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산업체 뉴스

신임 KAI 김조원 사장, "혁신, 성장, 상생 통해 새로운 KAI 만들겠다"

  작성자: 운영자
조회: 1507 추천: 0 글자크기
0 0

작성일: 2017-10-26 15:42:02





신임 KAI 김조원 사장, "혁신, 성장, 상생 통해 새로운 KAI 만들겠다"



 - 26일 사천 본사서 공식 취임, 내달 초 경영혁신 TF 발족


 - 2030년 매출 20조원 성장 위한 기반 착실히 다질 것




□ 한국항공우주산업㈜(이하 KAI) 김조원 사장이 26일(오전 9시) KAI 본사(경상남도 사천시)에서 취임식을 갖고 공식 취임했다.


 ‣ 김조원 사장은 이날 취임사를 통해 혁신과 성장, 상생을 강조했다. 혁신을 통해 세계적인 항공우주기업으로 성장을 이루고 지역사회, 협력업체의 발전도 KAI의 주요 가치로 삼겠다는 의미다.



□ 김 사장은 취임과 함께 새로운 경영시스템 구축을 추진하기로 했다.


 ‣ 김 사장은 “투명성과 신뢰도를 높일 수 있도록 경영 시스템을 정비하고 모든 업무를 법규에 맞게 공개적으로 처리하겠다”고 밝혔다.


 ‣ 이를 위해 KAI는 다음 달 초까지 ‘경영혁신TF’를 구성하고 인사, 재무, 회계, 구매, 영업 등 업무 전반의 공정성과 객관성을 높이는 방안을 수립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미래 전략사업과 연구·개발 업무의 성과를 높일 수 있도록 관련 시스템 전반의 혁신도 추진한다.


 ‣ 김 사장은 “이제 KAI는 세계 선진 항공업체들과 경쟁해야 한다”며 “글로벌 기업의 위상에 부합하고 새로운 경영환경에 순조롭게 적응할 수 있도록 올해 말까지 경영시스템을 정비하겠다”고 말했다.



□ 김조원 사장은 “다양한 신규사업을 발굴하고 이를 실현할 수 있는 핵심역량을 확보함으로써 KAI가 2030년까지 매출 20조원을 달성하기 위한 기반을 마련하겠다”는 목표도 밝혔다.


 ‣ 김 사장은 정부 사업을 충실히 수행하는 한편 선진업체와의 전략적 제휴를 통해 미래 핵심역량을 높여 나간다는 구상이다.


 ‣ 그는 “창의적이고 역동적인 연구·개발 환경을 조성하여 빠른 시일 내 세계 최고 수준의 종합 항공우주업체로 도약할 수 있는 기반을 만들 것”이라며 이를 위해 “체계를 정비하고 적극적인 투자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 김조원 사장은 KAI의 사회적 책임도 강조했다. 김 사장은 “지역사회·협력업체에 함께 발전을 이뤄 남해안 지역이 아시아 최고의 항공우주산업단지로 성장하는데 선도적인 역할을 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 김 사장은 “KAI는 국가 전략산업의 미래를 이끌어야 하는 중요한 기업으로서 협력업체의 지속 성장을 돕고 지역사회와 함께 발전해야 할 역할과 책임이 있다”고 강조했다.



□ KAI 임직원들에게는 자부심과 겸손함을 주문했다.


 ‣ 김 사장은 “KAI는 주식회사지만 국가 주요 정책에 부응하는 공적 기관으로서의 역할도 있다”며 “국가를 위해 일하고 있다는 점을 늘 인식해 달라”고 당부했다.


 ‣ 그는 “KAI 구성원들이 대한민국 자주국방의 수호자라는 자긍심을 가질 수 있도록 관련 제도와 새로운 기업문화를 조성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 이 날 김조원 사장은 “KAI는 여러분의 피땀 어린 노력으로 큰 성장을 이뤄왔다”며 “우리 모두가 서로 신뢰하고 격려하며 잘 할 수 있다는 마음으로 더 열심히 노력한다면 다시 국민들께 신뢰와 사랑을 받는 기업으로 거듭날 것으로 믿는다”고 임직원들을 격려했다.









이미지

1.JPG

댓글 0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