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토론방

우리말은 한글로만 표기해야합니다.

  작성자: 땅석달주식삼분
조회: 2432 추천: 0 글자크기
92 0

작성일: 2009-09-04 12:48:31

한글에 대해서 문자라는 관점과  오랫동안 사용된 우리말 한국어를 표기하는 두가지 관점에서 이문제는 보아야 한다고 봅니다.

즉 문자체계로서의 한글은 자타가 공인 하는 세계에서 최고입니다.

이건 더이상의 설명이 필요없는 얘기죠. 컴퓨터에 키보드가  없어지기전에는요.

다음으로 한국어로써,

  대대로 한국어로 사용된 말을  한글이라는 문자로 기록하여  의미전달에 있어 다소 잘 않됨을 이유삼아서 한자병용을 주장하는 것이 한자병용측의 주장이라고 봅니다..

그럼 그 주장의 제가 생각 하는 맹점을 짚고자합니다.

첫째가 본시 고대 우리말이었지만 우리문자가 없어서 한자를 차용한 경우가 상당했다고 봅니다.

특히 고대의 지명은 거의 100%그런 경우지요. 삼한소국들이 그런경우 더욱 그렇지요..

그런연유로 우리말의 음가는 거의 그 원형이 소실된경우가 무지기수라고 보이며 지금은 본래의의미도 뜻도 아닌 이상한 현대의 한자 발음으로 읽혀지고 있는 지명이 대분이지요.

옛 고구려 백제 신라 국명자체도 한자화된거라는거 몇분이나 아실른지요..

물론 신라는 국명이바뀌는 과정에서 한자의 뜻으로 정했으리라봅니다만  일본에 남아있는 신라의 국명은 시라끼라고 하죠.. 표기명도좀 차이가 나죠.

지금은 우리가 '고구려' '백제' '신라'로 읽지만  2000년전에도 1000년전에도 그랬을까요?

그건 고등학교 국어 고전시간에 용비어천가 두시언해등등의 보면 100년 200년단위로 언어의발음이나 어휘가 소멸해버리는것을 보시면 얼마든지 유추가 가능한 대목이지요.

둘째로 유럽어군의 경우를 보면 그들은 동일한 알파벳으로 서로 자신들의 언어를 기록했음니다..물론 언어는 지역마다 아예 다릅니다.

그들 또한  인접한 언어권의 새 어휘를 차용사용함에 있어 자국의 알파벳으로 기록함에 불편을 가졌을 까요... 저는 전혀 아니라고 봅니다.. 그들에게 오히려 전혀 이질적인 기호를 써가며 새로운 개념을 주입시키려한다면 오히려 그들의 언어는 요즘 인터넷외계어표기같은 이상한 문자체계로 변질됐거라 생각이 듭니다.. 

특히 한자는 소리글자가 아닌 특정한 그림같은  문자체계인관계로 현재 한국인에게는 왜 굳이 필요한영역인지가 모르겠다는 생각입니다..

(저 개인적으로 고대사를 탐구하는 과정에서필요한 문자체계긴하죠.. 이는 마치 고대인들이 사용하던 이집트상형문자를 공부해서 고대 이집트사를 공부하려는것과 같은 이치라고 봅니다)

어느정도의 교육과 독서량을 가진 한국인이라면  한자의 한글표기를 이해하는데 아무런 불편이 없다고 봅니다.  

오히려 한자병행표기는 수없이 많은 파생어를 많들수 있는 한글표기의 장점을 가로막는 장애요소라고 까지 저는 보고 있는 실정 입니다.. 즉 친한 사람들끼리 할수 있는 언어유희라는 것을 가로 막아서 문명의 발달을 가로막는 장애 요소라고 까지 보입니다. 이를두고 언어파괴라 하지만 그건 우리말의 변천과정이라고 보시는것이 거시적인 관점에서 맞다고 봅니다. 그런 어휘들중에 언어사용자의 다수의 공감을 얻지 못하면 사장되어버리지요.. 한편 다수의공감대를 얻으면 시간이 지나면서 하나의 표준어로까지 되는 거지요.. 

한편 의미전달이 않되서 문제라는 하여 한자를 쓴다면 왜 한자에는 복수의 의미를 포함한 한자와 발음들이 상당히존재를 하는지 돼뭍고 싶군요...

의미전달의 문제는 개개인의 어휘의 개념학습량이라고 봅니다..

두서없이 적어 봤지만 한자의 병용은 필요하신분만 하시면 된다고 저는 보는 입장입니다.

 

혹 제가 올린 글이 한자가 아니라서 이해못한 어휘가 있으신분이 계시면 태클 걸어주시고요^^

댓글 92

  • best 젊은조갑제 2009-09-04 추천 4

    그리고 우리것이 최고다 하는 것도 좀 그렇구요.

    우리 한글은 소리글자로서 음가의 표기엔 유리한 부분이 많습니다만

    그렇다고 해서 우리말은 무조건 한글로만 표기하자 이런 것은 넌센스입니다.

    우리말의 단어 80%가 한자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한자단어는 문장을 통해서만 이해될 수 있다는 속성이 있습니다.

    가령

    해남 ; 이라는 단어를 내가 표기를 했는데 내가 말하는 해남 은 무슨 뜻일까요?

  • 낙타 2009-09-05 추천 0

    한자없이 한글 단어를 쓰자는 것은 불가능이고 넌센스 입니다 만일 완전 한글로만 쓴다면
    한자단어에 묻혀진 옛 우리말 단어 찾아쓰기 운동을 건의합니다 = 시나브로 밝아오는 미리내무리 아롱다롱 ....

    댓글의 댓글

    등록
  • 네오제다이 2009-09-04 추천 0

    이쪽도 노력해서 100개 돌파 합시다 ... 퍽 ( 읔 )

    댓글의 댓글

    등록
  • zeppln 2009-09-04 추천 0

    편리한 대로 하시면 됩니다.

    댓글의 댓글

    등록
  • one shot one kill 2009-09-04 추천 0

    구데리안님은 DJ에 혼동의 여지가 없다고 말해놓고 왜 내가 말하는 DJ가 어떤 DJ인지 모르는 구데리안님은 그냥 잠수타시는게.

    댓글의 댓글

    등록
  • one shot one kill 2009-09-04 추천 0

    그 옛날 글자 모르고도 대부분의 사람들이 살았죠.

    뭐 그걸 원한다면야.....

    댓글의 댓글

    등록
  • 구데리안 2009-09-04 추천 0

    관심없습니다.... 그냥 님말대로 크리....

    댓글의 댓글

    등록
  • 275통사 2009-09-04 추천 0

    뭐 어짜피 한자 몰라도 사는데 지장 없지 않습니까? 뭐 한자가 필요한 사람들은 배우면 되겟죠 '';

    국어단어의 뜻을 설명할때 한자로 풀이해주면 쉽긴 하겟지만... 그렇다고 한자를 병기한다는건 좀 뒤떨어진 생각같고...

    역전앞이 틀린 표현이라도 뭐 뜻만 통하면 되는거 아닌가요? 굳이 왜 틀렸는지 설명하려면 한자로도 해도되고 머 영어로도 해도되고 '';;

    국어단어 아니 '우리말(별로 좋아하는 표현은 아니라서)' 단어(단어에 해당하는 우리말을 모르겟네요)가 턱없이 부족한 이상... 어쩔수 없이 나타나는 현상이긴 하겟지만...

    근데 누가 한자병기를 법으로 강제한다 했나요? 흠.. 그건 좀 '';;;

    댓글의 댓글

    등록
  • one shot one kill 2009-09-04 추천 0

    내감 말한 DJ를 알아 맞추면 구데리안님 말씀 인정하지만 못 맞추면 구데리안님 말은 뻥으로 크리.

    댓글의 댓글

    등록
  • one shot one kill 2009-09-04 추천 0

    나쁜 DJ..................... 내가 말한 DJ는 어떤 DJ일까요? ㅋㅋㅋ

    댓글의 댓글

    등록
  • one shot one kill 2009-09-04 추천 0

    그 음악은 틀지 마세요 DJ..... 그 음악은 틀지 마세요... DJ,,,,


    김대중이 DJ를 했나봐요^^ ㅋㅋㅋ

    댓글의 댓글

    등록
등록