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기 토론방

수리온 부품 공급 문제로 프랑스를 많이 욕했었는데...

  작성자: 5thsun
조회: 13262 추천: 0 글자크기
14 0

작성일: 2017-05-17 14:44:45

수리온 부품 공급 문제로 프랑스를 많이 욕했었는데... 







The French Army fleet of 59 Tiger attack helicopters was last year ready for operations an average 25.6 percent at a total annual maintenance cost of €88.61 million (U.S. $98.2 million), the Defence Ministry said in response to a written question from Member of Parliament François Cornut-Gentille.

The Tiger’s 2016 availability compares with 21.4 percent in the previous year and is based on an average age of 5.5 years.

프랑스군이 59대 보유한 타이거 공격헬기 평균 수명 5.5년 유지비는 8861만유로(1101억원=대당18.7억원)을 써서 가동율 전년도의 21.4%에서 오른 25.6% 

The French Navy’s 15-strong fleet of NH90 Caïman helicopters had an availability of 38.4 percent, up from 32 percent, at an annual maintenance cost of €47 million, with an average age of 3.4 years.

프랑스 해군이 15대 보유한 nh90 평균연령 3.4년 유지비 4700만 유로(584억원=대당 39억원)지출해서 작년의 32%보다 높은 38.4%

The 17 NH90s flown by the Army were available 41.4 percent, down from 47.6 percent, with an annual cost of €61.53 million and average age of three years.

프랑스 육군이 17대 보유한 평균수명 3년의 nh90 유지비 6153만유로(764억원=대당 45억원)지출하여 가동율을 전년도의 41.4%보다 오른 47.6%로 상승 


The Cougar, with an average age of 26.3 years, was available 9.9 percent, down from 12.2 percent, with a bill of €40.27 million.

평균 수명 26.3년인 쿠거 4027만유로(500억원)을 써서 작년의 12.2%보다 떨어진 9.9%의 가동율 

“Our essential capabilities are much constrained by the very low rate of availability of our helicopters, on average 38 percent,” MP François Lamy said of Army helicopters in a Nov. 2 lower house debate on the 2017 defense budget, reported business magazine Challenges.

전체 평균 가동율은 38% 

“The Navy has 17 helicopters, 10 of which are in maintenance,” said parliamentarian Gwendal Rouillard, who was referring to the NH90 and pointed out that the 17th  was at the time grounded due to a mechanical problem.

프랑스 하원에서 nh90 17대 중 10대는 언제나 정비중이라고 욕먹음 

============================

허어....

우리 한태는 그나마 수출한 거다고 잘보내준 거였다. ㅠ.ㅠ 




이미지

french-tiger-helicopter-wallpaperjpg.jpg

댓글 14

  • best aeolas 2017-05-17 추천 5

    호주군 타이거는 중간수명 창정비 포기하고 기체를 폐기한다죠

  • 샤를 2017-05-18 추천 1

    유럽 다국가 컨소시엄 사업의 대표적인 폐단이죠..EU라고 해도 엄연히 국가별로 경제사정이 다른데 ,예로 들어 타이거 헬리에 들어가는 핵심부품이 프랑스 업체가 아니라 독일 업체에서 제조 공급하는 것이라면 부품가격은 물론이요
    교체하는데 들어가는 시간이나 비용이 만만치 않게 소요되겠죠. 부품업체는 엄연히 해외업체라 프랑스 군부가 조종할수 있는 것도 아니고.

    댓글의 댓글

    등록
  • 5thsun 2017-05-18 추천 2

    타이거 가동율이야 다른 나라도 다 시궁창이라... 비교할것도 없는대...

    댓글의 댓글

    등록
  • agni 2017-05-18 추천 0

    저 문제는 역시 타이거를 운용하는 독일, 스페인 그리고 도입예정인 사우디아라비아의 상황도 함께 비교해봐야 할 겁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agni 2017-05-18 추천 0

    저래도
    군사력 세계 5위~6위 죠
    프랑스가...

    흑표 파워팩 문제 있던 우리도

    댓글의 댓글

    등록
  • 화력터널 2017-05-18 추천 2

    폴란드가 마음만 먹으면 서유럽 정복할 듯 ㅋㅋㅋ

    댓글의 댓글

    등록
  • 한국사랑 2017-05-17 추천 2

    나중에 부품수입을 국산화해야 할 것 같네요..
    부품 못만들어 하고 손 들수도
    아니면 가격이 천정부지로 오를 수도..

    댓글 (1)

    개조심 2017-05-25 추천 0

    걱정마세요 카피의 달인은 일명 짝퉁 전문기업이 있습니다, 중국에게 뒤지지 않습니다 ㅋ.

    등록
  • Mojave 2017-05-17 추천 0

    유지비콥터

    댓글의 댓글

    등록
  • 우보천리 2017-05-17 추천 0

    아닙네다~ 아닙네다~ 착한 유럽이 그럴리가 없습네다~

    댓글의 댓글

    등록
  • aeolas 2017-05-17 추천 5

    호주군 타이거는 중간수명 창정비 포기하고 기체를 폐기한다죠

    댓글 (1)

    agni 2017-05-18 추천 0

    ㄴ 2020년대 중반까지는 운용한다고 합니다..

    등록
  • yjw1903 2017-05-17 추천 0

    얘네들은 파병규모를 줄이고 내실을 다져야
    돈은 돈대로 쓰고 ...
    저렇게 냅두는거 보면 자기들 안보상황 생각하면 괜찮다고 생각 할 수도있겠네요

    댓글의 댓글

    등록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