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MIL사진자료실

“개성공단 폐쇄대비 인질구출 연습 수차례 실시”

  작성자: spanishflu1918
조회: 9448 추천: 0 글자크기
26 0

작성일: 2010-08-06 09:46:41

이런작전이 가능한가요???

 

기습작전도 아니고...

 

인원도 한두명도 아닌데...

 

특수전 헬기로 구출이 가능한지....

 

 

 

 

한미 양국이 오는 16일부터 26일까지 실시되는 을지프리덤가디언(UFG) 연습을 앞두고 북한이 개성공단을 폐쇄해 우리 인력이 인질이 됐을 때 대비한 가상훈련을 실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 관계자는 6일 "북한이 개성공단을 폐쇄했을 때에 대비한 훈련을 매년 실시하고 있다"며 "올해 UFG를 앞두고도 인질구축 연습을 수차례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실제 병력이 움직이는 훈련은 아니고 상황을 가정한 지휘소훈련(CPX)"이라고 설명했다.

군 당국은 지난 5월29일 이상의 전 합동참모본부 의장 주관으로 서울 송파구 거여동 특전사령부에서 비공개로 전술토의를 할 때도 북한의 개성공단 인질사태에 대비한 계획을 토의한 바 있다.

군은 개성공단에서 대규모 인질사태가 발생하면 한미 연합으로 '인질구출작전'도 불사한다는 계획을 발전시키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아파치 헬기(AH-64D)와 특수작전용 헬기(MH-47,MH-60) 등 미군 전력의 지원을 받아 한미 연합작전을 펴는 방식 혹은 특전사를 중심으로 한국군 단독으로 작전을 펴는 방식으로 가상훈련이 진행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미지

mh47e-3b.jpg
mh-47e_020220_04.jpg
mh-47g_soa_93_of_96.jpg
mh-60.jpg

댓글 26

  • best 최원호 2010-08-06 추천 6

    폴버년 작전시에 박정희 대통령이 추진했던, '미류나무 자르다가 북한에서 총 한발 쏘면 바로 개성까지 밀고올라가겠다던 작전' 의 배경이 된 배짱이 필요한 시점이랄까요. 결국 박희도 준장(맞나?) 소속 특전사 대원분들이 불법 초소 몇개 때려부수고 복귀했었지요.

    하지만 최근 몇년간 늘상 그래왔던거처럼 이번에도 보여주기식 혹은 대북압박용 쑈로 끝날 가능성이 많다고 봅니다. 혹은 갈수록 주변국 압박 때문에 축소되서 의미가 퇴색되겠지요.

    시뻘건 북괴놈들 간담이라도 서늘하게 해줘야할텐데 말이지요.

  • 백학산 2010-08-06 추천 1

    계림님의 의견에 동감합니다.
    대공미사일에 아무런 대비도 없이 아파치와 수송헬기를 투입하지 않겠지요.

    지난 발제글에도 말했지만 개성공단과 휴전선은 무척 가깝습니다.
    병력투입시에는 헬기를 이용하지만 병력과 인질 철수시에는 도보 철수가 안전하고 빠를 수 있습니다.

    많은 분들이 인질과 병력들의 철수도 헬기 사용을 염두에 두시는데
    헬기는 병력투입과 인질과 병력의 안전 철수를 엄호하기 위한 수단으로 사용을 하면 됩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비체속도 2010-08-06 추천 3

    개성공단 전부 철수시키면 이런 이상한 훈련 자체가 필요없지요.
    왜 만들어서 인질노릇합니까?
    만든 자들에게, 책임지고 구출하라고 놔둡시다.

    댓글의 댓글

    등록
  • 계림 2010-08-06 추천 2

    백퍼센트 작전실패가 예상된다 하더라도 개성공단 인력들이 인질화될 가능성이 있다는건
    공공연히 제기된 사실이고..군이 무슨 방법이든 대책을 강구하는건 군의 본분이 아닐까 사료됩니다.
    돌머리가 아닌 이상 군 또한 적 재래식 방공망(맨패드 포함)에 대해서는 잘 알테고
    아니 더 잘알겁니다. 맨패드 외의 고정식 방공망 위치는 아마 거진 다 알고 있을겁니다.
    플라이트 플랜 작성시에 이러한 고정 방공망 위치를 감안한 루트가 짜여질테죠..
    구출을 위한 작전요원의 투입은 야간작전이 가능한 특수전헬기를 이용한 고속침투 혹은
    할로(혹은 하호) 강하를 통해 투입하는 방법과 해안상륙후 도보 침투방법이 있는데
    제가 볼때는 헬기를 이용한 침투가 가장 효율적이라고 봅니다.
    아파치가 언급된것도 적의 방공망을 때려부수면서 들어가겠다는 의미죠...
    따라서 작전실패가능성은 있어도 백퍼센트를 단언하기란 어려울것 같습니다.
    다만 수백명의 인원을 어떻게 퇴출시키냐가 문제지요

    댓글의 댓글

    등록
  • 중형항공모함 2010-08-06 추천 0

    헬기로 하면 전부 격추됩니다... 그건 누구나 아는 사실이죠..
    북한의 대공망을 얼마나 무시하면 저런걸 입안하겠습니까?
    결국 헬기가 아닌... 입체전력 투입을 예기하겠죠...

    댓글의 댓글

    등록
  • 대양강국2 2010-08-06 추천 0

    미니건 탄박스 몇발인지 궁금하네요...저거 두박스싣는다고 블랙호크 탑승인원 줄어든다는 말은 그냥 떠도는 소문 아닐까요

    댓글의 댓글

    등록
  • 남쪽하늘에 2010-08-06 추천 1

    구출작전이 무슨 보이스카웃 애들 장난도 아니고
    내전중인 나라라면 혹 몰라도 이북 애들은 뭐 눈뜬장님으로 보는건지...
    걔들이 소총들고 있답니까?
    100% 작전실패로 사료됩니다.
    돈이 남아도는지.....^^

    댓글의 댓글

    등록
  • 어부바 2010-08-06 추천 0

    다큐 영화로 만들면 대박.. 인원피해는 말도 못하게 많을것 같네요.

    댓글의 댓글

    등록
  • 어부바 2010-08-06 추천 0

    개성공단 인원이 560명이네요 . 헬기로는 불가능하고 육로 퇴출일것으로 예상됩니다. 방호력으로 봐서는 철도 후송이 나을지도.

    댓글의 댓글

    등록
  • L 2010-08-06 추천 0

    개성공단 관계자로 위장한 사복조를 투입해서 빼와야겠죠. 다 구출할 때까진 무력시위를 하고.. 북한도 함부로 억류하진 못 할 겁니다. 공단시설만 꿀꺽해도 남는 장사인데. 금강산 처럼 추방시키면 될테고.

    댓글의 댓글

    등록
  • 최원호 2010-08-06 추천 6

    폴버년 작전시에 박정희 대통령이 추진했던, '미류나무 자르다가 북한에서 총 한발 쏘면 바로 개성까지 밀고올라가겠다던 작전' 의 배경이 된 배짱이 필요한 시점이랄까요. 결국 박희도 준장(맞나?) 소속 특전사 대원분들이 불법 초소 몇개 때려부수고 복귀했었지요.

    하지만 최근 몇년간 늘상 그래왔던거처럼 이번에도 보여주기식 혹은 대북압박용 쑈로 끝날 가능성이 많다고 봅니다. 혹은 갈수록 주변국 압박 때문에 축소되서 의미가 퇴색되겠지요.

    시뻘건 북괴놈들 간담이라도 서늘하게 해줘야할텐데 말이지요.

    댓글의 댓글

    등록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