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기 토론방

사우디의 KFX 펀딩이 가능할는지...

  작성자: 거시기
조회: 18347 추천: 0 글자크기
28 0

작성일: 2019-02-04 17:17:10

우리 정부, 사우디와 군사협정 추진...  

http://monthly.chosun.com/client/mdaily/daily_view.asp?Idx=6078&Newsnumb=2019026078 

 

1. 

사우디 공군에서 80여대를 운영 중인 토네이도 IDS의 대체기로 KFX를 제안하여 개발프로그램에 사우디도 참여시킨다면 어떨는지요... 

 

사우디아라비아의 국가연구개발기관인 KACST(King Abdulaziz City for Science and Technology)를 개발에 참여시키고 사우디 Taqnia Aeronautics사에서 일부 부품생산 및 사우디용 기체조립을 담당하게 한다면 좋을 것 같습니다. 

 

더 나아가 향후 KFX 개량버전으로 사우디의 유로파이터 50여대도 교체하도록 추진하는 방안도 괜찮을 것 같습니다만... 

 


2. 

사우디가 접한 페르시아만이나 홍해 해변에 해군 특수전부대 양성을 위한 한국-사우디-아랍에미리트 합동 해양특수전 훈련장을 개설한다면 어떨는지요... 

 

우리나라 해군특수전전단 교관단을 파견하고 해군특수전부사관 지원자들을 국내에서 기초양성교육만 진행시킨 후 사우디 해변의 합동훈련장으로 이동시켜(KC-330 급유기 이용) 사우디/UAE 교육생들과 함께 특수전 초급반 과정 16주를 진행하게 하면 사우디의 기후상 1년내내 해양훈련장 이용이 가능하므로 우리도 해군 특수전 과정을 수료한 병력을 증강시킬 수 있고, 

 

그로인해 현재는 하나뿐인 해군특수전전단을 세 개로 늘려 소장이 지휘하는 해군 특수전사령부를 창설하고 북//일 대비 좀 더 강력한 해양특수전 전력을 구성할 수 있으리라 생각됩니다. 










댓글 28

  • best mactruck 2019-02-04 추천 6

    현정권이 이명박 정권 시절 uae 원전수주 뒷거래 있다고 입털다 uae에게 온갖 싫은 소리 다 듣고 지금도 약간 소원한 상태죠?
    사우디는 리베이트가 당연하다 싶을 정도로 무기 거래에서 왕족 뒷돈 챙기는게 일상화된 나란데 정권 교체후 대통령 및 담당자 몽땅 콩밥먹을 각오가 있으면 그렇게 해도 됩니다

  • 오슨 2019-02-07 추천 0

    거시기님이 말하는 사우디가 이미 공업단지에서 여러 비행기 부품을 생산하려 한다는 정보는 뜻박이기도 합니다. 이정도면, 아무리 인프라가 없어보이는 사우디라도, KAI와의 협력으로 KFX 조립라인설치가 가능할 수도 있습니다. 사우디와의 군협정에 KFX 안을 슬며시 제시하며 의향을 보는 작업이 필요하다 보입니다. 하지만, 이부분은 미국의 이익과 충돌할 것이 분명하므로, 설사 제시해도 성사가능성이 크지 않아보이기도 합니다. 미국의 엔진과 부품으로 제작한 KFX가 사우디에서의 고성능 고비용 미국전투기 시장을 잠식할테니까요. 토네이도를 사우디가 선택한 이유는 제 생각이지만, 성능을 떠나 정치적 고려였을 가능성이 큽니다. 하지만, KFX는 정치적 고려를 할 필요가 없죠

    댓글의 댓글

    등록
  • 거시기 2019-02-06 추천 0

    협력이 잘 추진된다면 장기적으로는 사우디-우크라이나(설계국 Ivchenko Progress/제작사 Motor Sich)-우리나라(ADD/한화테크윈)-아랍에미리트가 협력하여 상용 및 전투기용 제트엔진도 같이 개발해 나갔으면 좋겠습니다.

    더 나아가서는 우크라이나 국립항공우주연구소 유즈노예(Yuzhnoye)가 포함되는 사우디-우크라이나-우리나라-아랍에미리트 4국 합동우주개발연구소가 설치되지 말란 법도 없겠죠...

    댓글 (3)

    오슨 2019-02-07 추천 0

    거시기님 상상과 희망에 전적으로 동감합니다. 이런 상상이 미래의 추동력이 되는 겁니다. 물론 너무 나간다고 비판도 받지만요..

    한국사랑 2019-02-06 추천 0

    그정도가 되려면 중국이 우크라이나에 올인하는 이상으로 우리가 우크라이나에 올인해야 합니다. 중국은 기술 올인. 터키는 직접거리고 우리는 ?? 아무것도 안하죠...

    솔피 2019-02-06 추천 0

    너무 나가시네.

    등록
  • 스쿠프 2019-02-06 추천 0

    KFX를 인도에 제시하면 어떨까?

    댓글 (3)

    오슨 2019-02-07 추천 0

    짬보님 의견 일리있습니다. 돈된다고 다하려하면 안되죠.

    파렌하잇 2019-02-07 추천 0

    자국산 테자스를 놔두고 인도가 한국산 전투기 구매할 가능성은?.

    짬뽀 2019-02-07 추천 0

    인도의 항공기 비전투손실율을 생각하면 팔아서는 안됩니다.
    기체 성능을 따질것도 없이 엄청난 손실율의 전투기로 등극될게 뻔하고, 그런 실적?은 해외판매에 엄청난 악영향을 끼칠겁니다..

    등록
  • 거시기 2019-02-06 추천 0

    KFX에 KGGB 인티는 기본이고, 스나이퍼 포드나 우리가 개발하는 타게팅 포드로 레이저유도폭탄을 운영하거나, 타우러스 국산화형 미슬을 통합시켜 사우디에 수출한다면 토네이도 대체가 충분히 가능할 것으로 생각됩니다.

    이번 달에 우리나라를 방문하는 사우디 실세이자 젊은 개혁가 빈 살만 왕세자는 사우디를 기존 석유 의존 경제에서 탈피시켜 첨단기술국가로 발전시키는 국가개발 프로젝트 비전 2030을 주도하고 있으므로 우리 정부가 원전 세일즈와 더불어 KFX 합작생산도 제안해 성사시키는 방안을 추진해봤으면 좋겠습니다.

    댓글 (4)

    당당 2019-02-06 추천 0

    말로야 뭘 못해요.
    공업인프라가 없는데..

    거시기 2019-02-06 추천 0

    만약 우리 공군에 A400M이 도입된다면 A400M 화물공간에 KFX의 중앙동체 수용이 가능하므로 국내에서 우리 기술진과 사우디 기술진이 같이 사우디용 SFX 초도분 중앙동체를 생산하고 A400M에 적재하여 사우디로 이송한 후 현지에서 생산한 기타 부품들과 통합하여 조립완성도 가능할 터이고, A400M이 도입 안된다면 안토노프 항공의 AN-124 화물수송기를 임대하여 이송이 가능할 것으로 보입니다...
    .

    거시기 2019-02-06 추천 2

    사우디는 작년부터 리야드 산업단지의 WAHAJ-Saudi Specialized Products사 공장에서 BAE Systems의 협력으로 자국용 호크 훈련기의 부품을 생산하고 있으며 생산한 부품들을 영국으로 이송하여 자국 호크훈련기 생산에 사용하고 있습니다.

    또한 사우디는 우크라이나 안토노프사와의 계약에 따라 2021년부터 사우디내에서 AN-132D 수송기를 생산하기 위해 올해부터 메카 인근 타이프의 공항에 관련공장시설을 건설할 계획으로 공사기간은 9개월이 소요될 것이라고 합니다.

    AN-132D 초도분은 현재 우크라이나 안토노프사 공장에서 생산되고 있으며 동시에 사우디 직원들의 훈련도 같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사우디가 KFX를 선택하여 SFX 프로그램을 진행하기로 결정한다면 우리도 위와 같이 추진해가면 될 것으로 생각됩니다...


    .

    솔피 2019-02-06 추천 0

    사우디가 첨단기술국가가 되기위한 인적자원이나 인프라가 확보되있나요...

    .

    등록
  • 거시기 2019-02-06 추천 0

    독일과 이탈리아 공군은 2025년부터 토네이도들을 완전 퇴역시킬 예정이고 영국은 그 보다 더 빨리 조만간 모두 퇴역시킬 예정이라 사우디 공군도 토네이도 대체기를 고민해야 하는 시점입니다.

    그리고 보유중인 유로파이터의 미래도 유지보수측면에서 낙관적이진 않아 보입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animals 2019-02-06 추천 0

    KFX가 토네이도 IDS의 죄신버전 수준의 장거리 지상 타격능력을 완벽하게 구비하려면 2030년경이나 가능할걸요. .

    댓글의 댓글

    등록
  • 솔피 2019-02-05 추천 0

    저도 20년이내에 사우디에서 4.5세대급
    전투기 개발은 가당찬 일이라고 봅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거시기 2019-02-04 추천 0

    아래 댓글에도 적었지만 사우디는 더 이상 무기류 완제품 수입에 의존하지 않고 방산물자 자국생산 비율을 50퍼센트까지 증가시킬 계획이며,

    그 계획의 일환으로 우선 근래 록마-시콜스키 블랙호크 헬기와 안토노프 132D 수송기의 사우디 국내 생산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당당 2019-02-04 추천 0

    사우디는 석유관련 기술 이외에는 공업기반, 특히 기계공업기반이 전혀 없는 상태입니다.
    전혀라고 말해도 될 정도로 없습니다.
    인구도 적고(밀집해 있지 않음), 공업여건도 나쁘고, 기후조건도 나쁘고. 물도 없고.
    kfx를 추진해서 재미를 볼 가능성이 없음. 터키나 인도네시아와는 전혀 다름.
    사우디로서는 최고 혹은 최적의 전투기를 수입하면 그만임.

    댓글의 댓글

    등록
  • mactruck 2019-02-04 추천 6

    현정권이 이명박 정권 시절 uae 원전수주 뒷거래 있다고 입털다 uae에게 온갖 싫은 소리 다 듣고 지금도 약간 소원한 상태죠?
    사우디는 리베이트가 당연하다 싶을 정도로 무기 거래에서 왕족 뒷돈 챙기는게 일상화된 나란데 정권 교체후 대통령 및 담당자 몽땅 콩밥먹을 각오가 있으면 그렇게 해도 됩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