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기 토론방

진정한 장병복지

  작성자: 바람의검심
조회: 2258 추천: 10 글자크기
11 0

작성일: 2020-09-15 18:15:48

는 윌급 올려주고 스마트폰. 가지고 놀게 하는게 아니라..생존력을 높여주는게. 복지 아닌가?


오토바이 헬멧. 쓰고. 20년대 먼 솔져? 이지랄 한지가 이십년이 넘은것 같은데 아직도 구형 하이바에 방탄조끼도 없고 맨 소총이 태반이고


이럴거면 총싸움 할일 없을 정도로 막강 공군력으로 1차 갈프전 처럼 공군으로 승부 보게 하이급 전투기 더 도입 하지.


왠 행사용 항모냐? 이 말임..애들 목숨이 장난감이냐? 남의 집. 귀한 자식 덀꼬 가면서.. 돈이 없으요? 행사용 항모 만들 돈이면 도배를 하겠다.


하여간. 개폼 잡는것은 더럽게 좋아해서..

댓글 11

  • best patriot173 2020-09-15 추천 10

    지금은 이곳 BEMIL에서 활동하지 않으시는 것으로 보이는 한 회원분께서
    안보토론회에서 같은 취지의 발언을 하신 적이 있습니다.

    당시 김근태가 복지부 장관을 하던 시절이었는데
    이 자가 안보토론회에 나타나길래 전 자리를 떠 버렸습니다.

    전해들은 바에 의하면
    김근태가 "이젠 군인복지도 생각해야 할 때..." 뭐 이런 소리를 했나 봅니다.

    그러자 위의 BEMIL 회원분이 마이크를 잡고선 김근태에게
    "장관님은 군인에게 최고의 복지가 무엇이라고 생각하십니까?"라고 질문을 하였고

    김근태 :
    "....."

    BEMIL 회원 :
    "장관님, 군인에게 최고의 복지란 (그런 복지가 아니라)
    전쟁터에서 안 다치고, 안 죽게 해 주는 게 최고의 복지 입니다"

  • zizimi 2020-09-16 추천 0

    발목잘린 군인에게 실실 쪼개며 짜장면 먹고싶지 않냐고 묻는 그런 개같은 짓은 이제 그만 보길 원합니다.

    군통수권자가 그짓거리를 해서 그런지 그 군인이 제대로 보상도 못받았다는 소식에 화가 머리꼭대기까지 솟았던 사람이 저뿐만은 아니었을 겁니다.

    이런게 한두번이라도 열받는데 매번 이같은 일이 반복되니 복무장병, 제대장병에 대한 처우개선이 제대로 될리 만무합니다.

    쓰다보니 또 혈압오릅니다.
    이 개색기들

    댓글의 댓글

    등록
  • zizimi 2020-09-16 추천 0

    사회가 군인을 어찌보든 큰 상관 없을지도 모릅니다.

    부를땐 국가의 아들
    다칠땐 느그 아들

    이따위 개짓거리가 아직도 만연하고 있습니다.
    이게 가장 시급하게 해결해야 하는 문제라고 생각합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영격 2020-09-16 추천 0

    개인 장구류 개선은 당연히 해야 하지만
    월급 올려주고 스마트폰 쓰게 해주는 것도 당연히 진작 했어야 합니다.

    장병들은 나라 지키러 온거지 개 취급 받으러 온 게 아닙니다
    내가 월급 만원 5만원 받았다고 2020년 장병도 담뱃값도 안 되는 돈 받고 살아야 합니까?

    다른 나라는 징병제 병사들 출퇴근을 시키거나 주말 외박 자유 허용해도 나라 잘 돌아갑니다
    북한이랑 대치하는 상황때문에 그렇게까진 못해준다 하더라도
    전화마저 개인적으로 못 쓰게 했던게 정신 나간 거였죠
    그러니 맨날 선임이 후임 두들겨패기나 했지

    내가 고생했으니까 너도 고생하세요...라고 한다면
    요즘엔 그런 사람을 꼰대라고 부른답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patriot173 2020-09-16 추천 2

    앞선 댓글에서 언급한 BEMIL회원님...!!

    활동 안 하시는 줄 알았더니
    이곳 BEMIL에서 여전히 활동하고 계시는군요... ^^;

    뭐... 누구인지 알려지길 원치 않을 수도 있으니, 누구라고는 말씀 안 올리겠습니다만
    다른 방에서 활동하고 계시네요... ^^*

    댓글의 댓글

    등록
  • melotte 2020-09-15 추천 2

    현재 1인공간(잠 자리 공간이난 기타 생활공간)과 그 공간의 쾌적함 1인당 급식예산...
    이런 아주 기본적인 것도 범죄자보다 못한 대우를 해주는 현실....
    그런데 국방의 의무니까 참으란 개소리..
    그런 헌법적 의무를 안하는 것들에게 그 어떤 페널티도 없고 의무를 마친 사람에게 보상도 없음....
    현상황은 군생활을 빼는게 절대적으로 유리함
    참고로 후방에서 군복무를 하다보니 방탄복을 아에 구경조차 못해봄...
    괜히 21세기 스마트 보병 이런 헛소리 염병말고 군차량에 방탄이나 기본으로 하길. 야시경도 팍팍 보급하고

    댓글 (1)

    영수76 2020-09-16 추천 1

    솔직히 예전부터 그랬죠 괜히 군바리가 아닙니다 저도 빵에 있는 죄수가 2배정도 되는 일인당
    급식비용을 신문에서 보고 놀랬던 적이 있죠 그리고 사병월급을 백만원으로 올려주면 그게
    효과적일가요 ? 일년에 예산만 3조원이 드는데 그걸 효과적으로 사용해서 무기를 도입하는게
    낫죠 차라리 다른 돈안드는 가산점같은 제도를 없애고 고비용 저효율로 가자는 게 납득이 안감
    다른나라들도 군대갔다오면 가산점 있다 대만 이스라엘 등 징병국가는
    .

    등록
  • patriot173 2020-09-15 추천 10

    지금은 이곳 BEMIL에서 활동하지 않으시는 것으로 보이는 한 회원분께서
    안보토론회에서 같은 취지의 발언을 하신 적이 있습니다.

    당시 김근태가 복지부 장관을 하던 시절이었는데
    이 자가 안보토론회에 나타나길래 전 자리를 떠 버렸습니다.

    전해들은 바에 의하면
    김근태가 "이젠 군인복지도 생각해야 할 때..." 뭐 이런 소리를 했나 봅니다.

    그러자 위의 BEMIL 회원분이 마이크를 잡고선 김근태에게
    "장관님은 군인에게 최고의 복지가 무엇이라고 생각하십니까?"라고 질문을 하였고

    김근태 :
    "....."

    BEMIL 회원 :
    "장관님, 군인에게 최고의 복지란 (그런 복지가 아니라)
    전쟁터에서 안 다치고, 안 죽게 해 주는 게 최고의 복지 입니다"

    댓글 (4)

    blitz300 2020-09-17 추천 0

    이전에 수기사 사단장하시고 노무현 정권 때 청와대 근무하신 김모 장군님이 월간조선에서 인터뷰할 때도 같은 취지의 말씀을 하신 것이 기억나네요 . .

    영수76 2020-09-16 추천 1

    실질적이지는 않죠 전쟁이 나지 않는한 물론 군용장비 좋아야하는 것도 사실이지만
    제대군인에 대한 혜택이 하나도 없는 나라는 자유국가중 지구상에 우리뿐인가요 ? .

    gslky 2020-09-16 추천 1

    제일 실질적이고 사실적이십니다
    군인의 최고 복지는 여러가지가 있겠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님이 말씀하신데로 다치지않고 죽지않는것이지요
    그 다음으로는 주관에따라 여러가지가 있겠지요
    그런데 우리좌파정권은 이 복지의 순서가 말로는 옳다고 하지만 현실은 꺼꾸로 바뀐거죠.

    바람의검심 2020-09-15 추천 1

    옳소!!!!!!!.

    등록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