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기 토론방

보츠와나 공군, FA-50 도입 원해,이태리 배제하고 KAI만 상대

  작성자: 안승범
조회: 82202 추천: 8 글자크기
86 0

작성일: 2013-11-08 19:00:59

지난 6월, 파리에어쇼에서 KAI 하성용 사장과 보츠와나 국방장관 면담이래로 10월 31일 김관진 국방장관과 보츠와나 국방장관이 면담했습니다. 이후 FA-50 경공격기 도입 협의가 급속히 진행되고 있습니다.

 

보츠와나 공군의 주력 전투기는 1996년 캐나다에 발주한 중고 개량형 CF-5A/D 14대(9대 + 5대)이며 노후화로 대체 전투기를 찾던중 KAI의 FA-50에 관심을 갖고 관계자 만남이 계속되면서

도입에 적극 나서게 된 것으로 알려집니다.

 

우리 국방부 관계자 방문이 이번 11월로 예정되어 있어서 2014년중에 도입 발표가 있을것으로 예상됩니다.

보츠와나가 요구하는 대수는 12대로 필리핀 공군과 같은 규모 입니다.    

 

아래사진은 10월 31일 ADEX 행사 참석차 방한한 보츠와나 국방장관과 김관진 국방장관 면담 모습. (국방일보)

이미지

YA_NP_20131031_00792507.jpg
OJ1%20a.jpg
OJ25%20a.jpg
joe_f5_177.jpg

댓글 86

  • best 절대독종 2013-11-08 추천 23

    KFX-E는 F-4, F-5 대체는 되도 KF-16 대체는 되지 않습니다. 우리 KFX는 KF-16 대체까지도 생각해야 합니다. 차후 업그레이드도 생각해야 하고요. KFX-E는 급한 불만 끄자는 것으로 인도네시아와 협의한 ADD안을 무시한 처사입니다. 그 때문에 개발비가 더 들어갈 수도 있습니다. 더욱이 록마 제한을 받을 가능성이 농후해보입니다. 그런 걸 KFX라고 부르기엔 미흡해 보입니다.

    다만 직도입이나 개조개발보다는 KFX-E가 훨씬 좋으며, 그보다는 ADD 쌍발기안이 더욱 좋습니다. 우리나라는 조금 더 비싸다 해도 성능까지 생각해야 합니다. 성능 더 따진다고 F-15 방추위 탈락시키고, 훨씬 더 비싼 F-35로 선회한 우리나라입니다. 진정 자주국방을 바란다면 아낌없이 ADD 쌍발기안을 추진해야 합니다.

  • 이만천 2013-11-18 추천 0

    kfx2020님....
    제대로된 표기를 "써"주셨으면 합니다. 로 쓰지 마시고 제대로 된 표기(表記)를 해주셨으면합니다로 해야 자연스런 표현이 아닐까요? 표기를 쓰다가 아니고 표기하다 또는 표기를 하다
    예) 과반수 이상-->과반수, 박수 치다-->박수하다, 손뼉 치다

    댓글의 댓글

    등록
  • 특전공갈단아저씨 2013-11-18 추천 0

    크지는 않아도 괜찮은 틈새 시장을 노린 전략이 통하는군요..
    잘 팔려나가서 좋은 소리 들었으면 좋겠습니다.
    첫 술에 배부를 수 없죠.. 이렇게 조금씩 영역을 확대하면서
    우리 기술에 의한 무기가 신뢰를 얻어 더 좋은 공격기를 개발 했을때
    분명한 선택지 중 하나로 당당하게 자리 매김할 수 있는 기틀을 다져가면 좋겠습니다 ^^

    댓글의 댓글

    등록
  • 나이트세이버 2013-11-18 추천 0

    하하하..
    F-16성능에 F-16보다 저렴해야 가능성이 있을겁니다.
    요는 쌍발로는 그 가격 맞추기 어렵다고 보네요.

    KFX-E안이 오히려 현실적으로 보입니다.

    그리고 스텔스는 전혀 다른 물건입니다. 설계부터 다시해야죠.. 기체형상만 해놓고 나중에 개량한다?
    -_-;;;;;

    댓글의 댓글

    등록
  • 고문받는외계인 2013-11-12 추천 0

    주변 국가가 스텔스기를 만들겠다고 난리를 치는 바람이니...... 딱히 KFX를 쌍발기니, 내부무장창이 있는 스텔스기니 상관하지 않습니다. 다만 KFX를 FA-50같이 싸고 저렴하게 만들 계획이라면 첫 번째 수출의 이용으로 본다면 KFX 기종이 FA-50이랑 별 다른 점이 없어 경쟁 기종이 될 수 있다는 점과 두 번째 시간이 얼마 안 지나서 스텔스기를 또 수입하든지 스텔스 성능이 있는 2차의 KFX가 있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윙팁 2013-11-11 추천 0

    Kfx2020님 말처럼 아주오래전 kf-16도입 전부터f-16 pb사절부터 rcs를 줄이기위한 개량이 이루어졌었구요 심지어 외부장착물도(TER.PYLON...)스텔스 형상으로 개조되어진게 20년이다 되는거같습니다
    FA-50을 아직 실물로 보진못했지만 외부형상변화없이도 f-16처럼 각진부준이나 모서리등에 스텔스처리(특수코팅)만해줘도 기체크기도작고 많은도움이될거같습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누트 2013-11-10 추천 0

    일단 FA-50으로 시장을 뚫어 놓은 후에, KFX를 개발하면, KFX-1,2,3차로 업그레이들 시도하고, F-50까지 개발하면 2개기종 6종 세트로 항공산업의 새 장을 여는것도 가능할지도 모르겠군요. 일단 잘 되기를 바랄뿐입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kfx2020 2013-11-10 추천 0

    에어쑈에 가셔서 KF-16전투기의 주날개 앞전부분을 만져보면 약간은 덜 딱딱한 회색 페인트가 조금 두껍게 칠해져 있는데..이게 바로 레이더파 흡수 물질입니다.

    또한 케노피를 보면 금색비슷하게 코팅이되어있는데 이게 바로 조종석 내부의 레이더파 반사를 막기위해 코팅한겁니다. f-16초기형들은 안되어있는데 후기형들은 다 되어있어요..

    그리고 케노피가 노란색 금색이 아닌, 타 기종들은 ITO라고 해서 투명 전도성 금속막을 코팅합니다.

    또한 F-16 최신형들의 레이돔 내부를 보면, 안테나 뒷쪽으로 올록볼록한 레이더파 흡수 물질이 들어있습니다. 기체 정면의 RCS를 줄여주는 개량입니다.

    근데 FA-50에는 아직은 그런처리가 안되어있어요...

    댓글의 댓글

    등록
  • kfx2020 2013-11-10 추천 0

    그런데 그런 기초적인 세미스텔스 처리도 아직은 FA-50에는 안되어있기 때문에..

    미래에는 그런 처리를 해보자고 쓴 댓글입니다.. 또한 FA-50은 가장 크기도 작고, 형상도 유리한편이기 때문에 그런 처리를 하면, 효과가 상당할것으로 예상됩니다.

    지금의 전면 RCS가 대략 0.8정도로 추정( F-16이 1.0 인데, 이것의 80%수준으로 추정) 되는데...
    몇가지 처리를 하면..대략 0.6~0.5까지는 떨어지지 않을까 싶습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kfx2020 2013-11-10 추천 0

    제가 FA-50에 하자고 하는 세미스텔스 처리는, 이미 KF-16에도 되어있고, 라팔이나 유러파이터 그리고 슈퍼호넷 에도 고려되어있는 정도의 처리를 말합니다.

    이미 벌써 했는데요? 20여년전부터?? 그래서 그들이 바보는 아닌건 확실합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songtheking 2013-11-10 추천 0

    kfx2020 / 다 좋은데요. fa-50에 스텔스를 가미하는 게 가능하다면 f-15, f-16은 스텔스를 가미하는 게 불가능할까요? 수호이, 미그, 유파, 라팔, 그리펜, 등등은 스텔스를 가미하는 게 어려울까요? 스텔스를 가미하는 게 가능한데도 가미하지 않는다면 미국, 러시아, 중국, 유럽의 여러 나라는 다 바보들일까요?

    이렇게 저렇게 개량하면 rcs 값이 줄어들 겁니다. 그런데 왜 다른 나라들은 안할까요? 이유가 있으니까 안하는 거고 우리나라라고 이유가 없으리라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