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기 토론방

수출형 PKMR 고속정 대공용 신궁 통합여부...

  작성자: 거시기
조회: 39657 추천: 2 글자크기
21 0

작성일: 2018-12-31 15:28:02

신형 PKMR(Patrol-boat Killer Medium Rocket) 고속정에 대공용 신궁시스템을 통합하여 베트남이나 필리핀 같은 나라들에 수출형으로 제안해보면 어떨는지요...  

 

고속정 후미의 12연장 130밀리 유도로켓 발사기를 8연장으로 축소하고, 그 위에다 복합비호에 부착된 2연장 신궁발사기 포드를 2세트씩 올려서 좌우 도합 4세트 총 8발의 신궁미사일을 장착가능하게 개량하여 화기관제용 EOTS 광학장비와 통합, 대함용 130밀리 유도로켓 8발과 함께 운용하게 해 준다면 스프래틀리 제도와 파라셀 군도의 도서지역에서 경계 및 상륙거부용 해상세력으로 사용하기에 좋을 듯 합니다만... 










bemil.chosun.com/nbrd/bbs/view.html?b_bbs_id=10002&num=7845





bemil.chosun.com/nbrd/bbs/view.html?b_bbs_id=10044&pn=1&num=200555






lignex1.com/mobile/pr/nex1NewsView.jsp?seq=556

댓글 21

  • best 나이트세이버 2019-01-01 추천 2

    고속정에 가시거리 적 항공기를 요격할 수단으로 신궁을 단다면 이건 바보짓이고요.
    회전익을 요격하기 위한 것이라면 76mm 공중폭발 탄을 운용하는게 나을정도라 봅니다.

    전시 고속정은 홀로작전하지 않고 뒤에 호휘함이 붙고 그 뒤에 구축함이 붙는것이 현실입니다.
    그리고 평시 상대 함의 남하를 빠르게 저지하는것이 목적이고요.

    신궁은 락온 속도 및 이를 또 관제하기 위한 시설을 둔다면 이는 쓸데없는것이라 보며, 차라리 레이더연계 대공포나 CIWS운용이 맞습니다.

    신궁은 상온 IR시커로, 고속 이동물체 및 중고도 이상의 물체요격능력은 없고, 미슬요격능력 자체도 없습니다.그 성능상 제한적입니다. 적의 저공저속 근접 직사 혹은 폭탄을 투하는 항공기 혹은 회전익을 상대로 하고 있다는점을 아셨으면 합니다.

    정면에서 다가오는 1km이내 고도의 적항공기를 3-4km 밖에서 쏠때 맞출수있고
    전투기의 경우 꼬리를 노리면 아음속(마하 0.8)로 지나간다면 거리 1.2km 미만에서 쏴야 맞을 가능성이 있습니다.

    또한 이미 말했지만. 시커의 냉각을 통한 IR시커의 효과가 증대되지 않으면 해상에서 연무, 안개, 습도높은 조건등 IR시커의 성능을 약화하는 상황이 잦은 곳에서의 운용에 한계가 있습니다.

    이러한 한계를 명확히 직시하고 있는지 확인을 하고 싶습니다.

  • 바람의 향기 2019-05-29 추천 0

    1년전인가요.. 윤영하함에 해궁 장착한다고 하던데~~~~
    신궁 보다는 해궁으로~~

    댓글의 댓글

    등록
  • 마수러 2019-01-03 추천 0

    폭뢰를 굳이 장착하고잇는 이유를 모르겟네요 대잠작전할것도 아니고

    댓글 (1)

    해군을위하여 2019-04-22 추천 0

    어군탐지기와 결합된 소형폭뢰도 잠수정에게는 충분한 위협이 됩니다..

    등록
  • 나이트세이버 2019-01-01 추천 2

    고속정에 가시거리 적 항공기를 요격할 수단으로 신궁을 단다면 이건 바보짓이고요.
    회전익을 요격하기 위한 것이라면 76mm 공중폭발 탄을 운용하는게 나을정도라 봅니다.

    전시 고속정은 홀로작전하지 않고 뒤에 호휘함이 붙고 그 뒤에 구축함이 붙는것이 현실입니다.
    그리고 평시 상대 함의 남하를 빠르게 저지하는것이 목적이고요.

    신궁은 락온 속도 및 이를 또 관제하기 위한 시설을 둔다면 이는 쓸데없는것이라 보며, 차라리 레이더연계 대공포나 CIWS운용이 맞습니다.

    신궁은 상온 IR시커로, 고속 이동물체 및 중고도 이상의 물체요격능력은 없고, 미슬요격능력 자체도 없습니다.그 성능상 제한적입니다. 적의 저공저속 근접 직사 혹은 폭탄을 투하는 항공기 혹은 회전익을 상대로 하고 있다는점을 아셨으면 합니다.

    정면에서 다가오는 1km이내 고도의 적항공기를 3-4km 밖에서 쏠때 맞출수있고
    전투기의 경우 꼬리를 노리면 아음속(마하 0.8)로 지나간다면 거리 1.2km 미만에서 쏴야 맞을 가능성이 있습니다.

    또한 이미 말했지만. 시커의 냉각을 통한 IR시커의 효과가 증대되지 않으면 해상에서 연무, 안개, 습도높은 조건등 IR시커의 성능을 약화하는 상황이 잦은 곳에서의 운용에 한계가 있습니다.

    이러한 한계를 명확히 직시하고 있는지 확인을 하고 싶습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솔피 2018-12-31 추천 0

    대만이 중국을 상대로 고속정을 어떻게 운용하는지 찾아보면 답 나와있습니다.
    그리고 상륙거부용이라고 했는데 중국이 도서에 상륙시도할때....
    과연 중국의 물량과 화력앞에 상륙거부용 해상세력이란게 살아남아 있을까요?

    댓글의 댓글

    등록
  • 솔피 2018-12-31 추천 1

    필리핀과 베트남의 주적은 중국임
    저들 입장에선 차라리 강력한 한방을 가진 러시아제 미사일 고속정이 더 적절함

    댓글의 댓글

    등록
  • jsue1214 2018-12-31 추천 0

    고속정에 광학추적기가 있으니 차라리 신궁대신 사거리가 긴 램을 2개라도 장착해서 대공과 대함미사일 요격에 사용하는게.. 램은 시커는 휴대용미사일인 스팅거용시커를 달고 사거리를 연장시킨거라고 하던데요 가격대는 대략 1발에 신궁1.5억 램5억 해궁10억..

    댓글의 댓글

    등록
  • animals 2018-12-31 추천 0

    그런 임무라면 차라리 강력한 한방의 위력을 갖춘 하푼이나 엑소세같은걸 2~4발 달아주는 것이 더 나을지도 모릅니다. 국산 해성도 좋구요,

    댓글의 댓글

    등록
  • 새벽별과 2018-12-31 추천 1

    PKRM의 탄생 목적, 북한의 고속정떼를 질적 능력으로 상대하기 위해 태어난 함선 입니다.
    우리나라 같은 특수한 상황에서나 어울리는 배라는 거죠.

    필리핀,인도네시아등 섬이 많은 국가에서 패트롤 함정으로는 생각 해볼수 있으나,
    그 경우에는 신궁이나 130mm 유도로켓은 과스펙 이란 겁니다.

    그리고 패트롤 목적이 아닌 상륙거부 또는 히트앤런 같은 함대 전투용으로 쓰기에는 펀치도 약하고,
    사거리도 짧습니다......신궁이 중요한게 아니라 장거리 대함미사일 없다는게 중요한것 입니다.

    PKMR은 한마디로 대한민국의 특수한 환경에서는 먹히는 물건이지, 그외는 애매한 존재 인것 이죠.

    그럴바에는 윤영하급에 해궁을 장착 한다는 계획이 있었는데. 진행형인지 취소 된지는 모르겠지만,
    이쪽이 더 나을수 있다는 겁니다.

    댓글 (4)

    나이트세이버 2019-01-01 추천 0

    130mm의 최소사격거리는 알고 하시는 말씀이신지 모르겠네요..

    gslky 2018-12-31 추천 1

    제일 객관적인 말씀입니다
    우리나라의 고속정의 한계를 너무나 잘 이야기하셨습니다.

    VITRUVIUS 2018-12-31 추천 0

    동감합니다.
    사실 따지고보면 PKMR만 아니라, 울나라 해군은 넘 몰빵한 부분이...
    우리나라 근해에서 북한에게 최적화된 거긴하죠...

    거시기 2018-12-31 추천 0

    유사시 스프래틀리나 파라셀 군도의 도서에 상륙하려는 상륙정들에 대해서 130밀리 유도로켓이 적합한 대응체계라는 취지였습니다... 윤영하급에 해궁을 인티해 수출할 수 있다면 당연히 그 방안도 좋죠... 찬성합니다.

    아무튼 PKMR 고속정, 윤영하급 미사일 고속정, 천왕봉급 상륙함을 베트남이나 필리핀에 제안해 봤으면 합니다....

    등록
  • 거시기 2018-12-31 추천 0

    2018 올 해도 이제 몇 시간 남지 않았네요...
    비밀 회원님들 모두 2019년 새해에는 복 많이들 받으시고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m(__)m

    댓글의 댓글

    등록
  • 거시기 2018-12-31 추천 0

    그리고 현재도 계속하여 분쟁을 겪고 있는 파라셀 군도와 스프래틀리 군도의 유사시 상륙방어 용도로 우리 PKMR이 적합하다는 것을 강조해야겠지요...

    베트남의 경우는 1988년에 스프래틀리 군도 6개 섬을 침공한 중국해군과 교전이 벌어져 베트남 군함 3척이 침몰한 일도 있었습니다.

    중국이 최우방국이라 여기는 러시아가 베트남에 Su-27/30 전투기들과 킬로급 잠수함 그리고 바스티온 초음속 대함미사일 지상포대를 수출해오고 있으니 혹시 우리가 PKMR 고속정들을 수출하려한다 해서 딴지를 걸만한 명분은 없다고 생각합니다...

    더불어 이제 우리가 쓸 만큼 사용한 T-80U 전차들을 러시아제 전차를 운용하는 베트남에 이관하는 떡밥도 생각해 볼 여지가 있을 것 같습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