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MIL사진자료실

격렬비열도를 탐하는 중공

  작성자: 궁금해요
조회: 6145 추천: 1 글자크기
16 0

작성일: 2020-11-18 19:45:34

수백억원을 준다해도 중국측에 매각할 의사는 전혀 없지만 명의를 빌려 접근한다면 막을 방법이 없을 것(원문)

섬의 매입은 물론, 인근 어장과 양식장의 확보까지 노린 시도로 파악(원문)


중공이 수천억이나 수조원을 부른다면 소유주 맘이 바뀔까요?


해군 함정들 사격장소로도 쓰인다는데...

이미지

20180412522369.jpg

댓글 16

  • best 중화기중대장 2020-11-18 추천 4

    일년에 100여명 이용하는 국제공항도 운영하는데 정부인데 설마ㅋ 저섬 매입을 못해서 빼앗긴다면 정부책임이죠

  • 긴팔원숭이 2020-11-20 추천 0

    그건 그렇고.. 격렬비열도는 어쩌다 개인소유가 됐는지 궁금하군요.

    댓글의 댓글

    등록
  • 청옥산 2020-11-19 추천 0

    외국인의 토지매입은 개발계획이 있어야 매입이 됩니다. 매입후 일정시간이 경과하여도 개발이 이루어지지 않으면 원천무효가 됩니다. 대충 그런 법이 있습니다. 일본인이 하와이를 열심히 매입했지만 하와이가 일본땅이 안됐습니다.
    중국이 서남해섬을 돈으로는 소유 못합니다. 그러나 무력으로는 강탈할 수 있습니다. 서남해섬에 공격무장을 하면 중국보고 점령하라는 말이지요. 만약 (그럴일이 전혀 없겠지만) 격렬비열도를 지대지 지재함 지대공 해안포 등으로 무장하면 중국은 행동에 나섭니다.

    댓글 (1)

    긴팔원숭이 2020-11-20 추천 1

    일본vs미국과 중국vs한국은
    국력 자체가 다르고, 교역경색이 국가생존에 줄 영향의 심각성도 정반대입니다.
    게다가 하와이는 일본 본토에서 한 6천km가 더 넘게 떨어져 있을테고, 일본인이 섬 전체를 매입하지도 않았으며, 이미 주도가 되어 군기지가 깔려 있었습니다.

    그리고, 저 섬에 고작 해안포단다고 중국이 실력행사할 일은 없습니다. 중국이 주장하는 eez에도 안 들어가있는데요.

    저 섬인지 어딘지 모르겠는데,
    이천년대 이후에 서해안 무인도에 중국인들이 무단 상륙해 지낸 흔적이 보도되어 문제된 적이 있습니다.. 뭐, 우리 본토까지 소형선박타고 밀항해 밀입국한 게 보도된 적도 있지만... 해상을 통한 밀항을 통제하기가 그만큼 어렵고 치안을 유지하기도 어렵기 때문에, 중국에 가까운 외딴 섬이 통째로 중국인소유가 되면 문제가 아주 커질 겁니다...

    등록
  • 소아범 2020-11-19 추천 1

    정부에서 사들여라~
    아무짝에도 쓸데없는 북괴에 돈 보낼 생각 말고~

    댓글의 댓글

    등록
  • gslky 2020-11-19 추천 1

    이런거는 개인으로 접근할께 아니라 나라가 관여해야합니다
    절대로 차이나놈들이 우리가 빌미를 제공하면 않될겁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박포잘쏘남 2020-11-18 추천 1

    중국이 우회매입을 하든 어떻든 저기에 민간시설을 둘수는 있어도 중국이 직접나서서 무언가를 할수는 없습니다.
    한 국가의 영토를 예전에 러시아가 알래스카를 미국에게 판것 처럼 국가간 조약을 맺지 않는 이상 민간이 사 봐야 아무 의미 없습니다.

    댓글 (3)

    긴팔원숭이 2020-11-19 추천 1

    의도 여부는 들째치고,
    중국관점에서 격렬비열도의 위치는 정말 욕심날 겁니다.
    군산 위로 백령도까지 태안반도, 평택만, 인천만 전체를 보기 좋은 자리..
    멀게는 태백산맥-소백산맥 서부의 휴전선이남 중부지방 전체를 올려다보고 들을 수 있는 자리라고 말하면 너무 나간 상상일까요..

    긴팔원숭이 2020-11-19 추천 2

    성가시게 굴 수는 있겠죠.
    지렛대로 삼성전자를 걸고 넘어지고는 우린 모른다할 무관하다할지도 모를 놈들이라.

    중국은 상삭밖의 나라입니다. 처음부터 조심하는 게 좋습니다. 중국정부가 뒤에 있는 민간인이 영국 군함을 사겠다고 한 적 있듯이. 서해도 교통이 복잡하고 중국어선이 많아서, 멋대로 중국장비를 밀반입할 가능성도 있조.

    사람 몇 가구 없는 외딴섬에는 경찰관도 없는데 섬자체가 개인 한 사람의 사유지가 되어 출입통제하면, 무슨 일이 터져 알기 전까지는 속에서 뭐가 어떻게 돌아가고 있는디 아무도 모르겠죠..

    등록
  • 중화기중대장 2020-11-18 추천 4

    일년에 100여명 이용하는 국제공항도 운영하는데 정부인데 설마ㅋ 저섬 매입을 못해서 빼앗긴다면 정부책임이죠

    댓글의 댓글

    등록
  • 머저리깨시민 2020-11-18 추천 1

    정부가 요즘 섬시세가 얼마인지부터 파악해야 할것같습니다.
    2억원짜리섬이 있기는한가?

    댓글의 댓글

    등록
  • 한국사랑 2020-11-18 추천 2

    이게 중국놈들이 사면, 그 이후로는 자기 나라 땅이라고 우길 놈들입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