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기 토론방

K-2 파워팩 개발 문제와 대처 방안들

  작성자: sky&sea
조회: 9478 추천: 2 글자크기
24 0

작성일: 2014-11-14 11:05:07

  K-2 파워팩 개발은 기술파급과 경제적 효과가 뛰어나서 업체의 유혹에 정치권이나 의사결정 기관들도 반대하기 어려운 사안이다. 개발능력 부족으로 전력화시기가 4년이나지연되어 방위력 개선사업에 문제를 일으켰으며, ROC 부족인 파워팩을 0.7초 늦는데 문제없다고 주장하여 국민적 공분을 사고 있다. 초기에 육군이 설정한 ROC도 30-40년 구형의 규격에도 이르지 못하는 저성능이다. 다행인것은 대치수단으로 독일제 파워팩이 있어서 급한 불길을 잡았으나 대처 방법들이 문제가 있어 보인다. 

 

 두산의 행태를 보면 괘씸하고 비오는 날 먼지가 풀풀나게 두드려 패주고 싶은 것은 모두 같은 것일 것이다. 전차엔진은 기술적 파급효과가 커서 이제는 국가적 차원에서 기술개발을 해야만 하는 과제이다. 우리나라는 중소형 육상엔진은 그런대로 개발하고 라인업도 갖추어져 있으나 세계 최고수준과는 거리가 있다. 특히 대형상용차 엔진은 대부분 연비와 신뢰성이 부족해서 수입하여 탑재하고 있다. 전차엔진은 일반 해상용이나 육상용과 한 차원 높은 능력이 요구되는 고도의 기술력이 요구되는 제품들이다. 그래서 개발능력있는 국가들은 한정되어 있다.  

 

 전차엔진 개발에 성공하면 기술수준이 한단계 도약했다는 것을 의미하며, 파급효과는 엄청나다. 두산도 이런효과를 노리고 사업에 참여했으나 기술기획부터 실패를 했다고 보여진다. 전차엔진 개발에 성공하면 대형특랙터, 덤프, 상용차,건설기계 엔진에 적용하면 수입대체효과와 경제적 파급효과가 크고 기통수를 줄이거나 늘이면 자주포와 보병전투차 잠수함 경비정 엔진에 같은 계열로 사용이 가능하다. 그리고 발전기엔진, 기관차엔진, 선박용엔진,콤프레샤 고성능 엔진에 사용될 수 있는 고급기술들이다. 

 

 이번의 파워팩 개발에 1차로 문제가 들어났을때  우리나라 전 관련기술자들을 민관 관련없이 정부주도로 개발했어야 한다. 두산만으로 기술력이 부족다고 판단되었음에도 불구하고 STX기술력만으로 가능하다고 판단근거가 있는지 궁금하다. 이번에는 국가 전역량을 쏟아부어야 한다. 두산이야 실패라고 하지만 기술개발 습득만으로도 톡톡히 재미를 보았을 것이다. 

 

 개인적인 견해로 보아도 엔진관련 전문가와 기술자들 정부 주관 아래 파워팩 개발하면 성공 가능성은 높아 보인다. 그래도 부족하면 해외 기술도입으로 해결하면 확실하다는 생각이 든다. 전차의 파워팩 개발의 경제적 기술적 파급효과는 너무 커서 이 기술을 대한민국 엔진업체들이 공유하면 그 효과는 대단히 크다. 미국의 EFV상륙용 전차 엔진 기술들은 상당히 유용하다.  이런 기술들은 차기 상륙정 엔진개발에도 직접적인 효과가 있을 것이며 차기전차 개발이나 수출에도 그 효과는 톡톡하 나타날 것이다.  

  
 



댓글 24

  • best mactruck 2014-11-14 추천 8

    파워팩 독자개발을 하려면 흑표와는 별개로 추진을 해야지 흑표에 집어놓을 놈을 만든다면서 흑표까지 인질극해서야 되겠습니까?

    국방사업의 궁극적 목적은 전투력 향상을 위한거지 기술개발해서 돈버는 게 아닙니다. 그건 어디까지나 부수적으로 따르는 것뿐

  • 김범재 2014-11-14 추천 1

    sky&sea 님//디젤엔진이니 크기가 크면 당연히 더 큰 힘과 내구력을 내게 만들 수 있는 건 상식적인 내용아닐까요? 더 작게 만들면서 더 크거나 같은 힘을 낼 수 있는 게 기술이지 동일 크기에서 같은 힘을 못내서 더 크게 만들어 동일한 힘을 낸다고 하면 그냥 삽질이죠.

    댓글의 댓글

    등록
  • sky&sea 2014-11-14 추천 0

    무게나 체적이 더 나가도 그 수준만 올라가도 기술적 진척도는 굉장히 높아진것 입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김범재 2014-11-14 추천 0

    만약 다른 분들 말씀대로 두산파워팩이 독일제파워팩보다 더 크고 무게도 1톤정도 더 나간다면 880급 개발이라는 타이틀도 붙이면 안되겠지요.

    댓글의 댓글

    등록
  • 박대리 2014-11-14 추천 0

    그리고 880급 엔진은 기술이 한단계 도약했다는 상징이 전혀 아닙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박대리 2014-11-14 추천 0

    sky&sea/두산에서 엔진 개발했다고 인젝터 개발하지 않습니다.직분사 엔진에 사용될 고압전자식 인젝터는 두산이 개발할 물건이 아닙니다.현대가 보쉬랑 합작했던 케피코에서 보쉬 지분을 철수시키고 현대 케피코를 만든 후에 자기들이 만들어서 내년부터 아반테 풀체인지 모델에 적용시키겠다는 겁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sky&sea 2014-11-14 추천 0

    커먼레일엔진 연료분사장치 기술, 6.8.10.12.14.16 기통 엔진 라인업, 육상, 해상, 발전기 ,컴프레샤 엔진에 직접 사용이 가능한 엔진이지요. 단 전차에서 가속성능은 저런데서는 큰 문제 일으키지 않습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김범재 2014-11-14 추천 0

    "두산이야 실패라고 하지만 기술개발 습득만으로도 톡톡히 재미를 보았을 것이다. " ===> 이 부분은 도저히 동의하기 어렵네요. 이건 제대로 검증을 해봐야 결론을 내릴 수 있을 겁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2708 2014-11-14 추천 0

    대북 방송용 앰프 하나에 1억씩하는 딱지를 본것같은데
    사실 개뻥이죠.
    수작업으로 몇개 만든다, 군용이라 튼튼하게 만든다 다 개소립니다.
    제가 군 제대하고 바로 들어간 회사에서 대형 인버터를 만들었는데 하나 하나 주문 들어오면 한개 두개씩 100평되는 공장에서 하얀 까운 입고 한 10명이 하나 하나 수작업으로 몇일씩 걸려서 만들었습니다. 100만원 짜리면 1억 짜리 방송앰프보다 더 부품값은 더 많이 들어갔을거라 생각합니다. 만약 군에서 직접 만들었으면 한방에 수십개씩 들어갔던 앰프 1억이면 다 끝낼수 있었다고 생각합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흑표 전차 2014-11-14 추천 0

    파워팩 경험이 있었던 회사는 K-1 전차와 K-9 자주포 엔진을 라이센스 양산한 STX엔진사입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sky&sea 2014-11-14 추천 0

    2708님 장담합니다. 200% 실패 가능합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