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기 토론방

상륙기동헬기 사업 소요권분쟁 잠정 종결

  작성자: 5thsun
조회: 14608 추천: 1 글자크기
37 0

작성일: 2012-04-05 07:49:28

상륙기동헬기 사업 소요권분쟁 잠정 종결 


 군 관계자는 4일 “총 40대 가운데 1차로 도입되는 32대 중 해군이 14대, 해병대가 18대를 각각 소유하기로 정리됐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12일께 김관진 국방부 장관 보고를 거쳐 4월 말이나 5월 초 군 수뇌부가 참여하는 군무회의에서 확정 발표할 것”이라고 말했다.

 군은 소유권 정리로 시간을 끈 만큼 헬기 기종 선정과 계약에 속도를 높일 방침이다. 그러나 40대 중 나머지 8대의 소유권은 갈등의 불씨로 남아 있다. 후보 기종은 한국항공우주산업에서 개발을 끝내고 테스트 중인 한국형 수송헬기 ‘수리온’이다. 수리온은 올 9월 육군에 1호기가 도입될 예정이다. 한편 군은 미군 측이 제의한 노후 헬기 인수와 관련, 부품 공급 등 운용 대책을 검토하고 있다.

=======================================================

뭐 이번 결정에 불만을 가지시는 분들도 많겠지만, 적당한 선에서 타협되었다고 봅니다. 

그런대 후보기종... 뭐 하긴 검토를 할 때 수리온 / ka-32 / ch-x(기종미정)의 3가지 방안을 검토하긴 했었죠. 


그중 ka-32는 러시아에서 (불곰사업으로는) 안팔겠다고 해서 탈락했고, 




그래서 수리온이 유력해졌었는데, 이번에 중고 CH-46E가 제안되어 오면서 수리온 VS CH-46E를 두고 경쟁을 시키는 구도가 될지도 모르겠내요. 

댓글 37

  • best 스프린터 2012-04-05 추천 4

    댓글들을 보고 있으면 여기가 밀리터리 사이트인지 각군 전우회인지 참 혼란스럽게 되는군요.

  • mkhwang 2012-04-06 추천 0

    어쨌든 잡음이 줄어들게 되어서 다행입니다. 그리고 아쉬운 감이 있지만 일단은 해병대에 돌아갈 수량도 18대면 그리 나쁘지 않은 것 같네요.

    댓글의 댓글

    등록
  • 김치찌짐 2012-04-05 추천 0

    전우회는 한곳 밖에 없지 않나요? ㅋㅋ

    댓글의 댓글

    등록
  • 스프린터 2012-04-05 추천 4

    댓글들을 보고 있으면 여기가 밀리터리 사이트인지 각군 전우회인지 참 혼란스럽게 되는군요.

    댓글의 댓글

    등록
  • songtheking 2012-04-05 추천 0

    32대 중 18대면 괜찮은 거 같네요. 여기에 공격헬기까지 있다면 좋겠습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정전 2012-04-05 추천 0

    EADS랑 X3 헬기 공동개발하면 어떨지요? 무장헬기등등...
    http://thinkbank.eads.com/index.html?language=en#/future-of-flying/x

    댓글의 댓글

    등록
  • Lancier 2012-04-05 추천 0

    해병이 받은 18대의 헬기라도 잘 굴릴 수 있는 역량을 확보했으면 좋겠네요^^.

    댓글의 댓글

    등록
  • 고스트라이더 2012-04-05 추천 0

    그놈의 돈이 원수군요......

    댓글의 댓글

    등록
  • 영상군 2012-04-05 추천 0

    롬멜 : 총통~ 저에게 기갑부대를 주시오!!

    폰 슈베펜부르크 : 무슨 그런 망발을!! 기갑부대는 기동예비로 내가 가져야지!!

    히틀러 : 그럼 B집단군에 3개, 서부기갑집단이 4개 갖고, G군집단도 필요할 거 같으니 3개 줄게.
    그리고 서부기갑집단 사단들은 내 허가없인 움직이지 말고. 오케이?

    -------------------------------------------------------------------------------

    그리고, 얼마 후 노르망디

    롬멜 : 아~ 젠장!!! 반격해야하는데 기동부대가 없잖아!!

    폰 슈베펜부르크 : 기갑부대가 모두 분산되어 있어서 통일된 반격이 안 돼!!

    히틀러 : 쿨~ 쿨~ (노르망디 침공 시에 가장 중요한 결정권을 쥔 그는 자고 있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무명씨 2012-04-05 추천 0

    해병대가 거부한다면 CH-46 도입하는 바람에 신형 상륙기동헬기(수리온) 못받아서 장기적으로 또 곤란한 상황이 될까봐라는 걱정 하나밖에 없을겁니다.

    이번 수리온 도입숫자가 정해졌기에, 국방부에서 해병대 약 40대 즉. 18 + 20 맞춰주고, 해군요구사항인 14대 로 .. 정한다면 2020년까지는 해군,해병대 양쪽 모두 불만 없을 상황입니다.

    개인적으로는 2015년까지 수리온수량과는 무관하게 CH-48E 48대 가량 도입해서 추후에 2020년 17000시간 도달했을때, 미국 정부분과 공동으로 보잉/대한항공에서 싸게 한번 오버홀 진행할것인지 검토후에 결정하는 것이 좋아보입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마린892 2012-04-05 추천 0

    해병대에서 거부가 문제가 아니라
    국방부에서 도입결정할지부터가 문제죠.


    댓글의 댓글

    등록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