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산업체 뉴스

휴니드, 신형원격무선폭파세트 납품 성공적 수행

  작성자: 운영자
조회: 2066 추천: 0 글자크기
0 0

작성일: 2018-01-02 11:36:40


휴니드, 신형원격무선폭파세트 납품 성공적 수행



2014년부터 2017까지 소요 요구사항 완벽 적용하여 사업 완료




[2018-01-02] (주)휴니드테크놀러지스(대표 신종석 / www.huneed.com, KOSPI 005870)는 방위사업청으로의 신형원격무선폭파세트 공급 계약을 완료하였다고 2일 밝혔다. 본 공급 계약을 통해 휴니드는 지난 2014년 10월 1차 양산 계약 후 2015년 12월 2차 양산장기계약을 체결하였고 2017년까지 사업을 수행함과 동시에 우리 군에서는 전력화를 완료하게 되었다.


휴니드는 이전의 구형장비와 달리 무기체계 획득절차에 따라 개발·운용시험평가(DT/OT&E), 야전운용시험평가(FT), 전력화(IOC)평가 등을 통해 신형원격무선폭파세트의 정식 승인을 받았고, 기존 평가 대비 강화된 평가들을 수행하였음에도 불구하고 계약 납기를 철저히 지키며 특전사, 해군·해병 특수전부대, 공병부대 등에 성공적으로 전력화를 완료할 수 있도록 완벽하게 사업을 수행하였다.


신형원격무선폭파세트는 송·수신기와의 양방향 통신을 통해 장비 제어가 가능하기에 원격지에서 운용자의 생존성을 향상하였고 군 작전운용의 효율성을 크게 증대 하는 데에 기여하게 되었다. 또한 구형 장비와 대비하여 크기와 무게를 대폭으로 줄여 편의성을 높였고, 폭파 관련사용 기능을 추가하며 보다 향상된 성능을 제공하게 되었다.


이에 대해 휴니드의 신종석 대표이사는 “당사가 개발하고 납품한 신형원격무선폭파세트로 우리 군의 기동 지원 능력 향상에 일조 할 수 있어 영광”이라며 “야전운용시험평가와 전력화평가를 모두 성공적으로 수행하며 납기 지연 없이 완벽히 완료한 본 사업을 지난 50년간 전술통신시장에서 쌓아온 기술력에 대해 다시금 인정받은 계기로 삼아 향후에도 끊임없는 기술 개발을 통해 국가 방위력 증강에 기여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신형원격무선폭파세트는 적지 종심작전 부대가 적지휘소 및 중요시설을 파괴하고 공병부대의 기동 및 대기동 지원 능력을 향상시키는 등 효과적인 임무 수행을 보장하기 위하여 도태 예정인 구형장비보다 성능이 향상된 장비를 납품하는 사업이며, 휴니드는 2010년 7월 체계개발 계약 이후 2014년 10월 1차 양산 계약을 시작으로 2017년 12월 2차 양산장기계약까지 총 150억원 규모의 사업을 수행하였다.


한편 휴니드는 지난 12월 20일 방사청과 군 차세대 전술정보통신체계(TICN: Tactical Information Communication Network)의 대용량 무선전송체계(HCTRS: High Capacity Trunk Radio System) 사업 전체 1조 4천억 중 약 3,087억 규모의 계약을 체결, 2차 양산 납품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댓글 0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