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기 토론방

공군력 세미나 자료 : SAAB

  작성자: minki
조회: 14749 추천: 16 글자크기
68 0

작성일: 2008-06-28 16:08:14

원본은 아래의 URL에 있습니다

http://www.kodef.net/modules.php?name=Forums&file=viewtopic&p=17774#17774

SAAB의 경우 그리펜 등의 기반 기술을 이용한 KFX 개발을 제안 했습니다


이미지

K_SAAB6.jpg
K_SAAB7.jpg
K_SAAB10.jpg
K_SAAB14.jpg
K_SAAB24.jpg

댓글 68

  • 이안 2008-07-03 추천 0

    어째 돌아가는 꼴이 외국기업들 놀이에 나라가 끌려다니는 꼴인듯 한데~~~
    애초에 우리가 하려던 사업의 기본 목표를 확실하게 다시한번 생각을 해봐야할듯...
    외국업체들이 던져주는 형상보다는 우리가 진정 원하는 디자인과 성능을 목표로 개발방향을 잡아야지 외국업체들이 던져주는 디자인과 성능들이 진정 우리가 원하는 전투기 인가를 다시한번 확실하게 생각해봐야 할때 인듯 하네요... 이건 돌아가는 꼴이 외국기업들 놀이 사이에 낑겨서 헤매고 있는듯 합니다... 우리가 개발하면서 니네가 협력할꺼야 말꺼야!? 아님우리가 개발한다~ 하는식으로 해야지!! 처음부터 제발 도와줘~~~ 하는식은 절대 사업에 성공못합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이안 2008-07-02 추천 0

    스텔스로 가려면 디자인 개념부터 확실하게 잡고 가야할듯 하네요~ 이것도 아니고 저것도 아니고 하면 실패하는건 불보듯 뻔한것이고~ 미국조차도 35문제가 있는데 그보다 못한 우리가 스텔스로 가려면 무엇보다 먼저 디자인부터 개념을 확실히 잡고 설계를 해야할듯 합니다... 현제로써는 나온디자인들이 솔직히 스텔스 형상에다가 이전디자인들 죄다 짬뽕시켜서 이도저도 아닐듯 한데요~~~

    댓글의 댓글

    등록
  • 푸다닥 2008-06-28 추천 0

    스텔스 세대를 나누는 기준으로 F-22이가 3~3.5 세대인데 6세대 스텔스는 뭘까요?<br>
    6세대 전투기? 이것을 지칭하고 들 계신 것 같기도 하고.<br>

    댓글의 댓글

    등록
  • 푸다닥 2008-06-28 추천 0

    보잉의 6세대 스텔스? SAAB 의 Balanced Design?? 그리고 F-22 만 상대?<br>
    공군력 세미나 내용도 개그이더만, 이제는 그림 가지고 후속편들 만드시나보네요.<br>
    요즘은 한국이 어수선하니 KFX 도 어수선한 모양닙니다.<br>
    이곳의 토론방은 어째 산으로 올라간 군사세계가 된 것인지.<br>

    댓글의 댓글

    등록
  • kamazi 2008-06-28 추천 0

    그런데 아무리 봐도 사브가 제안한 저 수준을..사브가 할 기술력이 있는지는 잘 모르겠고..일종의 허풍 같습니다. 실제 저정도 기술을 구사할수 있는 미국 회사는 그냥..떡밥이나 던져주고 가고..사브는 허풍이고.. 오히려 사브는 우리와 협력하면 자기들 삽질할 개발비를 공짜로 얻는것과 마찬가지네요..

    댓글의 댓글

    등록
  • 훈스 2008-06-28 추천 0

    지금 보잉안이나 록히드 안을 갖고 말하는 사람 누가 있습니까??? 그나마 안을 들고온 기체형상이라도 가져온 SAAB이기에 말이 나오는것 아닐까 합니다.....그런면에서는 가장 성실하다 평가는 해야겠지만서도요...... 씹는것은 씹여야 하겠죠.....들개님도 좋은 주말 되시길 바랍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훈스 2008-06-28 추천 0

    미시건들개님 그렇게 받아 들이실 필요는 없으시죠........... 음 망상도건 상상도건 그것에 크게 모라고 하지 않습니다...... 망상도건 상상도건 실현 가능해 보이느냐를 씹는것이죠...... 화가를 말씀하시는데요....... 전세계 어느 회사에서 수조원 수십조원 사업에 참여하면서 망상도 상상도 하나 제대로 안만들어 내보낼까요?????? 업체의 잘못인지 소비자의 잘못인지 씹는 사람 잘못이지.....생각해 보아야 하겠죠............. 지금 빌딩 지어 놓지도 않는 회사들이 건축사업에 뛰어 들려고 해도 휘황 찬란합니다....... 겨우 몇백억 몇천억짜리 사업이죠...... 미술가를 고용 하라는것이 아니라 샤브의 디자인실 대리 하나 족쳐서 만들라고 하면 제대로 된 디자인 하루에도 수천장 나올텐데요.......... 그렇게 회사를 비아냥 하는것이 아니라 저 안이 과연 실현 가능할것인가 보는것입니다..... 그게 SAAB와 우리나라와의 관계죠..... 그나마 가장 적극적인 사업파트너이니 더 많이 까일뿐입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미시건들개 2008-06-28 추천 0

    아참, 최후의 스텔스 디자인이나, 전세계 최고의 스텔스 디자인이니 하는 대목은 관련 PPT 자료를 봐도 어디에도 안보이던데... 어디서 그런 멘트는 건지셨나 의문이네요. 아무튼 다들 좋은 밤 되시길 바랍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미시건들개 2008-06-28 추천 0

    마지막으로 concept art 가지고 실력 어쩌고 하시는 것에 한마디만 합니다. SAAB는 앞으로 대한민국 내에서의 마케팅을 위해 그림 하나 잘빠지게 그릴 화가 몇을 고용해야 될 모양이네요. 그러기 이전엔 장사할 맘도 때려쳐야되고... 아참, 앞으론 실기체 공개 이전엔 '망상도'라는 계획 관련 자료들도 공개할 것 없이 몇년 전 마냥 그들만의 리그로 놀아야 좀 더 모양새도 나고 멋지겠네요.

    댓글의 댓글

    등록
  • 훈스 2008-06-28 추천 0

    음 오늘 좋은거 배우는군요..........저 기체 형상이 최후의 스텔스 디자인이라,,,,,, 광대역 스텔스 디자인 이라고 제작사에서 주장하는데......일반인이 아니다 외칠수는 없겠죠..... 음.........음 저런 카나드도 있고 엔진부위에 대한 스텔스 처리도 없이 만들어 지는 기체가 바로 전세계 최고의 스텔스 형상이었다니 F22와 F35는 그야말로 개삽질로 생각되는군요.

    댓글의 댓글

    등록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