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기 토론방

미국 JSTARS후계기 선정이 G550기반이 되나 봅니다

  작성자: aeolas
조회: 6548 추천: 1 글자크기
10 0

작성일: 2017-11-30 13:58:49

https://www.flightglobal.com/news/articles/raytheon-files-protest-against-jstars-radar-decision-443709/

사실 내년에 지상전 관제기의 레이더 양산이 시작될 거로 예상되었는데 737기반인 레이시온 레이더가 사업에서 탈락했습니다

남은 건 노드롭그루만 사의 G550 기반 레이더 기체가 사실상 선정된 상태로 보입니다


레이시온의 Archimedes/skynet/aas/aps-154 등으로 불리던 기존 p-8기반 제안은 탈락입니다


새로운 SAR/GMTI기체는 길이 25피트기준은 있는데 높이가 얼마인지 예를 들어 2.4미터 이상인지 알려지진 않았습니다


사우디가 지상전 관제기로 G550을 채택할 가능성이 커졌습니다


참고로 JSTARS RECAP 실증시제 초도기체는 2019년까지 3대가 미공군에 납품되어야 합니다 양산시제는 2대가 2023년 납품예정입니다 3-2-4-4-4


https://www.realcleardefense.com/articles/2017/06/09/joint_stars_recap-_bigger_is_not_better_111559.html

아래는 737과 비교(이해 잘못해서 해석 오류일 수 있습니다)

737보다 6천피트 이상 높게 난다

유지비 연료소모량이 737의 절반이다

레이더 수평선이 더 넓어서 표적을 5분 먼저 탐지한다

탐지영역이 737보다 20% 넓다

70% 더 많은 표적을 탐지한다


결론 g550은 임무고도가 47천피트라 유지비가 싸면서도 멀리 본다(737보다 속도도 더 빠르고 체공시간이 더 긴 것은 별개) 


미공군의 기체 요구사항은 레이더 길이는 25피트이고 콘솔은 10개로 승무원은 13명입니다


참고

개인적으로 알기로 노드롭은 NSA 인증받은 파운드리 업체로서 4인치 웨이퍼 공장을 두개 갖고 있는데 최근 8-12인치 공정의 GaN 웨이퍼를 개발하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레이시온도 AMDR용 GaN 소자를 만드는 파운드리를 갖고는 있으나 아직 노드롭의 SABR처럼 대량생산은 아니죠




댓글 10

  • best 샤를 2017-11-30 추천 1

    일전에도 주장했었지만 , 추가 조기경보기 도입도 피스아이 대신 걸프스트림으로 8대 들여오자고 했었는데 737 플랫폼은 사실상 사장 시키는 수순이라 국방부와 공군은 발상의 전환을 해야죠.

  • aeolas 2017-12-04 추천 0

    언급했다시피 EMD기체 3대의 발주와 레이더 선정이 별도지만 G550이 가능성이 높다는 말입니다 2018년 3월 3대의 발주가 되면 2019년 말까지 레이더 구조물에 대한 FAA인증을 완료하고 납품해야 합니다 현재 그 조건을 충족한 기체는 G550뿐이고 미공군 재머기 사업도 그래서 G550이 가져 갔고 미해군 탄도탄 시험기도 G550이 가져간 배경이기도 합니다 global 6000과 b-737 700은 측면감시 레이더 구조물에 대한 FAA인증이 없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싱가포르와 이태리가 사용하는 g550 부속형식인증을 그대로 사용하기 때문에 경쟁기종 중에 전력화가 가장 빠를 것으로 예상됩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aeolas 2017-12-04 추천 0

    첨언하자면 e-8의 평균기령은 48년이고 1958년에서 1978년까지 생산된 b707-323c 화물기를 기반으로 중고기체를 개조한 것입니다 2019년부터 순차적으로 퇴역하여 퇴역과 동시에 recap EMD기체가 투입됩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SW 2017-12-02 추천 0

    기체 (platform)은 별도 선정이라는 내용 입니다. 이외에도 처음부터 기체와 하나로 비딩을 하지 못하도록 처음부터 조건을 걸어 놓았다는 내용도 있습니다.

    But the program office at Hanscom has been directed to proceed with the source-selection process until a final decision is made. Having chosen its preferred radar, the office must now choose a platform.

    댓글의 댓글

    등록
  • aeolas 2017-12-01 추천 0

    쉽게 설명하면 이런 겁니다 어느 누구도 모든 걸 다 만들지는 못합니다 다수공급자계약방식 즉 주사업자가 있고 협력관계의 보조사업자가 있는데 이들이 팀을 구성해서 완제품을 납품합니다 미국 정부는 아직 실증시제를 어떻게 조달할지 안 정한 것은 사실입니다 그런데 미국은 행정선례를 중시하는 관습법국가입니다 이미 팀 구성을 통해 주사업자가 하부구성품이나 플랫폼/솔루션을 정해서 납품하는 것이 관습입니다 즉 기술실증시제의 플랫폼을 정하지 않았어도 레이더 사업자가 플랫폼을 g550으로 납품하기로 사업자끼리 정했으면 미국 정부는 당사자간 계약에 영향을 미치는 결정을 할 수 없습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aeolas 2017-12-01 추천 0

    https://govtribe.com/project/jstars-recapitalization-weapon-system FBO 가서 뒤져본 바도 레이더가 선정된후 실증시제 선정하는 내용이 따로 올라와 있더군요 양산 저율생산기체 실증시제를 그대로 선정하는 것이고 실증시제는 레이더가 채택된 업체가 정합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animals 2017-12-01 추천 0

    A Northrop radar could be paired with a business jet platform from Gulfstream, Lockheed Martin or Boeing.
    -----------> 기사만 보자면 레이더 자체는 NG것이 유력하지만 탑재 플랫폼은 아직 미정인것 같은데요..

    댓글의 댓글

    등록
  • 정전 2017-11-30 추천 1

    조기경보기도 737보다 G550을 도입 했더라면 현명한 선택이였을텐데...
    이번에는 비싸게 사지도 말고 성능도 좋고 유지비 싸고 월등한 G550을 선택하기를...

    댓글의 댓글

    등록
  • 샤를 2017-11-30 추천 1

    일전에도 주장했었지만 , 추가 조기경보기 도입도 피스아이 대신 걸프스트림으로 8대 들여오자고 했었는데 737 플랫폼은 사실상 사장 시키는 수순이라 국방부와 공군은 발상의 전환을 해야죠.

    댓글의 댓글

    등록
  • aeolas 2017-11-30 추천 0

    아직 기종이 확정된 것은 아니지만 g550이 이륙거리가 737보다 짧아서 이용가능한 공항이 더 많고 12시간 체공이 가능하지만 공중급유능력을 통합할 예정이고 등등의 장점이 있는데 BACN이 JSTARS에 통합되는 상황이라 더 높이 비행한다는 점이 가장 큰 요인이라 봅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궁금해요 2017-11-30 추천 0

    737이 왜 탈락된 거죠?

    댓글의 댓글

    등록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