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기 토론방

Panzerhaubitze 2000의 사거리 800m 직사 교전 능력?

  작성자: 화력터널
조회: 15076 추천: 0 글자크기
77 0

작성일: 2018-03-10 01:11:29


대충 번역하면 PzH 2000 & M270 MLRS 발트해에서 해군과 함께 합동 방어 훈련을 2017년에 뛰었습고


적 전차의 기습에 대비 자체방어를 위해 직접 사격술을 훈련해봤다는 겁니다.


그런데 훈련한 사거리가 800m?


3세대 전차의 교전거리는 800m가 넘을텐데??


 


그런데 몇 년 전에 팔라딘도 위와 똑같은 훈련을 뛰었습니돠. 2012년에...


사거리는 a half mile...1.6km 나누기 2 = 800m


?? 800m ?? 동일하네?


훈련 목적도 동일합니다. 갑자기 출현한 적 전차와 교전하는 거죠.




======================================================================================================


독일군, 미군이 모두 800m 사거리에서 자주포로 직접 조준사격 훈련을 했는데


공통점


1. 사거리가 800m?


2. 갑자기 출현한 적 전차로부터 자체방어?


3. 기존에는 이런 직접사격 훈련을 안해봤다는 것




여기서 의문이 드는 것이...


독일군, 미군 모두 후방에 위치할 자주곡사포 근처 800m 거리에 적 전차 출현을 걱정할 필요가 없는 강군이라는 것...


대전차 미사일은 말할 것도 없고 현존하는 대부분의 전차들은 유효사거리가 800m를 훌쩍 넘긴다는 것...800m는 2차 세계 대전 때나...


실전사례를 겪어봤던 미군이 직접 사격을 강조하는 것은 105mm, 155mm 견인포고 155mm 자주포는 아니거든요. 





그렇다면 세계 최고의 사거리를 자랑하는 최신형 자주곡사포들에게 사거리 800m 교전 능력은 왜 필요한 것일까?


전차도 없는 탈레반을 때려잡자고 이런 훈련을 하는건 아닐테고 그런 상황을 겪어본 적도 없을텐데...


게다가 800m 거리까지 접근하기 전에 적 전차가 먼저 발견하고 선제 공격을 할 거라는 것...


=============================================================================================================


답은 주말에나...




댓글 77

  • best 뽀송뽀송 2018-03-11 추천 1

    오토 카리우스 자서전에 따르면 포탄에 피격될시 약간의 흔들림과 소리가 끝이라고합니다. 물론 관통되지않았을때 얘기입니다.

    대구경 주포의 경우 그 정도가 심해질수는있으나, 60톤급 전차를 충격으로
    사망에 이르게 할러면 폭약량이 100kg정도는 되어야합니다.대형 ied가 그정도 되죠.

  • 엄청난 밀덕 2018-03-10 추천 1

    저는 이런 훈련이 많이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만약을 대비한 훈련에다가 대고 필요없다고 하는 건 아니라고 봅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엄청난 밀덕 2018-03-10 추천 0

    근데 전쟁이라는 것이 모든 경우에 대비해야 하는 거라서 자주포의 직접적인 교전능력도 훈련해 놔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우리나라 군도요.

    댓글의 댓글

    등록
  • 곰쥐 2018-03-10 추천 0

    100미터 앞 타켓이라도 직사훈련을 하고 싶겠지만
    너무 가까우면 타격에 문제가 되서 그런것이 아닐까요?
    지금으로는 000미터 이내는 맞추기는 해도 전차를 못잡는다는거겠지요
    (이유는 포탄의 구조에 대해서 생각해보시면 될것 같고요)

    댓글의 댓글

    등록
  • 하누바람 2018-03-10 추천 0

    월남전 영화인지 드라마인지에서 이런 장면을 본것 같습니다. 월맹이 전차한대를 밀림속 폐가에 짱박았는데 수색작전을 하다 그 전차와 조우 하는 장면이죠.. 밀림외 시가전에서도 충분히 발생할수 있는 상황이라고 생각합니다. 돌발상황시 눈에 보이면 지원요청 하지말고 바로 쏴라 그걸겁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소아범 2018-03-10 추천 0

    적 기갑 1~2 대가 숨어 들어 왔다면 누구 불러올 틈도 없으니까 스스로 지킬수밖에요 ~
    승용차라고 승용만 하겠습니까? 급하면 용달차도 해야죠~. 헤

    댓글의 댓글

    등록
  • 도날드 닭씨 2018-03-10 추천 0

    직사할수 있는 조준경이 존재하는지 궁금하기도 하네요.아니면 단지 사수의 감각에 의지하는 방식인지 말입니다.

    댓글 (2)

    도날드 닭씨 2018-03-10 추천 0

    그렇군요.자주포의 내부를 전혀 본적이 없어서요.

    답변 감사합니다..

    곰쥐 2018-03-10 추천 0

    기존 조준경으로 보면서 조준하면 될것 같습니다.
    거리별로 수정치 데이타는 대포만들면서 뽑아놓았을 것이고...

    등록
  • headache 2018-03-10 추천 0

    그만큼 현대전에서 자주포들의 전상상황이 변하고 있다고 봐야겠지요.
    물론 상황은 다르나 우리나라에서도 직사 사격 훈련은 특별한게 아닙니다.
    미국이나 독일의 경우 이라크전/아프카니스탄전을 거쳐 자주포가 기갑부대의
    뒤에서 지원을 하는게 아니라 바짝붙어 같이 행동을 하는지...
    이스라엘이 많이 사용했던 방법이지만.. 이스라엘은 전차를 사격하기 위함은 아니었습니다.
    보통 자주포들의 직사 사거리는 800m보다는 훨씬 깁니다만.. 명중은 포수의 숙달 능력..

    댓글의 댓글

    등록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