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MIL사진자료실

경산 자인 농협 총기 강도사건에 이용된 권총 탄환은 미국제 45구경

  작성자: 슈트름게슈쯔
조회: 25337 추천: 0 글자크기
22 0

작성일: 2017-04-21 13:57:52

NH Bank of Gyeongsan Korea armed robbery Pistol Bullet is U.S made 45 cal 


제 2차 세계대전 당시 미군이 사용한 콜트 M 1911 피스톨과 탄창  




1940년에 생산된 미국제 콜트 M 1911 피스톨과 45구경 탄환 




M 1911 콜트 피스톨에 사용되는 45구경 탄환 





제 2차 세계대전 중반기 포탄및 총알의 생산에 사용되는

구리의 선박 수송 물동량 부족으로 인하여 

1943년 1월까지 미국은 군대에 45구경 11.43 mm 총알의 외피만은 

강철로 입혀 대량 생산을 시킬 계획을 검토하였다

이는 미국 군대가 구리로 외피를 만든 총알을 강철로 외피를 만든 강철 총알로 

변경시켜 생산하기 위해 기존의 구리 45구경 총알 생산 계획을

강철 총알로 이양했던 유일한 시기였다.

또한 7.62 mm 총알과  12.7 mm 총알의 외피 또한 강철로 제작해보려고 했지만 

그 두가지 종류의 총알 껍질 재질 변경 계획은 실패로 끝났다.

왜냐하면 1943년 여름부터 미국 선박의 구리 수송 물동량이 늘어나면서

포탄과 총알울 생산할수 있는 구리의 공급이 완전히 해결되었기 때문이었다.




제 2차 세계대전 당시 1943년 미국 크라이슬러사 에번즈 공장에서 

강철로 총알의 외피를 만든 45구경 에번즈 베일(Evans Weil)강철 총알



2017년 4월 20일 오전 11시 55분 대한민국 경상북도

 경산의 자인 농협에서 총기 강도 사건이 발생했다.  

이 사건은 미국 영화속에서나 주로 볼수있었던 

전형적인 권총 강도의 은행털이 강력 범죄로서

이제 대한민국에서도 권총 강도의 은행털이 강력 범죄가 발생한 것이다.

게다가 범인은 위장용 모형 권총이 아닌 실제 권총을 발사하여 

농협직원들을 위협한뒤 1500여만원을 강탈하여 자전거를 타고 도주했다.   

경북지방경찰청과 경산경찰서는 사건 발생 현장에서 

범인이 발사한것으로 보이는 1발의 남겨진 탄피와 탄두를 확보했고

탄피에 새겨진 제조번호를 분석해본 결과 

범인이 사용한 권총 탄환은 1943년 제 2차 세계대전중 

미국 크라이슬러사의 에번즈 공장에서 생산된 에번즈 베일 45구경 탄환이라고 발표했다. 

 구경은 탄두의 지름을 가르키는데 45구경은 0.45인치로 11.43m.m이다. 

범인이 소지했던 권총은 미군부대에서 빼돌려졌거나 

아니면 필리핀 등지에서 생산되어 밀수된 시제 권총이거나 

한국 6.25 전쟁중 민간인이 습득을 하여 민가 창고의 박스에 

몰래 보관해 놓고 있었던 것을 외국인 노동자가 발견하여 

강도질에 사용했을 가능성이 높다,

놀라운 사실은 경산 자인농협 하남지점은 13년 전에도 강도사건이 발생했었다.  

2004년 11월에도 흉기강도사건이 발생했었다.  

범행에 쓴 권총은 군용인지 밀수권총인지 

 개인이 만든 사제 권총인지는 아직 확실히 드러나지 않았다. 

 그것이 만약 진짜 권총이라면 그 출처가 어디인지는 반드시 따져봐야 한다. 

또한 미제 45구경 탄환이 어떻게 한국에 유입되었는지의 행로 또한 반드시 조사를 해야 한다.  

지금까지 경산 주변에서 총기 도난이나 분실 신고는 들어오지 않았다.  

경북경찰청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탄피와 범행 장면이 담긴 

폐쇄회로(CC)TV 자료를 보내 어떤 제품인지 분석을 맡겼다.  

경찰은 조기에 용의자를 검거하지 못하면 

총기를 일제히 점검할 계획인 것으로 전해졌다.  

최근 10년간 군에서 분실한 총기가 21정에 이르며 

이 가운데 7정은 아직 회수하지 못한 것으로 드러났다. 

특히 지난 2009년 육군 모 부대에서 사라진 권총 3정은 7년째 행방이 묘연한 상태다.  

국회 국방위원회 소속 새누리당 정미경 의원이 국방부로부터 제출받은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최근 10년간 육·해·공군에서 K-1 소총 등 총기 21정이 분실됐다.   

이 가운데 미회수된 총기는 7정으로 육군이 K-1소총 1정과 45구경 권총 3정 등 4정, 

해군이 K-1소총 1정과 K-201유탄발사기 1정 등 2정, 공군이 권총 1정이다.  

 이 가운데 육군의 K-1소총 1정, 해군의 K-1소총 1정과 K-201유탄발사기 1정 등 3정은

 해상 훈련도중 총기 관리 미숙으로 물에 빠진 경우이며,

 공군의 권총 1정은 전투기 추락사고로 분실된 경우다.   

그런데 문제는 지난 2009년 1월 경북 소재 육군 모 부대에서 사라진 45구경 권총 3정이다. 

당시 해당부대는 연대장이 교체되는 과정에서 권총 3정이 사라진 사실을 발견했다.   

군 당국은 물자담당관으로 근무하다 전역한 예비역 중사 A씨를 총기를 훔친

 유력한 용의자로 보고 수사를 벌였고 A씨는 구속기소됐다. 

하지만 재판과정에서 A씨는 무죄판결을 받았고 결국 아직까지도 사라진 권총 3정을 찾지 못한 상태다.

   군 관계자는 "사라진 권총 3정을 회수하기 위해 계속 노력하고 있다"면서 

"현재 해당 사건이 검찰에 송치돼 검찰 역시 수사를 벌이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나 사라진 권총 3정이 군 내부의 누군가에 의해 외부로 빼돌려졌고 

현재 은밀하게 시중에 유통되고 있을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는 위험천만한 상황이다.

  이와함께 22정의 총기 분실 과정을 살펴보면 군 당국의 총기 관리가 

부실하기 짝이 없다는 사실을 쉽게 알 수 있다.   

지난 2006년 1월 육군 모 부대에서 근무했던 예비역 중사 B씨가 은행 강도 목적으로 

간이 무기고에서 K-2소총 2정, 실탄 700발, 수류탄 6발을 훔쳤고 이를 29일 만에 회수했다.  

 또, 2007년 2월에는 육군 소속 C 원사가 45구경 권총을 휴대한 채 

술을 마시다 택시에서 권총을 분실했고 이후 택시기사의 신고로 겨우 되찾았다. 

2008년 7월에도 육군 D 중위가 대대장의 부대지휘에 불만을 품고

 K-5권총을 훔쳐 부대앞 도로변에 유기한 것을 33일 만에 회수하기도 했다.   

이밖에도 훈련 중 총기 분실, 차량 운행 중 총기 분실, 부대내 총기 유기 등 

부실한 총기 관리로 인한 총기 분실이 계속해서 발생하고 있는 상황이다.  

최근 10년간 탄약 분실이나 절취 사건도 수십건에 이르렀다. 

육군에서는 지난 2008년 6월 E 중사가 K-3기관총 보통탄두 4발을 훔친 사건과

 2015년 6월 F 중위가 훈련용 연막수류탄 9발과 조명지뢰 1발을 훔친 사건 등

 모두 22차례의 탄약분실 사건이 발생했다.  

 또, 해군에서는 5.56mm실탄과 공포탄, CALA4보통탄, 40mm고폭탄, 수류탄 등

 모두 25발의 탄약이 분실됐다. 

특히 5.56mm실탄 2발과 40mm고폭탄 1발, 수류탄 1발은 아직 회수하지 못했다.







댓글 22

  • best scartissue 2017-04-21 추천 4

    안녕하세요. 여기 정신나간 덧글이 하나 있다는 소문을 듣고 찾아왔습니다.

  • 바르사바 2017-04-23 추천 0

    부강부국/총좋와하면 전동건 가게차려서 거기서 총쌈 실컷하면서 놀아요

    댓글 (1)

    부강부국 2017-04-23 추천 0

    이 사람은 무슨 뚱탄지 같은 소리여????

    누가 총 좋아한데???

    이봐요 난 총을 가지면 당신 말대로 우리가 총싸움을 하는 논리를 반박 하는구만, 이상한 말씀을 하셔요 네????.

    등록
  • 부강부국 2017-04-22 추천 0

    그리고 이재욱님 총기를 소유할 여건이 된다고 가정해봅시다!!!

    본인 같으면 아이가 부모가 위험해서라도 함부로 총기 노출 못합니다

    제대로 군시절 훈련 받아본자는 총기의 위험을 제대로 숙지 하더군요!

    총한번 제대로 못쏴본 사람이 간혹 개념없는 짓 합니다

    학교동원 때 경험입니다

    자!!! 이제 총기 소지 합법화 했으니 북한 좋아하겠군요!!
    ㅎㅎㅎ

    뭐 북한한테 총 버리고 항복할 사람들요 ㅎㅎㅎㅎ ㅎ

    아!! 줸장 할말 많은데 기냥 뭐 쩝

    자!!!! 쏴 죽입시다 누구든!!! 여러분의 논리대로 !!! ㅎㅎ

    댓글의 댓글

    등록
  • 부강부국 2017-04-22 추천 0

    이재욱님 그래서 정신나간 인간이라고 비아냥 거리고 거기에 좋다고 깨춤 추는건가요?

    경찰? 못믿죠? 맞아요!! 오웬춘 마냥 내 조카가 내 여동생이 회 뜨듯 악랄한 죽음을 당했고 경찰은 못지켜 주니 최소한 나는 내가 지킨다는 생각으로 총기소지를 합법화 해보자 라는 의견을 냈고, 그에 반해 무슨 난리 통!!!!

    ㅎㅎㅎ 논리도 없고 사고도 없고!!!

    범죄자나 정신병자한테도 죄다 총기 소유 합법화 한답니까???

    그 정도도 생각은 못합니까???

    댓글의 댓글

    등록
  • 이재욱 2017-04-22 추천 0

    부강부국 님.

    유감스럽게도 이 나라에는 부모까지는 몰라도 자녀없는 백만 대군이 사회를 증오하면서 이를 갈고 있습니다.

    심리적으로도 물질적으로도 막다른 골목에 몰려 있는 사람들이 부글거리고 있으니,

    그 상태를 이해해 주셨으면 합니다.

    그리고 이 나라는 모든 일반 남성들이 군사훈련과 실총 사격을 해 본 나라입니다.

    또 경찰에 의해 가장 짧은 시간 동안 가장 많은 민간인이 살해된 기록도 보유중입니다.

    경찰도 못 믿는데 민간인을 어찌 믿습니까.

    댓글의 댓글

    등록
  • 부강부국 2017-04-22 추천 0

    아!!! 얼마나 사회가, 개인들이 악에 받혔으면...

    저렇게 총을 들고 사람 쏴 죽인다고 주장을 하실까???

    m60 있으면 다 죽일테세 ㅋㅋㅋ

    가정없나??? 자녀없나??? 부모가없나???

    정치가 사회가 그렇게 모든이들을 악에 차게 했다면!? 정화해서 좋구만 ㅎㅎㅎ 여러분들의 댓글 논리로는...

    댓글의 댓글

    등록
  • 부강부국 2017-04-22 추천 0

    총기 개인 소유 가능한 나라가 미국 멕시코 브라질 만 있답니까? ㅎㅎ

    개인의 의견 내는것도 좋지만 인신성 공격글 이나 그 글 좋다고 추천하는자나, 분명 사람 우습게 죽이는 자의 잠재적 심리가 내재된게 아닌가 싶네요 그렇게 따지면 ㅡㅡ

    물론 본인은 그냥 유머로 생각하겠습니다

    불쾌하지만!!!

    댓글의 댓글

    등록
  • 부강부국 2017-04-22 추천 0

    정신나간 놈 이제야 방을 보게 됐습닏다ㅎㅎㅎ

    다들 총기소지에 대해 반대의견이시군요

    마치 우리 사회가 총기소유를 허가 하게 되면 무슨 총격전이 밥먹듯 일어나는것 처럼 말씀들 하시네요 ㅎㅎ

    그렇게 미개합니까? 우리나라가?

    댓글의 댓글

    등록
  • 사분장교 2017-04-21 추천 2

    장담하는데 한국에서 총기합법화하면 평시에도 끊임없이 총기사고가 일어나겠지만 특히 대선기간때마다 특정 후보를 겨냥한 총기테러가 밥먹듯 일어날겁니다
    뭐 윗동네 개정은 입장에선 쌍수들고 환영할 일이긴 하겠군요..대남간첩들의 임무 수행이 엄청 쉬워질테니..

    댓글의 댓글

    등록
  • hano3 2017-04-21 추천 0

    육군 k1 1정 해상훈련 중 분실.
    저 군생활 할때 타 여단에서 발생한건데.
    일부 여단에서 스쿠버 교육 수료한 인원들 차출되서 바다 속을 뒤졌더랬죠...

    댓글의 댓글

    등록
  • PSG1 2017-04-21 추천 2

    총기소지합법화라~ 이런 사건 날때마다 총덕들 사이에서 나오는 이야기지만, "한국을 아시아판 멕시코 만들 일있나 "하는 생각입니다. 뭐 멕시코나 필리핀은 총기가 없어서 이런 사고 안나는 것도 아니고.
    미국이야 문제가 많기는 하지만, 그래도 총기와 같이해왔던 역사이고 문화라서 그래도 저 정도 관리되고 있다고 보시면 됩니다. 아마 미국쪽에서 총기를 만져본 일이있다면, 어떻게 관리되고있는지 아실겁니다. 그쪽 문화거든요.
    우리나라가 총기합법화된다면, 볼만할걸요. 그잖아도 성격이 불같은지라 술 먹다가도 곳잘 싸우는데, 손에 총들려줘보세요.
    상대도 가지고 있으니, 더 조심할거라구요? 물불들 안가리고 한대치고보자는 성격에 그런거 가릴까요? 먼저 쏘고보지. <<< 아마 나중에 법원에서 취중 심신미약사유 주장하겠죠.

    댓글의 댓글

    등록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