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기 토론방

지소미아도 그렇고, 장사정포도 그렇고 생각하는 게 정말.....

  작성자: 솔개79
조회: 3710 추천: 8 글자크기
12 0

작성일: 2019-08-11 14:13:27

당장 지소미아를 파기하고 싶지만?  

 

왜 그런 말을 할까요?   


전쟁을 하는 것은 목적이 있기 때문입니다.  화가 나서 하는 싸움과는 전연 다르지요.   그런데 한국인들의 99.9 %는(적어도 내 피부가 느끼기에는) 전쟁을 화가 나서 하는 싸움으로 이해하는 종족이에요.  그래서 남북한이 화해를 해야 한다나 뭐라나?  남북한이 화가 나서 분리되어 있고 싸우고 있는 건 줄 아나 봐요.  


일본이 한국에 무역으로 제재하는 것은 한국을 괴롭히려고 하는 게 아닙니다.  물론 괴롭게 됩니다만, 그 목적이 괴롭혀서 보복을 하겠다는 것도 아니에요.  그런데 한국인의 99.9 %는 일본이 우리를 괴롭히므로 우리도 일본을 괴롭히자?   


일본의 목적은 한국이 일본을 추월할 것같으니까 이걸 막자는 거에요.  차 세대 산업들을 치고 나가게 하지 못하는 방향에 해당하는 것들만 선별해서 타격을 가하므로써한국이 죽죽 뻗어나가지는 못하게 막고 싶은 거지요.  가급적 괴롭히지도 않으면서 그 목적을 달성하는 방법이 있었으면 그걸 선택했을 겁니다.  


한국이 일본에게 대응하는 전략은,,,  일본이 그렇게 해도 소용이 없도록 하는 방향으로 정책을 잡아야 하는 것이지, 일본에게 타격을 가해서 복수 만족을 해야 하는 일이 아니죠. 


그럼으로 지소미아 파기는 전혀 의미도 없는 겁니다. 


아마도 이번 조치로 가장 타격을 입힐 수 있는 산업 중의 하나는 공작기계 산업이지만, 일본은 이것은 건드리지 않을 겁니다.  왜냐 하면 미래 먹거리 산업 중에서 일본을 추월하는 방향으로는 별 게 아니기 때문이죠.  


한국인들은 전략적 사고가 많이 결여되어 있습니다.  일본도 중국도 심지어 북한도 고도의 이성을 발휘해서 전략을 가지고 판단하는데 한국인들은 그렇지 못합니다. 


북한의 장사정포가 서울을 위협한다?   이것도 웃기는 말입니다.  장사정포가 서울 시민을 위협해서 한국이 항복할 거라는 전략을 북한이 가진다고요?   북한 사령관은 정치인인 모양이네요. 


북한의 군인들도 정치 군사 종합대학이나 군관학교 등을 몇 년 동안 공부하면 전략, 전술, 작전 이런 거 엄청 공부 많이 하는 사람들입니다. 전쟁을 하는 이유는 이기기 위해서 이고, 무기들은 상대 무기들을 제압하기 위해서 대응하여 준비하는 것들입니다.


유사시 개전 초기에는 상대방의 눈과 귀를 멀게 하고 공군력을 빠르게 소멸시켜야 하기 때문에, 장사정 포는 공군 부대나 레이더 기지, 지휘 벙커에 맞춰져 있습니다.   그러나 이들의 공산오차가 너무커서 효과가 높지 않아서 지금 정밀도를 확 높인 단거리 미사일과 대구경 조종 방사포(이것도 일종의 장사정)를 계속 새발 실험하는 거지요.  


한국이 F35를 도입하면, 그 스텔스 성을 활용하여 북한 지역을 제집 드나들듯이 다니면서 레이다 기지 방공망을 무력화 시킬 것이므로, F35를 부수기 위하여 이스칸데르 급 미사일을 계속 개발 실험하는 겁니다.   북한 이스칸데르 급이나 조종 방사포에 보호되려면 청주 기지 방호를 할 방책을 세워야 할 거에요.  



댓글 12

  • best 길을가다 2019-08-12 추천 6

    중국의 전국시대에 전략중에 합종이라는 외교전술이 있었는데 약소국들이 합종해서 강대국에 대항하는 전략이었죠.
    현재 한반도를 둘러싼 세력중에 우리가 우월적인 경우라면 주변국들이 합종해서 우리의 힘에 대항할건데 불행하게도 군사 전략측면에서는 북한보다 힘이 없는게 대한민국이죠.이미 북한은 핵을 보유하고 있어서 전쟁의 향배를 결정할수있는 힘을 보유하고 있죠.
    따라서 중국은 물론이고 북한의 무력에도 흔들릴수밖에 없는 상황인데도 과거의 역사적 사실을 앞세워 협력이 필요한 인접국인 일본과 날을 세우는 멍청한 선택을 하고있다는게 어이없는 짓이죠.
    유럽 국가들간의 전쟁을 참고하면 프랑스와 영국이 언제부터 친하게 지냈을까요.나폴레옹의 프랑스와 죽기살기로 싸운게 영국인데 그런 국가들이 독일에 대항해서 1,2차 대전을 치뤘었죠.
    물론 과거도 중요합니다만 그보다는 현재가 더욱 중요한데도 요즘들어 과거에 메여서 현실을 기만하며 본인 스스로 구렁텅이에 머리를 들이미는 멍청한 짓을 하는게 아닌가 생각됩니다.

  • 레반트 2019-08-12 추천 1

    진짜 친일 극우(가짜보수)들이 날뛰는 곳이 맞군 ...

    댓글 (3)

    어깨동무 2019-08-15 추천 0

    지금도 영프는 앙숙. 프렉시티 사태를 어찌 모르는가? 길을 잃었구나.

    올빼미 2019-08-13 추천 1

    레반트// 난 당신이 인간의 다양성을 무시한 정치 몰이꾼의 반일 선동놀이에 세뇌당한 무뇌아로 밖에 안보이는데?? 말 나온 김에 친일?? 친일의 정의한번 내려 보슈. 친일이 일제때 나라 팔아먹은 부류?? 아님, 친절, 타인의 배려, 질서의식, 준법정신, 정직함을 좋아하는 인간의 본성을 싫어하는 자?? .

    소아범 2019-08-13 추천 1

    무신소리?.

    등록
  • 스쿠프 2019-08-12 추천 0

    이스라엘제 아이언돔을 빨리배치해주세요.

    댓글의 댓글

    등록
  • 길을가다 2019-08-12 추천 6

    중국의 전국시대에 전략중에 합종이라는 외교전술이 있었는데 약소국들이 합종해서 강대국에 대항하는 전략이었죠.
    현재 한반도를 둘러싼 세력중에 우리가 우월적인 경우라면 주변국들이 합종해서 우리의 힘에 대항할건데 불행하게도 군사 전략측면에서는 북한보다 힘이 없는게 대한민국이죠.이미 북한은 핵을 보유하고 있어서 전쟁의 향배를 결정할수있는 힘을 보유하고 있죠.
    따라서 중국은 물론이고 북한의 무력에도 흔들릴수밖에 없는 상황인데도 과거의 역사적 사실을 앞세워 협력이 필요한 인접국인 일본과 날을 세우는 멍청한 선택을 하고있다는게 어이없는 짓이죠.
    유럽 국가들간의 전쟁을 참고하면 프랑스와 영국이 언제부터 친하게 지냈을까요.나폴레옹의 프랑스와 죽기살기로 싸운게 영국인데 그런 국가들이 독일에 대항해서 1,2차 대전을 치뤘었죠.
    물론 과거도 중요합니다만 그보다는 현재가 더욱 중요한데도 요즘들어 과거에 메여서 현실을 기만하며 본인 스스로 구렁텅이에 머리를 들이미는 멍청한 짓을 하는게 아닌가 생각됩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진짜보수 2019-08-12 추천 0

    우리 국민들이 감정정이다라는 것에는 동의 합니다. 오죽하면 외국어로 번역하기 힘든 '정'이라는 단어도 있으니까요. 하지만 이런 감정적인 부분때문에 그동안 외세의 침략에도 국민들이 자발적으로 일어나 나라를 지키지 않았나요? 사리분별 못하고 이리 쓸리고 저리 휘둘리는 감정적인 부분과는 구분되어야 한다고 봅니다.
    그리고, 지배층이 사지로 몰던 밥그릇을 뺏어가든, 찍소리 못하고 끌려다니는 왜구들이야 말로 사고라는 것을 못하는게 아닌가 합니다.
    참, 왜구들 우리 괴롭히는거 맞아요. 우리 급소만 노려서 공격하고 있으니.

    댓글의 댓글

    등록
  • 아니이런 2019-08-12 추천 0

    저는 생각을 달리합니다. 지금까지 공산주의자들과 전쟁을 했을 때 전술적인 부분은 충분히 앞섰지만 전략적인 부분에서 밀려 패배 했다는 인식을 가진 전쟁이 상당히 많습니다. 특히 월남전이 그랬죠. 자유민주주의 국가의 한계도 거기에 있습니다. 특히나 평시에도 이정도인데 전쟁이 시작할 시점부터 우리 내부에 있는 종북 세력들이 어떤 짓을 어떻게 할지 모르는 상황에서 단순히 숫자만으로 우리가 이길 수 있다고 장담하는 것은 너무 나아간 것 같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일본이 특별히 대한민국을 견제하려고 그랬다면 애초에 왜 기술을 주고 이제 와서 그랬을까요?? 그리고 일본이 우리가 따라잡는 것 싫어한다고 해도 당연한 것 같습니다. 저도 중국이 우리 기술 따라잡는 것 싫으니까요. 대한민국 사람들의 전략적 사고가 부족한 것에는 동의합니다. 감정에 많이 휘둘린다고 생각합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박대리 2019-08-11 추천 2

    오사카 G20회담참가후 트럼프가 오산 기지에서 헬기타고 서울 올라오면서 삼성의 반도체 공장을 보고 놀랐다는 데 평택,기흥,화성 공장 중 하나겠지만 크기 얘기하는 거 보면 아마 평택공장일겁니다.

    그런데 서울 강남쯤에 진입할때 보좌관 중 한명이 헬기에서 판문점쪽을 가리키면서 용산기지에 착륙안하고 바로 판문점으로 가면 10분정도면 도착한다고 하면 놀랐을 겁니다.생각보다 너무 가까워서 말입니다.

    그리고 전세계 광역도시권 GRDP기준으로

    1위 동경(노동타겟)
    2위 뉴욕(화성15호타겟)
    3위 LA(화성14호 타겟)
    4위 서울(스커드,독사,짝퉁 이스칸더,짝퉁 ATACMS,170밀리 평사포,240밀리 방사포,300밀리 방사포,신형 400밀리 방사포 타겟)
    5위 런던
    6위 파리
    7위가 오사카(노동타겟)죠.

    19년3월말 기준으로 남한의 외국인 투자액이1조1,371억달러입니다.

    서울에 대한 재래식 공격위협만 가지고도 상당한 공격억제력이 있습니다.

    왜 클린턴이나 아들 부시뿐 아니라 트럼프도 속된 얘기로 아가리 파이팅에 그치는 지 이해가 안되나요?

    냉전 이후로 이라크는 두번
    아프가니스탄
    리비아
    시리아

    다 미국 손을 탔는 데 왜 북한은 미국손을 안탈까요?정은이가 이뻐서요?

    중국이라는 뒷배도 있지만

    1.북한자체적인 억지력
    2.북한한테 때리기 좋으라고 일부러 대준듯한 남한의 환상적이며 거지같은 수도권위치
    3.말도 안되게 큰 서울권 GRDP
    4.남한에 대한 말도 안되게 큰 외국인 투자액
    5.서울에 미국이 모험을 하기에 너무나 많은 백인숫자가 환상의 콜라보가 되어 북한이 미국손을 안타게 되는 겁니다.

    핵무기는 별도옵션이고요.

    그러니 170밀리평사포나 240밀리 방사포가 상당한 전쟁 억지력이 있는 거죠.북한 입장에서는요.

    댓글의 댓글

    등록
  • 박대리 2019-08-11 추천 1

    임시수도인 부산을 버리고 사실상 섬나라가 된 완전히 파괴된 남한의 북서쪽 끝인 서울로 다시 돌아온 어떤 인간때문에 휴전선 248킬로미터에 보병사단을 일렬로 세우게 된 겁니다.보병사단은 보병사단대로 수천문의 소구경 야포랑 방사포에 노출되 출혈을 강요당하는 거고 거지 같은 170밀리 평사포,240밀리 방사포는 전략무기가 되는 거고 월등하게 성능좋은 K-9은 전술무기가 되는 거죠.

    박 정희가 백지계획으로 수도를 옮기려고 했던 곳이 지금이 세종시입니다.충남시 연기군이죠.반대로 우리수도가 세종시고 북한수도가 개성이었으면 K-9이 전략무기 되는 겁니다.

    굳이 핵무장 할 필요도 없죠.K-9 1,187문으로 개성을 파괴해 버리면 되니까요.155밀리탄 100만발이면 어지간한 대도시 충분히 파괴할 겁니다.

    155밀리포 100만발이라고 해도 끽해야 5만톤인데 미군이 제시한 한국군 탄약 비축량이 150만톤입니다.

    댓글 (1)

    투팍아마루 2019-08-12 추천 0

    지금이라도 세종시로 수도 이전을 추진했으면 합니다. 수도이전은 서울을 버리자는게 아니죠. 말씀하신대로 훨씬 전략적으로 전력을 운용할 수 있으니까요. 경제적인 측면에서도 지방경제 활성화를 자극시킬 수 있고 이점이 훨씬 크다고 봅니다. .

    등록
  • 박대리 2019-08-11 추천 0

    피부과나 한 번 가보세요.

    댓글의 댓글

    등록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