투자를 아끼지 않는 보잉의 기업 전략과도 맞닿아 있다.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보잉의 수직 역량을 강화하고 업계를 선도하는 제품과 서비스를 통해 고객들에게 향상된 가치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보잉과 엠브라에르는 더욱 확장된 글로벌 공급망과 세일즈, 마케팅 및 서비스 네트워크로부터 혜택을 받고 이를 통해 양사는 최고의 효율성을 발휘할 것이다. 또한, 이번 전략적 파트너십은 제작과 개발 프로그램에 있어 성공 사례를 공유하는 기회가 될 전망이다.

이번 거래는 보잉과 엠브라에르의 2018년도 재무제표 또는 보잉의 현금 운용 전략과 주주에게 100퍼센트에 가까운 잉여 현금 흐름을 제공하겠다는 목표에 어떠한 영향도 미치지 않는다.


Boeing and Embraer to Establish Strategic Aerospace Partnership to Accelerate Global Aerospace Growth

댓글 0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