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기 토론방

한국 항모 보유계획에 대한 외국 기사!

  작성자: 조이독
조회: 20418 추천: 1 글자크기
9 0

작성일: 2019-09-24 16:30:30

우리나라가 독도함과 마라도함을 개조해서 F35B를 탑재할 계획이 있다는 외국 기사입니다..





원문기사

How South Korea Could Soon Have F-35B-Armed Aircraft Carriers (클릭)


우리나라가 일본의 이즈모 계획에 자극받아 독도함과 마라도함을 개조하여 F35를 탑재하는 걸 고려중이라는 것이고,

이렇게 동북아시아 우리나라와 일본이 항모계획은 중국의 항모보유로 인한 국가간 위신문제로 여겨지기도 하지만,

F35B의 단거리 이착륙기능은 굳이 항모에서 운용하지 않고 육지에서 운용하더라도 유용할 것 같다고 생각을 하는 것 같습니다...



기사 번역기


한국이 F-35B-Armed Aircraft Carriers를 곧 갖게 될 수 있는 방법


서울에는 좋고, 평양에는 나쁘다.


재커리 펙


요점: 서울은 F-35B 점프 제트기에 안성맞춤인 두 대의 헬리콥터 항모를 보유하고 있다.


한국이 두 번째 수륙양용 공격선을 진수했다.


5월 14일 한국 정부는 두번째 Dokdo-class 헬기 항공 모함을 진수했다. 이날 기념식은 부산 해운대 한진중공업 조선소에서 열렸다. 참석자 중에는 송영무 국방부 장관과 해군작전사령관인 adm이 포함됐다. 현지 통신에 따르면 엄현성 씨.

마라도라는 이름의 두번째 LPH-6111독도급 건조가 2016년에 시작되었다. 이 선박은 독도 급 선박 이후 한국 해군에서 두 번째로 큰 선박이 될 것이다. 14,500 톤에 달하는 이선박의 너비는 31 미터, 길이는 199 미터이다.

이 반의 선봉선은 2005년에 진수하여 2007년에 취역하였다. 당시 한국은 세 척의 배를 건조할 계획이었으나 자금의 제약으로 결국 세 번째 선박과 두 번째 선박도 임시로 취소되었지만 나중에 한 척에 대한 자금 지원은 복구되었다. 언론 보도에 따르면 Dokdo-class척과(300여명이 선원들의 승무원 외에)700명의 해병대 병력을 운송할 수 있는 15대의 헬리콥터가 탑재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 Dokdo-class 등 대형상륙돌격함은 때때로“위장된 항공모함”이라 한다. 이는 일본의 이즈모급 헬기 구축함의 경우 확실히 적합한 예이다. 이 배들은 길이가 약 250미터(820피트)이고 24,000톤에 달한다. 이즈모함은 이전에 일본 최대 규모였던 히우가급 헬기 구축함보다 (변위 측면에서) 약 50% 더 크다. 다른 이들은 이 선박들이 실제로 스페인과 이탈리아의 짧은 이착륙 및 수직착륙(STOVL) 항모보다 크다는 점을 지적했다.

반면 Dokdos은 이즈모함 만큼은 크지 않을지라도, 그들 역시 변장한 항공모함으로 간주될 수 있다. 그것은 한국이 F-35B 합동 스트라이크 전투기를 탑재할 수 있도록 이 선박들을 개조할 생각이라고  몇달 전 보도되었기 때문이다. 군 소식통은 지난해 12월 연합뉴스와의 인터뷰에서 "군 수뇌부가 최근 이미 배치된 신형 함정에 F-35B 전투기 소량을 도입해 1대를 추가로 건조할 수 있는지를 논의한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또 다른 한국 소식통은 "독도의 갑판과 건설중인 새로운 배를 재 설계하여 F-35B를 운영 할 수 있을지에 대해 계속 고려할 것"이라고 같은 신문에 말했다.


한국은 이미 2014년에 F-35A 전투기 40대를 67억 5천만 달러에 사들이기로 결정한 합동 스트라이크 파이터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다. 그러나 그것은 전투기의 재래식 버전이다. 대조적으로 F-35Bs는Dokdo-class의 선박에 비행기가 작동하기 위해서 필요한 짧은 수직 이착륙기(STOVL)능력이 있습니다. 따라서 한국이 연합뉴스에 기술된 계획을 추진하기로 결정한다면 F-35B를 구입해야 하고, 수륙양용 돌격선을 개조하여 고정익 항공기를 수송해야 할 것이다.

이 조치를 고려하고 있는 나라는 한국뿐만이 아니다. 후에 일본 언론은 도쿄는 Izumos과 같은 것을 생각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사실, F-35B들은 Dokdos적 한국의 관심은 부상했다. 그러자 터키도 F-35B를 탑재하기 위해 수륙양용 공격선을 개조하는 데 관심을 표명했다. 비록 일본 군 관계자들이 현재의 미일 합동 훈련 덕분에 이 비행기를 가까이서 보고 있지만, 이 나라들 중 어느 나라도 실제로 F-35B를 구입하지 않았다.


그 Izumos에 비하면, 그 Dokdos 중요한 수리를 받도록 그 F-35Bs—should 서울 그것들을 구입을 운반할 수 있게 되야 할 것이다. 사실, 로버트 Farley는 Dokdo함은 아마도 F-35B 항모로 개조하려면 그들의 상륙작전 능력을 잃지 않고 변환될 수는 없을 것이라 추측했다.


내가 전에 언급했듯이, 왜 이 나라들이 항모 형태의 선박을 갖는데 관심이 있는지 명확하지 않다. 왜냐하면 그들 중 어느 누구도 대양해군을 계획하고 있지 않기 때문이다. 일본의 경우, 그것은 단순히 중국의 전통적인 첫 번째 공격에 덜 취약하도록 하기 위해 그들의 항공기를 더 잘 분산시키는 것일 수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F-35B의 단거리 이륙 능력은 육지에서 운용되더라도 그 점에서 여전히 유용할 것이다.


위신이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을 가능성도 있다. 일본의 이번 관심은 중국 해군이 처음으로 항공모함을 인수하는 시점에 나온 것이다. '위장항모'에 대한 한국의 관심은 도쿄의 관심이 보도된 지 불과 며칠 만에 나온 것이다. 따라서, 우리는 항모 도미노 효과를 볼 수 있을 것이다. 팔리가 지적했듯이, 이것은 궁극적으로 캔버라급 수륙양용 공격선을 개조할 수 있는 호주를 포함할 수도 있다. 그러나 이들 국가 중 F-35B를 구매하려는 나라는 아직 한 곳도 없다는 점을 감안할 때 이 모든 것은 극히 예비적이다.


자커리 펙은 전 국익 편집국장이다. 그는 @ZacharyKeck를 트윗한다. 이는 2018년 초에 처음 등장했다.



댓글 9

  • best 궁금해요 2019-09-24 추천 1

    개조해서 얼마나 싣겠다고..

    서너대 정도 운용하는 제해함 정도의 배 그이상 그 이하도 아닌데

  • 굼벵이88 2019-10-02 추천 0

    미래해전에서는 항모가 필수죠. 게다가 함재기가 무슨 예전의 제로센 전튀기나 해리어가 아닙니다. 스텔스 전투기입니다. 이지스함으로도 스텔스 전투기를 상대하기는 버겁죠. 공군이 육상기지에서 지원해도 된다고요? 육상에서 해상까지 가는 시간동안 해군은 적 항모에 의해서 전멸된 상태가 될 겁니다. 그 다음에 도착해봐야 아무소용없습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동동구리무 2019-09-25 추천 0

    주변국 반응 & 댓글을 보니....시급히 전력화 해야 겠네요....

    댓글의 댓글

    등록
  • 지비꿈 2019-09-25 추천 0

    개인적인 의견으론, 항모전단이 우리나라의 입장에서 국제적 이해와 운용조건, 작전환경, 효율성 등 모든 측면에서 우리나라에 부적합한 전략체계라고 생각합니다.
    타당성검토 결과가 나왔는지 모르겠는데, 재고하고 좀 더 유익한 전략무기 확보에 집중했으면 합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긴팔원숭이 2019-09-25 추천 1

    "전투기 한두대만 실으면 또 어떻습니까?"라고요? 그 정도만 기대한다면 그냥 유조선 위에 갑판깔아도 대형항공모함입니다. 요즘 대형 고속화물선 군함보다 싸면서 웬만한 상륙함보다 빠른 배 많쟎아요. 해군이 뱃놀이 관함식하겠다면 그러라 합시다.

    댓글의 댓글

    등록
  • 조이독 2019-09-25 추천 0

    항모 도입계획은 반대하지만, 기존 독도함이나 마라도함에 F35B를 적재하는 건 찬성합니다..
    5만톤급, 10만톤급 항모는 우리나라로서는 낭비인데다 전시에도 우리나라의 치명적 약점이 되기 때문에 도입을 반대하는 거죠... 아무리 첨단항모라도 적성국들이 보유하고 있거나 보유를 추진중인 수백km 사거리의 초음속미사일에 워낙 취약하기 때문에 수천명의 군 엘리트와 수십기의 첨단전투기를 일시에 수장되는 모험을 하지는 말아야 합니다..
    전투기 한두대만 실으면 또 어떻습니까?

    이기사에서도 말해듯. F35B는 육상과 혼용해서 운용하면 됩니다.. 꼭 항모에서 운용할 필요가 없죠.. 산위에다가도 헬기장을 좀 크게 만들면 이착륙이 될 수 있기 때문에 산악지형이 우리나라로서는 활용도가 매우 높을 것으로 보입니다...

    그러므로, 상대에 대한 군사적 압박에 대한 효과와 유사시 여러작전에 사용할 수 있으며 전시에도 전략장비의 분산개념으로 독도함급에 전투기를 탑재하는 것이 합리적이기 때문입니다..

    댓글 (1)

    파렌하잇 2019-09-25 추천 0

    <해군 항공대에 해상 공격 헬기 적정 수량 선 확보>

    <해병대에 공격 헬기 적정 수량 선 확보>

    그런 후에 헬기 항모던 경항모던 시도하던가 검토하던가!!
    독도함 먼저 취역 시켜 놓고 여기에 올릴 상륙 기동 헬기는 십수년 지나서 조달되는 한심하고 어정쩡한 해군/해병대 전력화 사업을 보노라면.......

    등록
  • 소아범 2019-09-24 추천 0

    항모를 꿈에도 그리는 분들이 많은 가봐요~

    댓글의 댓글

    등록
  • Mojave 2019-09-24 추천 0

    네셔널 인터레스트는 뇌피셜로 기사 쓰는 곳이라 거르시는게 정신건강에 좋습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궁금해요 2019-09-24 추천 1

    개조해서 얼마나 싣겠다고..

    서너대 정도 운용하는 제해함 정도의 배 그이상 그 이하도 아닌데

    댓글의 댓글

    등록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